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이리와 안아줘' 장기용, 진기주 알아보고 눈물 "낙원아 너구나"

'이리와 안아줘' 장기용이 진기주를 알아봤다.

 

 

16일 첫 방송된 MBC 새 수목 드라마 '이리와 안아줘'는 희대의 사이코패스를 아버지로 둔 경찰 채도진(장기용)과 피해자의 딸 한재이(진기주)의 이야기 그린다. 서로의 첫사랑인 두 사람이 세상의 낙인을 피해 살아가던 중 재회하며 서로의 아픔과 상처를 보듬어주는 감성 로맨스다.

앞서 채도진은 경찰 시험에 응해 면접을 봤다. 면접장에서 그는 자신이 연쇄살인범의 아들임을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한재이는 배우가 되기 위해 오디션을 봤다. 그는 대사 중 '싸이코패스'라는 단어에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다. 한재이는 결국 오디션에서 떨어졌다. 그러나 한 제작진이 그에게 "어머니의 팬이었다"며 다른 작품의 배역을 제안했다.

이후 채도진은 TV 광고에서 한재이를 발견하고 시선을 고정했다. 이어 그는 한재이를 알아보고 "낙원아, 너구나"라며 눈시울을 붉혔다.

 

사진=MBC '이리와 안아줘' 방송 영상 캡처

 

에디터 진선  sun27d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진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포토 갤러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