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종합
[아시안게임] 양궁 혼성전, 장혜진·이우석 몽골에 1대5 충격敗

한국 양궁이 충격적인 패배를 당했다.

24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겔로라 붕 카르노 양궁장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양궁 리커브 혼성전에서 우리나라 장혜진과 이우석 선수가 몽골에 세트 승점 1대5로 충격패를 당했다.
 

한국 양궁은 ‘국가 대표 선발전이 세계 랭킹 1위보다 어렵다’는 말이 있을 정도로 그 위상이 남달랐기에 이날의 패배가 스포츠팬들에게도 더 뼈아프게 다가왔다.

두 선수는 첫 세트에서 10점을 하나도 쏘지 못한 채 승점 2점을 내줬다. 이어 2세트에서는 1점 차로 패했다.

결국 3세트에서 1, 2세트를 만회하지 못한 채 37-37 동점으로 승점을 1점씩 나눠 가지며 경기를 패배로 마무리 했다. 리커브 혼성전은 이번 대회부터 정식종목으로 채택됐다.

양궁 대표팀은 앞서 23일 열린 여자 리커브 개인전에서 처음으로 결승 진출에 실패했다.

이틀 연속 양궁 대표팀이 흔들리는 모습을 보이며 당초 목표했던 메달 7개 획득 계획 역시 무산됐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강보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인터뷰] ‘상류사회’ 수애 “파스텔톤 배우 꿈꾼다...파격 노출도 꿈 향한 과정” icon‘전참시’ 박성광, 병아리 매니저 향한 속마음 고백...임송, 감동의 ‘엄지척’ icon인천 고교생, 훈계하는 60대 교사 폭행…"유리병 던지고 기물 파손까지" icon행텐X뉴이스트W, 2018 가을캠페인...‘에볼루션돌’ 탄생 icon'동상이몽2' 한고은, 20년 장롱면허 탈출기...남편 신영수 멘붕 표정 포착 icon‘류화영 거짓말? 엘제이 협박?’…지리멸렬한 개인사 폭로전(ft.TMI) icon‘그것이 알고싶다’ 신옥주 목사, 약속의 땅 피지의 진실은? icon김정근, '주워먹었다' 발언 사과..."이승우 선수에 죄송, 남은 중계 철저히 준비할 것" icon‘밥블레스유’ 골뱅이+콩나물국, 영자피셜 이색조합 ‘침샘폭발’ icon[포토] '상류사회' 수애 "스스로에게 당당한 캐릭터 오수연, 관객들에게도 가닿길" icon'프로듀스48' 예측불허 순위 변동...24일 20인 파이널리스트 공개 icon‘국정농단’ 박근혜, 항소심 판결에 여야 “법원 판단 존중”…자유한국당 ‘침묵’ icon권서경X고은성 듀오 'MUSICA' 앨범 발매 기념 콘서트...'팬텀싱어1' 감동 재현 icon[인터뷰] '살아남은 아이' 성유빈 "최종목표는 할리우드, 믿보배 되고파" icon니키미나즈, 방탄소년단 신곡 'IDOL' 피처링...특급 콜라보 성사 icon폭염에 놓친 여름휴가 떠나볼까...여기어때 ‘레이트 바캉스’ 지원 이벤트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포토 갤러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