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보이스2’ 의문의 일본인이 열쇠? 보이스3 약속에 호기심↑

보이스2의 충격적인 엔딩이 그려졌다.

16일 방송된 OCN 주말드라마 ‘보이스 시즌2’(연출 이승영/극본 마진원) 최종회에는 강권주(이하나 분)의 죽음을 암시하는 결말과 시즌3를 열어둔 엔딩이 그려지며 시청자들에게 충격을 안겼다.

(사진=OCN '보이스2')

도강우(이진욱 분)는 폭탄을 해체한 곳이 아닌 옆 건물에 방제수(권율 분)이 있다는 것을 눈치챘다. 이에 현장을 수습중인 강권주에게 방제수가 있는 곳을 알아냈다며 홀로 옆건물로 이동했다.

방제수는 도강우에게 “너도 나랑 같은데 왜 저쪽에 붙어있는지 모르겠어”라며 그의 일본 이름은 코우스케를 거듭 외쳤다. 더불어 “네 기억이 돌아오길 가장 간절하게 바란 사람은 나야”라고 주장했다

하지만 도강우가 이런 방제수를 거부했다. 도강우는 “너와 내가 같다는 건 다 개소리야”라며 그를 망상증 환자로 몰아갔다. 아울러 방제수의 손에 죽어간 이들이 누군가의 아버지이자 아들이고 딸이라며 분노했다.

이대로 체포되는 듯하던 방제수에게는 회심의 한방이 남아있었다. 방제수는 “나를 살리면 강권주가 죽는다”라며 도강우의 손으로 살인을 저지를 것을 종용하려고 들었다. 작은 소리에 귀 기울이는 강권주가 죽는다는 말에 도강우는 불길한 기운을 감지했다.

같은 시간 강권주는 고시원 안에서 들려오는 아이의 목소리에 홀로 건물로 향했다. 그러나 소리의 근원지에는 아이가 아닌 녹음기 하나가 놓여 있었다. 녹음기를 드는 순간, 뒤편에 놓여있던 폭탄이 보였고 이가 폭발하며 강권주가 사망한듯한 엔딩이 그려졌다.

그리고 방제수와 끊잆엄이 접촉하던 일본인은 “코우스케가 다시 우리쪽으로 넘어온 것 같다”는 의미심장한 말과 함께 도강우의 불안한 눈동자가 그려졌다. 제작진은 “못다한 이야기는 시즌3 ‘공범들의 도시’로 이어집니다”라고 전해 강권주 센터장이 세계관을 이어갈지, 혹은 도강우가 정체불명의 인물들과 대립을 해나갈지에 궁금증이 모아졌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강보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보이스2' 이하나, 권율 계략에 고시원 폭탄테러로 사망했나 icon‘연애의맛’ 이엘린, 박나래도 인정한 센스 만점 이필모 소개팅女 icon‘연애의맛’ 황미나, 김종민 첫 데이트 상대로 등장 “색달라요!” icon‘보이스2’ 안세하, 이진욱 감시하는 권율 하수인이었다 icon‘미우새’ 임원희, 멸치잡이 형제 만나러 개도 行 “연예인 보는 기분” icon‘미운우리새끼’ 홍진영♥김종국, 강한 여운 남겼다 “한 명의 김씨에게 마음있다” icon‘미스터션샤인’ 박정민, 안창호 역으로 깜짝 출연 “나도 의병이오” icon‘미우새’ 임창정, 아내 생각하며 신곡 작사 "후렴구 쓰다가 울컥했다" icon‘미운우리새끼’ 김종국♥홍진영, 온 지구가 응원하는 커플 “우리 식구 하시죠?” icon‘미스터션샤인’ 유연석, 김태리와 약속 못 지켰다…무신회 칼에 사망? icon‘미스터션샤인’ 김태리, 무신회 등진 유연석 걱정 “함께 조선으로 가는건가” icon‘동네사람들’ 마동석X김새론, ‘이웃사람’ 이어 6년만의 스릴러 케미 icon호날두, 유벤투스서 시즌 1~2호골 폭발...4경기만에 터진 '호우 세리머니' icon[오늘날씨] 아침 가을비…제주도 강수량 120mm까지, 돌풍·천둥·번개 주의 icon'서치', '물괴' 꺾고 주말 박스오피스 1위...또 한 번 역주행 icon'태풍 망쿳'에 필리핀 사망자 100명 육박 예상…피해 27만명 icon'보이스2' 권율, 역대급 악역으로 '시선집중'...충격 엔딩·미친 전개 icon'연애의맛' 첫방, 김종민X김정훈X이필모, 총각탈출기 '설렘' icon'미스터션샤인' 속 역사인물들…정미칠적 "고종 자결하라", 안창호 "나도 의병"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갤러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