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연예
최현준, 생 로랑 런웨이 최초 한국 남자 모델 “꿈의 무대”

최소라가 최현준을 응원하기 위해 찾아왔다.

15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유 퀴즈 온 더 블럭’에는 후배를 응원하기 위해 찾아온 최소라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tvN

유재석은 이날 촬영장을 방문한 최소라와 반갑게 인사를 나눴다. 조세호 역시 달라진 헤어스타일에 “머리 짧게 자르신 거죠”라고 물었다. 최소라는 “샤워하고 나왔는데 머리가 너무 귀찮아서 가위로 잘라버렸어요”라고 근황을 나눴다.

그리고 이날의 주인공 최현준이 등장했다. 바로 한국 남자 모델 최초로 생 로랑 런웨이에 선 모델이었다. 그는 자기소개를 부탁하자 쑥스러운 듯 이름을 말했다.

섭외 요청에 망설였다는 최현준은 “제가 교정을 해서 발음이 조금 그렇다. 듣는 분들이 불편하실까봐 걱정했다”라고 밝혔다. 유재석은 이에 “저만큼 (치아가) 돌아갔냐”라며 최현준을 응원했다.

올해 최초로 생 로랑 런웨이에 섰다는 소개가 이어지자 최소라는 자기일처럼 뜨겁게 응원했다. 최현준은 최소라와 친하냐고 묻자 “사실 지금 오늘이 두번째 뵙는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