상단여백
HOME 문화 연예
최명길 “사랑? 웃기지 마” vs 소이현 “그래, 복수할거야”

민희경(최명길)과 김젬마(소이현)의 신경전에 불이 붙었다.

15일 방송된 KBS 2TV ‘빨강구두’에서는 젬마와 윤기석(박윤재)의 혼담이 오갔다. 이에 분노한 희경은 밤 늦게 젬마를 호출한다.

젬마는 “늦은 시간에 불러냈느냐”고 고까워했고 희경은 아랑곳 없이 “결혼한다는게 사실이냐”고 캐묻는다. 이에 젬마는 긍정하고 분노한 희경은 “그건 사랑이 아니다”며 “나에게 복수하기 위해 결혼하려는 것 아니냐”고 차갑게 말한다. 젬마는 이에 지지 않고 “그렇다. 복수할거다”라며 태연하게 말한다. 희경은 “까불지마라 넌 결혼 못한다”고 으름장을 놓는다.

결혼은 꿈도 꾸지말라는 희경의 위협을 비웃으며 젬마는 밖으로 나간다. 문 밖으로 나서던 젬마는 희경을 향해 “앞으로 쓸데없이 호출하지 말라”며 “이건 갑질이다. 더 불러내면 가만 있지 않겠다”고 받아쳤다.

허선철 기자  oso0@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허선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