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충무로 대세 박정민, ‘미스터 션샤인’ 오늘 특별출연...이병헌과 재회

충무로를 사로잡은 배우 박정민이 ‘미스터 션샤인’에 특별출연해 짧지만 강렬한 임팩트를 선사한다.

 

 

박정민은 16일 오후 9시에 방송될 tvN 토일드라마 ‘미스터 션샤인’(극본 김은숙 연출 이응복) 22회에 등장한다. 지난 21회에서는 조선을 떠나 일본에서 거사를 성공적으로 이뤄낸 유진(이병헌)과 애신(김태리)의 모습이 담겼던 상황. 미국으로 돌아가는 유진과 안타까운 이별의 인사를 나눴던 애신이 무신회 낭인들에게 쫓기는 가운데 갑자기 나타난 유진이 총을 쏘며 방어, 애신을 또 다시 구해냈다.

이어 주일미국공사관을 향해 총 한방을 쏜 후 무릎 꿇고 손을 머리 위로 올린 유진과 애신의 불안하면서도 위기어린 표정이 그려져 안방극장을 긴장하게 만들었다.

박정민은 종영까지 단 3회만을 앞두고 있는 ‘미스터 션샤인’에서 짧은 출연이지만 극 후반부를 더욱 풍성하게 만들어줄 의미심장한 인물로 출연, 몰입도를 더욱 고조시킬 예정이다. 공개된 스틸에선 짙은 청색 정장에 중절모를 눌러쓴 채 경성거리를 걷는 단정한 신사 차림의 모습이 눈길을 붙든다.

그의 출연은 예전에 작품을 같이 진행했던 ‘미스터 션샤인’ 제작진과의 깊은 인연으로 성사됐다. 제작진의 특별출연 요청을 받자마자 망설임 없이 흔쾌히 출연을 결정한 박정민은 바쁜 스케줄 속에서도 촬영에 적극적으로 임하는 등 남다른 열정을 드러냈다.

뿐만 아니라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이병헌과 ‘미스터 션샤인’에서 조우해 ‘특별 출연’의 의미를 더하고 있다. 촬영에 나선 박정민은 다양한 연기 스펙트럼으로 쌓인 탄탄한 연기력으로 완벽하게 장면을 소화, 보는 이들을 감탄하게 만들었다. 또한 특유의 유쾌하고 긍정적인 에너지를 발산,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촬영을 완성했다.

사진=화앤담픽처스 제공

 

에디터 용원중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용원중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포토 갤러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