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이코노미 부동산
'임대료 10만 원대' 행복주택, 서울공릉·남양주별내 등 8069가구 모집

오는 29일부터 청년, 신혼부부 등을 위한 공공임대주택 '행복주택'이 8069가구에 대한 입주자 모집을 시작한다.

 

국토부 제공


28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이번 행복주택 모집은 지난 3월 이후 두 번째 모집이며 앞선 공급된 행복주택 1만4000가구는 평균 경쟁률 3.4대 1, 최고 경쟁률 197대 1의 높은 인기를 보인 바 있다.

지난해까지는 물량이 많지 않았으나, 올해부터는 공급 물량을 대폭 확대해 올 한 해 동안에만 총 3만5000여가구의 입주자를 모집한다. 이번에는 16개 지구 총 8069가구를 모집하며, 서울 공릉(100가구) 및 남양주 별내·고양 행신2 등 수도권 8곳과 대전·광주·대구 등 비수도권 8곳이다.

행복주택은 주변 시세의 60~80%로 공급하는 공공임대주택으로, 시세가 높은 서울 지역도 전용 26㎡(방1+거실1)의 경우 보증금 4000만원 내외, 월 임대료 10만원대로 거주가 가능하다. 비수도권은 전용 26㎡ 보증금 2000만원 내외, 임대료 10만원 수준이다.

임대 보증금 마련이 부담되는 청년, 신혼부부를 위해 정부는 버팀목 대출을 운영하며, 보증금의 70%까지 저리(2.3~2.5%)로 자금 지원해준다.

접수기간은 한국토지주택공사(양평·가평 외 지역)의 경우 7월 12일부터 7월 18일까지 7일간이며, 경기도시공사(양평·가평)의 경우 7월 4일부터 13일까지 10일간 이어진다. 접수는 온라인(한국토지주택공사, 경기도시공사 누리집)․모바일 앱(한국토지주택공사 청약센터)으로 가능하다.

입주는 오는 2019년 1월부터 지구별로 순차적으로 시작될 전망이다.

국토부 관계자는 “이번 8000여가구 모집에 이어 연내 1만2000가구 이상의 행복주택을 추가 모집할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일자리 연계형 주택(창업지원, 산업단지형 등), 노후 공공청사 복합개발 등 다양한 방식으로 청년·신혼부부 대상 공공임대주택 공급을 확대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에디터 이유나  misskendrick@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이유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