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이코노미 잡/재테크
직장인 추석 예상경비 40만7천원...허리띠 졸라매는 방법 10가지

직장인들이 계획 중인 올 추석 예상경비가 지난해보다 소폭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잡코리아가 직장인 1889명을 대상으로 ‘2018 추석 예상경비’를 주제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평균 40만7000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해 실시한 동일조사 결과 48만4000원에 비해 약 7만7000원이 감소한 액수다.

 

사진=잡코리아 제공

특히 기혼 직장인들의 경비 감소가 두드러졌다. 기혼 직장인의 추석 예상경비는 지난해 64만 1000원보다 12만8000원이 적은 51만3000원으로 조사됐다. 반면 미혼 직장인의 예상경비는 지난해 38만2000원보다 9만4000원이 적은 28만8000원으로 집계됐다. 성별에 따른 예상경비는 남성 42만1000원, 여성 38만5000원으로 차이가 크지 않았다.

추석 상여금 지급 여부가 추석 경비 규모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설문에 참여한 직장인들에게 올해 추석 상여금이 지급되는지를 물은 결과를 토대로 상여금 지급 그룹과 미지급 그룹의 예상 경비를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

먼저 ‘상여금이 지급된다’고 밝힌 직장인은 전체 응답자의 25.8%로 나타났다. 이들이 예상하는 올 추석 경비는 평균 46만9000원으로 집계됐다. 반면 ‘상여금이 지급되지 않는다’고 밝힌 직장인은 절반이 넘는 51.2%에 달했다. 상여금 미지급 그룹의 올 추석 예상경비는 평균 39만6000원으로 지급 그룹과 비교해 7만원 이상 적었다. 특히 ‘지급 여부를 아직 잘 모르겠다(17.8%)’고 답한 그룹의 경우 올 추석 경비가 36만3000원으로 낮아 가장 보수적으로 경비를 계획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적지 않은 비용이 추석 경비로 사용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직장인 중 상당수가 추석을 전후로 허리띠를 졸라매는 것으로 나타났다. 잡코리아 설문조사 결과 직장인들이 추석 경비 부담완화를 위해 고려 중인 방법 1위를 ‘추석 전후로 지출을 줄이기(62.3%)’가 차지했다.

‘딱히 방법이 없다’는 응답도 17.5%로 적지 않은 가운데 ‘재래시장, 온라인 구매 등을 통해 지출액 절감(14.2%)’, ‘할부거래를 통한 부담 완화(13.5%)’, ‘야근 및 특근을 통한 수당 수령(10.1%)’ 등의 방법이 이어졌다. 또 교통비를 줄이기 위해 ‘시간이 오래 걸리더라도 자차로 움직인다(10.0%)’거나 주유비를 줄이기 위해 ‘불편하더라도 대중교통으로 움직인다(8.9%)’는 등 귀성/귀향 비용을 줄인다는 답도 이어졌다.

이밖에 ‘음식 가짓수를 줄인다(9.5%)’, ‘귀성을 포기하고 추석 연휴를 비껴 만난다(7.7%)’, ‘단기 알바를 구한다(5.3%)’, ‘단기 적금을 모은다’ 등의 기타 의견도 있었다.

한편 직장인들이 추석에 사용하는 경비 중 가장 부담스러운 항목으로는 ‘부모님 및 친지 용돈(52.2%)’이 꼽혔다. 이어 ‘부모님 및 지인 선물비용(12.2%)’과 ‘외식, 여가 등 가족이나 친지와 함께 쓰게 되는 추가 지출(11.8%)’, ‘차례상 및 명절음식 준비 비용(11.4%)’, ‘귀성 교통비(10.9%)’ 등도 부담스러운 항목으로 꼽혔다.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원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전지적 참견 미식] 혼자 먹기 좋은 신제품&메뉴 15...‘기린골드라벨’ 外 icon전시·푸드트럭·콘테스트...유통업계, 참여형 감성이벤트 풍성 icon성인남녀 70% 억지음주 경험...술자리에서 가장 견디기 힘든 7가지 icon취준생 10명 중 4명 “취업준비 막막” icon합리적 가격에 맛과 향까지....배상면주가 '가심비 3色 추석 선물세트’ icon찾아가는 클래스! 원두 깊은 맛 알리는 ‘커피강좌’ 열풍 icon내맛대로 먹는다 '내시피'로 취향저격하는 식음료 7 icon신입사원 출근준비 빠르게 도와줄 ‘퀵모닝’ 아이템 icon살찌는 추석엔 간편 다이어트 건강식...롯데제과 ‘퀘이커 선물세트’ 출시 icon행복주택, 청년주택, 공공주택...9월에 눈여겨볼 분양소식 3 icon양예원 측, 바다낚시 논란에 "장례 장소인줄 알았겠나…사건 본질 흐리는 논쟁" icon종부세, 오늘(13일) 부동산대책 핵심?…초고가·다주택자 긴장시킬까 icon[제23회 부국제] 故김지석 기리는 '지석상' 후보작 9편 공개 icon'인생술집' 손숙 "아이유, 집중력 특별…연극 무대 권하고파" icon‘라이브’ ‘미스터션샤인’ ‘신서유기’…추석 연휴 밀린 예능·드라마 몰아보기 icon'밥블레스유' 정해인 깜짝등장, 고기 근 단위로 먹는 '대식가' icon미혼남녀 40%, 결혼의 가치 돈으로 환산하면 '5억원 이상' icon큐브 "현아♥이던 퇴출…신뢰 회복 불가능" [공식] icon'나혼자산다' 화사♥박나래처럼! 집들이선물 ‘분위기템’ 6 icon닭가슴살부터 홍삼·한우까지…랭킹닭컴 ‘건강선물세트’ 한자리에 icon입안 가득한 가을의 맛과 향...시즌한정 식음료제품 러시 icon추석시즌, 쏠쏠한 수입 안겨줄 단기 알바 BEST 4 icon추석선물, 취향저격 이색 아이템으로 센스 있게 icon1인가구 위해 명절기간 ‘혼추족 식당’ 선언...GS25, 추석도시락 출시 icon'편의점=아이돌 굿즈 전당'...세븐일레븐 ‘레드벨벳 교통카드' 뉴버전 출시 icon추석식탁도 간편식! 심플리쿡, ‘손님맞이 한상차림’ 출시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