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백일의 낭군님’ 도경수♥남지현, 키스 엔딩에 시청률 응답…분당 최고 11.0%

아쓰남 도경수와 츤데레 남지현의 역대급 엔딩이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지난 8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백일의 낭군님’(연출 이종재/극본 노지설/제작 에이스토리)이 케이블, 위성, IPTV 포함된 유료플랫폼 가구 시청률 평균 9.1%, 최고 11.0%를 기록하며 지상파 포함 월화드라마 최강자 자리를 지켰다.
 


특히 돌고 돌아 서로의 마음을 확인하게 된 원득(도경수 분)과 홍심(남지현 분)의 애틋하고 설레는 입맞춤 엔딩이 분당 최고 11.0%까지 치솟았다.

tvN 타깃 남녀 2049 시청률은 평균 5.2%, 최고 6.3%로 자체 최고 기록을 경신하며 전 채널 동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유료플랫폼 전국 기준/닐슨코리아 제공)

홍심은 그간 원득을 이용했다고 털어놨지만 “내 마음은 어떻게 할 것이냐”는 물음에 대답하지 못했다. 자신이 누구인지를 알아야 하는 원득은 연씨(정해균 분)를 채근해 천우산에 올랐고 이곳에서 날아드는 화살의 환시를 봤다.

본인이 누구인지조차 단정짓지 못했지만 원득은 그간 홍심이 말해온 ‘원득’과의 추억이 혹시 다른이와의 것일까 질투를 하기 시작했다. 이에 ”내가 끝을 내기 전까진 너는 내 여인이고 나는 네 낭군이다“라며 혼인을 끝낼 생각이 없음을 밝혔다.

정제윤(김선호 분)은 현감으로 원득이 사는 마을에 오게 됐지만 안면소실증으로 그를 알아보지 못하는 답답한 상황이 이어졌다. 여기에 김차언(조성하 분)의 지시를 받고 박영감(안석환 분)의 환심을 사려고 부당한 지시를 내리며 마을 사람들을 실망하게 만들었다.
 


토하젓을 진상하러 가는 무리에 묻혀 기억을 찾기위해 한양으로 간 원득은 김수지(허정민 분)의 눈에 포착됐다. 이 소식을 들은 무연(김재영 분)은 원득을 뒤쫓아가 검을 휘둘렀지만, 아직 부상이 회복되지 않아 오히려 위협을 당하게 됐다.

원득이 한양으로 향할 때부터 “어쩐지 돌아올 것 같지가 않아”라며 불안해하던 홍심은 마을 어귀에서 그를 기다렸다. 그러나 기다리는 이는 오지 않고 “가짜 혼인인데 진짜 낭군도 아닌데, 왜 이렇게 맘이 아프지”라며 돌아서던 홍심 앞에 원득이 서 있었다.

기억을 찾았으면 안 돌아올 줄 알았다는 홍심의 말에 원득은 뺨을 두 손으로 감싸고 다정하게 입을 맞췄다. 잃어버린 기억과 점차 깊어지는 감정 속에서 안타까운 순간들을 보내고 있는 원심부부. 마치 한 폭의 그림처럼 아름다운 입맞춤에도 설렘과 애틋함이 고스란히 느껴졌다.

사진=tvN '백일의 낭군님'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강보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방탄소년단·워너원·트와이스, 대상 후보로 2018 MGA 참석 확정 icon송강호X박해일X전미선 '나랏말싸미', 7일 크랭크인...내년 여름 개봉 icon‘라디오스타’ 이휘향, 성형까지 계산한 구타 연기?…34년차 배우의 노하우 icon로꼬 ‘시간이 들겠지’, 5개 음원차트 1위 돌풍…감성 MV ‘눈길’ icon'최고의 이혼' 차태현, 까칠+예민 독특 캐릭터 완벽소화 icon故 이래나, 이용규 딸·클라라 사촌언니…예일대 출신의 수재 icon정용화, 경희대 박사과정 부정입학 무혐의 결론…”성실히 軍복무 중“ icon'아침마당' 임창제 "딸 임나경, 돈 안되는 뮤지컬 배우 활동 아쉬워" icon[1인가구 필수템] 일상을 컬러풀하게 채우는 ‘떼에마 머그 4종’ icon닿는 순간 부드러운! 유니클로 ‘캐시미어 컬렉션’ 출시...스페셜존 운영 icon스트레이 키즈, 22일 컴백...타이틀곡 '아이 엠 유' 방찬-창빈-한 참여 icon‘안시성’, 올해 韓 영화 흥행성적 2위…‘독전’ 넘어 ‘신과함께’ 옆으로 icon고양 저유소 화재, 풍등 날린 스리랑카인 “잔디에 떨어진 것 보고 되돌아가” icon"외래어 금지부터 손글씨까지"...한글날 맞은 '배반의 장미'-완벽한 타인' 주역들 icon‘불타는청춘’ 박재홍, 구본승♥강경헌 러브라인에 찾아온 첫 위기? icon‘골목식당’ 백종원, 성내동 만화거리 폐업 직전 분식집에 ”겁 없이 창업하는 사람 많아“ icon"시크+섹시"...에이프릴, 'The Ruby' 컴백 단체 티저 icon'뷰티인사이드' 서현진, 한 층 더 강렬해진 로코퀸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