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이코노미 잡/재테크
인사담당자 74% "스펙 좋아도 기업에 대해 모르면 탈락"

인사담당자 10명 중 7명 이상이 스펙이 뛰어난 지원자라도 회사에 대해 잘 모르면 탈락시킨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연합뉴스

 

취업포털 커리어가 인사담당자 319명에게 '구직자의 기업 정보 습득여부'라는 주제로 설문조사한 결과를 27일 발표했다. 응답자의 73.7%가 '지원자의 자질이 뛰어났음에도 기업에 대해 잘 알지 못한다고 생각해 탈락시킨 적이 있다'고 답했다.

'지원자를 탈락시킨 채용 전형'은 '실무진 면접(74.1%)'이 가장 많았고 '서류전형(20.9%)', '임원면접(5.1%)' 순이었다.

'지원자들의 기업 정보 파악 수준'에 대해 '부족하다' 50.5%, '매우 부족하다' 30.1%로 나타났다. 이어 '충실하다' 13.2%, '매우 충실하다' 6.3%였다.

'지원자들에게 기업 정보를 확인하는 이유'로는 응답자의 43.3%가 '입사 의지가 높은 지원자를 선발하기 위해서'라고 답했다. '묻지마 지원자를 가려내기 위해서(28.8%)', '원하는 인재상에 맞는지 평가하기 위해서(20.7%)', '사업이나 산업에 대한 이해가 충분한지 알아보기 위해서(7.2%)' 순이었다.

그렇다면 지원 기업 파악이 충분히 됐는지의 여부가 채용 당락에 어느정도 영향을 줄까.

'매우' 52.4%, '어느정도' 41.7%로 대다수의 인사담당자가 지원자의 기업 정보 파악 수준을 확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마지막으로 '자기소개서를 작성하기 전에 지원자가 꼭 챙겨봐야 할 기업 정보'에 대해 물었다.

응답자의 절반은 '기업의 비전 및 이념(43.9%)'을 1위로 꼽았다. 이어 '해당 업계/산업의 현황 및 전망(35.1%)', '사업영역 및 제품/서비스(12.5%)', '기업의 인재상(5.6%)', '기업 연혁 및 현황(2.2%)', ''연봉 및 복리후생(0.6%)' 순으로 나타났다.

 

에디터 진선  sun27d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진선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스타 이즈 본’ 브래들리 쿠퍼 감독 데뷔X레이디 가가 첫 주연...10월 개봉 icon선미, 신보 '워닝' 트랙리스트 공개…타이틀곡은 자작곡 '사이렌' icon대웅제약 윤재승 회장, 욕설논란에 사과 “경영 일선서 물러나겠다” icon'너의 결혼식' 5일 연속 1위, 100만 목전...'건축학개론' 보다 빠르다 icon‘만찢돌’ 뉴키드, 日 쇼케이스 성료...“차세대 글로벌 아이돌” 찬사 icon전두환 없지만 사자명예훼손 재판 예정대로 진행 icon‘동상이몽2’ 한고은♥신영수, 종합격투기 따라하다 병원行 ‘비글 부부’ icon대세 래퍼 딘딘, 세노비스 ‘옆을 봐!’ 캠페인 모델 발탁 icon‘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 양세종, 앉으나 서나 공우진 생각(ft.대본앓이) icon태연·써니·효연·유리·윤아...소녀시대-Oh!GG 9월5일 신곡 '몰랐니' 공개 icon보아·동방신기·엑소·레드벨벳...국가대표 한류돌, 日 ‘a-nation 2018’ 달궜다 icon운동효과·컨디션 살리는 ‘헬스 트레이너 푸드’ 인기 icon‘진짜사나이300’ 블랙핑크 리사, 이런 포스가 있었어? 반전매력 대방출 icon헨리, 美 할리우드 진출…`어 도그스 저니` 캐스팅 icon추자현, tvN ‘아스달 연대기’ 특별출연…국내 드라마 복귀시동 icon안재욱·이건명·강필석...'광화문 연가' 2018 시즌 캐스팅 공개 "국민 뮤지컬 컴백" icon설현·혜리·손예진…9월 극장가 이끄는 카리스마 여배우 5人 icon김정현 ‘시간’ 하차, 정말 버티기가 답이었을까? icon[아시안게임] 양궁 여자 단체전, 대회 6회 연속 금메달…자존심 지켰다 icon유통업계, 단골 발길 묶어두는 인기 '멤버십 서비스' 3選 icon모바일로 들어간 식음료제품, 앱과 ‘콜라보’ 재미 팡팡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