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라이프 일상
복지포인트로 택배 이용...파슬미디어, 개인택배서비스 론칭

국민 생활서비스인 택배를 복지포인트를 통해 이용함으로써 기본 생활비 절감 효과를 누릴 수 있게 됐다.

 

 

택배중계서비스 전문업체 파슬미디어가 기업복지서비스 분야 1300여 개의 고객사를 보유한 선택적 기업복지서비스 업체 이지웰페어와 손잡고 인터넷택배서비스를 론칭한다.

이지웰페어는 민간기업, 공공기관 및 지자체 소속 175만여명의 고객이 이용하는 대규모 복지포털서비스다. 기업이 임직원의 복지를 위해 포인트를 지급하면, 개인은 복지몰에서 복지포인트로 물건 구매와 서비스 이용이 가능하다.

이지웰페어의 선택적 기업복지서비스 고객사 직원들은 이지웰페어 복지몰을 통해 PC와 스마트폰으로 손쉽게 택배를 신청할 수 있으며 택배운임은 복지포인트로 간편하게 결제할 수 있다.

제공서비스로는 희망일자에 기사가 방문하는 지정일방문택배(CJ대한통운, 롯데택배), 기사방문 희망시간까지 신청할 수 있는 방문시간지정서비스, 신청 당일 4시간 내 배송되는 당일배송서비스, 전국 CU편의점에서 택배를 보낼 수 있는 편의점택배서비스 총 4가지로 구성돼 있다.

파슬미디어의 인터넷택배중계서비스는 CJ대한통운, 한진택배, 롯데택배, 비지에프포스트(CU편의점택배), 원더스 등 국내 대표적인 물류업체들과 제휴를 맺고 로지아이와 택배파인더 앱 등에서 연간 100만명 이상이 이용하고 있다. 최근 들어 신한카드 FAN과 OK캐쉬백서비스에 택배서비스를 론칭하는 등 개인택배서비스에서 확고한 입지를 다지고 있다.

사진= 파슬미디어 제공

 

에디터 용원중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용원중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