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연예
"백종원 따라잡겠다" 야심찬 흑돼지 라면집, 그 맛은?

이날 15일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제주 지역경제 살리기 프로젝트 마지막 회가 진행됐다.

이날 방송에서 저녁장사를 하는 B조로는 만두집, 흑돼지라면집, 반미집이 편성됐다. 이들 중 라면집은 세 사장들 중 접객으로는 첫 손에 꼽히는만큼 능숙한 손님 접대를 선보였다. 경쟁에 들어가기에 앞서 라면집 사장은 “백종원의 맛을 따라잡겠다”는 포부를 감추지 않아 기대감을 더했다.

라면이 하나씩 제공되자 손님들은 라면맛에 푹 빠진 모습을 보였다. 한 손님은 "어디서 먹어본 국물맛"이라며 “마라탕맛이 난다”고 평했다. 그 중 한 손님은 머리띠까지 벗어버리고 라면에 몰입하는 모습을 보여 그 맛을 궁금하게 했다. 면치기를 거듭하는 모습에 금새록은 “라면 광고를 찍는 것 같다”고 평했다. 백종원은 “또 궁금해진다”며 버럭 소리를 질러 박장대소케 했다.

맛을 본 MC진은 라면맛에 푹 빠진 듯 시식에 몰입했다. 다진마늘과 된장으로 감칠맛을 더했다는 평. 

허선철 기자  oso0@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허선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