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인생술집' 개코 아내 김수미 "임신중 낯선男에게 대시받아"

개코 아내 김수미가 임신 중에 대시를 받은 적이 있다고 고백했다.

 

 

14일 방송된 tvN '인생술집'에서는 모델 이현이, 이혜정과 뷰티 브랜드 대표이자 개코의 아내인 김수미가 출연했다.

이날 MC 김희철은 김수미에게 "개코와 결혼했다는 걸 과거에 몰랐던 분들이 많다"고 운을 뗐다.

이에 김수미는 "그때는 잘 알려지지 않았다"며 "개코가 테이블에 앉아있었고 난 화장실에 갔다가 나오는 길에 어떤 남자가 와서 연락처를 달라고 하더라"라고 말했다.

이어 "(당시 임신으로) 배가 나왔을 정도였다. 임신 중이라서 원피스를 입고 있었는데 너무 당황해서 '제 배' 이랬더니 그분이 죄송하다고 하면서 돌아갔다"고 설명했다.

김수미는 "남편은 그냥 웃었다. 쿨하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사진=tvN '인생술집' 방송 영상 캡처

 

에디터 진선  sun27d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진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포토 갤러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