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미스터션샤인’ 김태리, 생애 첫 드라마 출연…마성의 ‘애기씨' 등극

김태리가 강인한 여인 고애신으로 돌아온다.

오는 7월 7일 첫 방송 예정인 tvN 토일드라마 ‘미스터 션샤인’(극본 김은숙/연출 이응복/제작 화앤담픽처스, 스튜디오드래곤)에서 조선 최고 명문가의 ‘애기씨’ 사대부 영애 고애신 역을 맡은 김태리의 촬영 현장이 공개됐다.
 

(사진=화앤담픽처스)

김태리가 분한 고애신은 조부 몰래 ‘한성순보’와 ‘독립신문’을 읽으며 조국을 위해 뜻을 품은 후 총기를 다루고 사격술을 익히면서 열강 사이에서 무너져가는 조국을 살리고자 마음먹은 강인한 정신력의 인물이다.

더욱이 김태리는 ‘미스터 션샤인’을 통해 데뷔 이후 처음으로 드라마에 도전해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는 터. 그동안 영화 ‘아가씨’, ‘1987’, ‘리틀 포레스트’ 등 스크린에서 활약하며, 연기력은 물론이고 흥행성까지 인정받은 김태리가 고애신 캐릭터를 어떻게 그려낼지 기대감을 자아내고 있다.

최근 김태리는 광활한 억새밭과 험한 산속 강가에서 수수한 남자 한복을 입고 총을 든 채 사격 연습에 매진하고 있는 현장이 포착돼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극중 고애신이 머리를 위로 묶어 상투처럼 틀어 올린 후 또렷한 눈망울과 결연한 표정으로 목표물을 향해 총을 쏘는 장면. 단아함 속에 비장함을 드리운, 사대부 애기씨 고애신의 모습에 이목이 쏠리고 있다.

김태리의 ‘다부진 사격술’ 장면은 경상남도 창녕군에서 진행됐다. 김태리는 작품 속에서 우아한 애기씨과 거침없는 남장 여인의 모습을 넘나들며 다양한 매력을 뿜어내고 있는 상황. 특히 이 장면을 위해 헤어와 메이크업, 의상 등 머리부터 발끝까지 남장으로 변신하고 등장한 김태리는 색다른 매력으로 현장을 사로잡았다.

‘미스터 션샤인’에 캐스팅된 후 사격감을 익히고자 사설 사격장에서 연습을 했는가 하면, 영화나 영상들을 보면서 연구를 거듭했다는 후문. 총포술 장면의 촬영이 있으면 시작되기 전부터 따로 총을 가져가 연습하고, 현장에서도 총기 전문가에게 사용법을 묻고 터득하는 등 철저하게 준비를 했다. 또한 김태리는 오랜 시간동안 고지대에서 진행된 촬영에도 불구하고, 오히려 스태프들을 다독이는 모습으로 현장 분위기를 훈훈하게 돋웠다.

제작사 측은 “김태리는 촬영 내내 오로지 고애신 되기에 전심전력을 다하고 있다”라며 “촬영을 진행하면 할수록 김태리는 고애신 캐릭터와 200% 싱크로율이라는 확신이 든다. 첫 안방극장 도전에 나설 김태리의 활약을 지켜봐달라”고 밝혔다.

한편, 총 24부작으로 구성된 tvN 토일드라마 ‘미스터 션샤인’ 은 ‘무법 변호사’ 후속으로 오는 7월 7일(토) 밤 9시 첫 방송된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강보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장윤정, 엄마가 뭐길래…2013년 시작된 악몽#폭로전#천도재#사기 icon'인랑' 강동원X정우성X한효주 예고편 공개…스타일리시 액션 icon'더콜' 이번주 음원깡패 누구? 마지막 4차 라인업 베일 벗는다 icon‘2018 러시아월드컵’ 칼로리+숙취 걱정 덜어주는 치어링 야식 icon뮤지컬 ‘엑스칼리버’, 2019 월드프리미어 확정…전배역 오디션 개최 icon"이게 맛있네?" 커피 더했더니 대박, 이색제품 4 icon‘2018러시아월드컵’ 네이버·다음, 생중계 못 하나…지상파와 협상 결렬 icon“픽사 최고의 속편”…’인크레더블2’ 슈퍼 히어로 가족의 귀환 icon'독전' 할리우드 공세에도 흔들림없는 '장기흥행 비결' 셋 icon'인생술집' 이혜정, 이희준 베드신에 알레르기? “한가인 키스신도 못봐” icon이제훈·김세정·로이킴, 공항패션으로 엿보는 폴로 티셔츠 스타일링 icon‘프로듀스48’ 국프 ‘픽’을 기다리는 96명! 첫방 관전 포인트 3 icon배용제, 대입 영향력 이용해 미성년 성폭행…징역 8년 확정 icon바른미래당, 박주선 등 지도부 총사퇴…정치권 지방선거 후폭풍 icon포항 약국, 흉기에 찔린 약사 사망…“범인, 정신과 병력 있어” icon[포토] 김해숙 '허스토리'서 펼친 관록의 연기 icon북미정상회담, 트윗 400만건 발생…김정은-트럼프 악수 ‘분당 최고’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포토 갤러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