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프로듀스48’ 국프 ‘픽’을 기다리는 96명! 첫방 관전 포인트 3

오늘 밤 글로벌 아이돌 육성 프로젝트 Mnet ‘프로듀48’이 베일을 벗는다. 프로젝트가 최초 공개된 지난해 11월부터 끊임없이 화제가 됐던 ‘프로듀스48’인 만큼 첫 방송에 대한 기대와 관심도 뜨겁다.

아이오아이와 워너원의 뒤를 이을 글로벌 걸그룹의 탄생 과정이 오늘부터 12주 간 펼쳐질 예정. 한국과 일본에서 모인 96명의 출연자와 국민 프로듀서가 처음 만나는 ‘프로듀스48’ 첫 회의 관전 포인트를 짚어봤다.
 

(사진=Mnet)

 

#국적은 다르지만 꿈은 같은 소녀들

‘프로듀스48’에는 일본에서 활발히 활동 중인 AKB48 그룹의 멤버를 포함, 탄탄한 기본기의 한일 양국 연습생 총 96명이 출연한다. 연습생 과정을 거쳐 데뷔에 이르는 한국과 데뷔 후 성장해 나가는 일본의 상이한 아이돌 문화 때문에 출연자 간 차이가 느껴질 수 밖에 없는 상황. 첫 만남부터 묘한 긴장감이 드러나지만, 결국 서로의 차이를 인정하고 각자의 부족한 점을 채워주며 같은 꿈을 향해 선의의 경쟁을 펼칠 출연자들의 앞으로가 기대를 모은다.

 

#나만의 12픽 발견, 방송과 함께 투표 시작!

미야와키 사쿠라, 마츠이 쥬리나 등 AKB48 그룹 총선거에서 전체 약 300여 명 중 톱5 안에 드는 인기 멤버들을 비롯, 일본 내 강력한 팬덤을 형성하고 있는 AKB48 그룹 멤버 다수가 ‘프로듀스48’에서 연습생으로서 새롭게 도전한다. 언어와 문화는 다르지만 또래의 순수함과 꿈을 향한 열정으로 국민 프로듀서의 마음을 공략할 예정. 이에 반해 한국의 연습생들은 애프터스쿨 출신의 이가은, 프로미스나인의 장규리 등 데뷔 경험이 있는 일부를 제외하고는 각 기획사에서 기본기와 실력을 키우며 데뷔 기회만을 기다려 온 만큼, 간절함과 신선함으로 국민 프로듀서에게 다가간다. 응원하고 싶은 12픽에게는, 방송이 시작되는 밤 11시부터 ‘프로듀스48’ 공식 홈페이지와 G마켓 모바일앱을 통해 투표할 수 있다.

 

#국프 마음 사로잡을 퍼포먼스 퀸은 누구?

오늘 첫 회에서는 모든 출연진이 서로 첫 대면하게 된다. ‘프로듀스101’ 시리즈에서 빼 놓을 수 없는 소속사 별 평가가 시작되는 것. 개인 등급이 처음 결정되는 무대인 만큼 트레이너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퍼포먼스가 중요하다. 남자 아이돌의 파워풀한 군무에 도전하는 팀이 있는가 하면, 흠 잡을 데 없는 보컬 실력으로 모두의 감탄을 자아낸 출연자도 오늘 밤 공개된다. 미흡한 준비와 실력의 연습생을 향한 트레이너들의 여과 없는 지적이 긴장감을 더할 예정. 눈도장 확실히 찍을 퍼포먼스 퀸을 발견하는 것도 놓칠 수 없는 포인트다.

한편, 첫 회를 앞두고 오늘 저녁 6시에는 ‘프로듀스48 프롤로그’가 방송된다. ‘프로듀스48’ 지원 당시의 끼와 개성이 담긴 첫 미팅 영상이 프롤로그에서 최초 공개된다. ‘프로듀스101’ 시즌2에 출연했던 정세운, 유선호, 타카다 켄다와 가수 이석훈이 진행을 맡아 ‘프로듀스48’을 소개하고 이해를 돕는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강보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이제훈·김세정·로이킴, 공항패션으로 엿보는 폴로 티셔츠 스타일링 icon바캉스 뷰티족이라면 챙겨야 할 '멀티·미니·타투' 아이템 5 icon‘미스터선샤인’ 김태리, 생애 첫 드라마 출연…마성의 ‘애기씨' 등극 icon장윤정, 엄마가 뭐길래…2013년 시작된 악몽#폭로전#천도재#사기 icon'인랑' 강동원X정우성X한효주 예고편 공개…스타일리시 액션 icon'더콜' 이번주 음원깡패 누구? 마지막 4차 라인업 베일 벗는다 icon‘2018 러시아월드컵’ 칼로리+숙취 걱정 덜어주는 치어링 야식 icon뮤지컬 ‘엑스칼리버’, 2019 월드프리미어 확정…전배역 오디션 개최 icon"이게 맛있네?" 커피 더했더니 대박, 이색제품 4 icon배용제, 대입 영향력 이용해 미성년 성폭행…징역 8년 확정 icon바른미래당, 박주선 등 지도부 총사퇴…정치권 지방선거 후폭풍 icon포항 약국, 흉기에 찔린 약사 사망…“범인, 정신과 병력 있어” icon[포토] 김해숙 '허스토리'서 펼친 관록의 연기 icon북미정상회담, 트윗 400만건 발생…김정은-트럼프 악수 ‘분당 최고’ icon'뜻밖의 Q' 여자친구 예린, 뜻밖의 애어른 인증..."삶은 그런거죠" icon‘나혼자산다’ 성훈, 눈알 관장님과 험난한 식단조절?…관전포인트 셋 icon김부선, 이재명 우회비판 “품격있는 사람이 정치인 됐으면” icon"입덕해 보려고 너를" 박민영의 '김비서'가 주목받는 이유 4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포토 갤러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