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임채무 ‘두리랜드’, 영유아들의 디즈니랜드...누리꾼 관심 증폭

중견 탤런트 임채무가 운영 중인 놀이공원 두리랜드에 대한 누리꾼들의 관심이 뜨겁다.

임채무는 5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두리랜드를 언급하며 “영원히 없애지 않을 것"이라고 깊은 애정을 드러냈다.

 

사진=JTBC '님과 함께' 방송캡처

앞서 지난 2014년 임채무는 JTBC '님과 함께'를 통해 두리랜드를 공개한 바 있다. 경기도 양주시 장흥면에 소재한 두리랜드는 지난 1991년 개장한 3000평 규모의 야외 놀이공원이다. 입구 도로를 중심으로 양쪽에 놀이기구와 편의시설이 위치해 있으며 여름용 물놀이 장소도 마련돼 있다.

영유아들이 좋아하는 미니 바이킹, 회전목마, 더블 슬라이드, 우주전투기, 범퍼카 등 놀이기구가 비치돼 아이 동반 가족단위 나들이객들이 서울 근교 행락지로 부담 없이 즐겨 찾곤 했다.

입장료가 없는 대신 놀이기구 이용권은 유료다. ‘빅3’ 패킼지 이용권 가격이 소인 1만500원, 대인 1만3000원 정도다. 주차요금은 주말 3000원(평일 무료)만 지불하면 되는데다 탑승인원이 2명만 되면 운행하는 점, 영유아가 안정하게 놀이기구를 이용할 수 있는 점 때문에 인기를 끌었다.

2006년 경영난에 시달려 3년간 문을 닫기도 했다. 하지만 이후 다시 문을 열었고, 지난해 11월부터 리모델링차 다시 휴장한 상태다. 이곳에 대한 임채무의 애착은 상상 이상으로 대단해 두리랜드 내에 있는 빨간색 다리를 직접 만들어 세웠을 정도다.

임채무는 '라디오스타'에서 "(두리랜드는) 지금 공사 중에 있다. 요새 미세먼지, 황사 이런 것 때문에 야외 활동을 기피한다. 그래서 실내로 해볼까 한다"고 불굴의 의지(?)를 드러냈다.

기존 두리랜드는 입장료가 무료였으나 임채무는 "실내는 입장료를 받을 것이다. 온냉방을 해야하기 때문이다. 전국 통계를 내서 저렴하게 해서 받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에디터 용원중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용원중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서른이지만’ 양세종 덕에 핫플 된 ‘Life’s@Journey 스토어’ icon마운티아, 내추럴 아웃도어웨어 전개...고기능성 ‘Black M’ 추가 icon베이직하거나 유니크하거나...에프알제이, F/W 트렌드 제안 icon'골목식당' 백종원, 청년구단 양식집 위생불량에 '불합격', 맛은 '호평' icon서기 닮은 그녀? 남우현 '너만 괜찮다면' 뮤비 여주 제이미 관심 UP icon'라디오스타' 이승윤 "훈남 매니저 덕분에 '자연인이다' 촬영 수월" icon'마성의 기쁨' 최진혁, 교통사고로 매일 기억 리셋 '신데렐라 증후군' icon'라스' 임채무 "두리랜드 입장 무료, 8천원 없어 못들어간 가족 보고" icon립스틱부터 의류까지...패션뷰티업계, 단풍 닮은 ‘가을컬러’ 활용법 icon'라디오스타' 이승윤 "'나는 자연인이다' 전설의 짤 촬영후 프로그램 하차할뻔" icon'한끼줍쇼' 쌈디 "박재범과 불화? 돈문제 아니다…디스곡은 오해" icon냄비 하나로 맛있는 인생...르크루제, 韓시장 진출 첫 TV광고 온에어 icon일본, 태풍 이어 지진까지...6일 새벽 규모 6.7 지진 발생 icon방탄소년단, 美 빌보드 차트 접수...'빌보드200' 1위·'핫100' 11위·'월드 앨범' 1위 icon엑소 찬열, 팬들 무질서에 당부 메시지..."아무도 다치는 일이 없도록" icon‘오늘의 탐정’ 최다니엘, 연기 변신 성공...댄디남 벗고 ‘하드캐리 탐정’ 입었다 icon안현수, 쇼트트랙 은퇴하고 한국 돌아온다...러시아 코치직 제안 거절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포토 갤러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