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책문화 공연
음악극 '아리랑랩소디' 16일 개막…추가된 7곡 보니 "최종 결과물"

음악극 '아리랑랩소디'가 오는 16일부터 28일까지 극장 동국에서 관객들을 만난다.

80석의 작은 공연장에서 2013년에 첫 선을 보인 '아리랑랩소디'는 일제 강점기에 이곳저곳을 돌아다니며 공연을 하는 '유랑극단 아리랑'의 이야기를 그린다.

'아리랑랩소디'는 2013년 한 해 동안 연극 '아리랑랩소디'를 5번이나 공연장을 넓혀가면서 170회 이상의 공연을 통해 일만 명이 넘는 관객들을 모으며 대학로의 주목받는 연극으로 발전시켰다. 소극장에 14명의 배우들을 출연시켜가며 오로지 작품성만으로 승부한 쾌거였다.

같은 해 연말에는 박원순 서울시장이 관람하는 연극으로 서울연극협회의 추천을 받기도 했다. 그 이후 서울문화재단 메세나협의회 풀매칭 사업, 서울시 '찾아가는 유랑극단' 선정, 예술공간 SM개막작, 전통공연예술콘텐츠 사업 선정 등 다양한 곳에서 작품성과 대중성을 인정받으며 관객들을 만나고 있다.

2018년부터는 작곡가 신유진과 조은영을 만나 총 7곡의 음악이 추가되면서 음악극으로의 변신을 꾀하고 있다. '아리랑랩소디'의 작가이자 연출인 김경익은 이번에 선보이는 음악극 '아리랑랩소디'에 대해 "2013년 이후 매년 다듬어 온 최종 결과물"이라 전했다.

추가된 7곡은 '길이 없으면 만들어 가리라'(합창곡)를 비롯해 '원수, 평생원수'(갑수부모 듀엣곡), '나의 나무칼'(희준 솔로곡), '악의 꽃'(박살제 솔로곡), '천리향'(박살제 춘심 듀엣곡), '바보 광대의 노래'(희준 솔로곡), '내 죽을 때'(엔딩 합창곡) 등이다.

연극은 일제 시대를 배경으로 한다. 시골 마을에 '유랑극단 아리랑' 단원들이 도착해 공연 홍보를 하던 중 연극과 현실을 구분하지 못하는 '희준'의 돌발행동 때문에 단원들은 독립군이라는 의심을 받게 된다. 그러던 중 그 마을에서 인간 백정으로 악명이 높은 '박살제'와 미모의 단원 '춘심'이 만나게 되면서 또 다른 사건을 접하고, 단원들과 마을 사람들은 갈등을 일으킨다.

'아리랑랩소디'는 마을 사람들이 변화 하는 과정을 통해 힘들게 살아왔던 당시 서민들의 애환을 전한다. 다시 희망을 찾아 한 걸음 내딛는 발걸음을 격려하며 현 시대, 각박한 도시 생활에 지친 서민들의 마음을 위로한다. 예매는 인터파크, 네이버티켓, 플레이티켓에서 가능하다.

 

에디터 진선  sun27d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진선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왕진진, 의사 만류에도 퇴원 강행 “배신과 따돌림, 속임수에 괴로웠다” icon"재지원 시 불이익 당할까" 구직자들 '채용서류 반환제' 요청못해 icon"강렬 비주얼"...몬스타엑스 셔누X원호X주헌, 인사이드 포토공개 icon‘오후의 발견’ 김원희, 임신설 해명 “일주일 사이 2~3kg 증량…무리한 스케줄에 건강이상” icon미니멀 캠핑족 취향저격 '스몰럭셔리 푸드' 뜬다 icon김현중, 전 여자친구 ‘폭행유산’ 사건 승소…”유산·임신중절 강요 증거無” icon'배반의 장미' 손담비X김인권X정상훈X김성철, 저예산 코미디의 도전[종합] icon견체공학 디자인...반려견 스마트케어 브랜드 '뮤니쿤트' 주목 icon고양 저유소 화재 스리랑카인, 구속영장 기각...48시간 만에 풀려나 icon'열두밤' 낯선 땅에 불시착한 뉴요커 한승연, 여유로운 모습 '뜻밖의 청순미' icon김향기 주연작 ‘영주’, 11월 개봉 확정…김호정X유재명 명품 라인업 icon아이유, 신곡 뮤직비디오 공개에 "가라 '삐삐' 재밌었다" icon'음악캠프' 김의성 "일본어 못해, '미스터 션샤인' 연기는 암기한 것" icon현아♥이던, 커플 데이트 사진 5장 공개…육교서 손잡고 다정 icon'수미네 반찬' 미카엘, 우렁 된장찌개 우렁 양에 "다 넣어요?" 깜짝 icon'살림하는 남자들' 김동현♥송하율, 결혼식 공개…빛나는 웨딩드레스 icon女아이돌에 "술 따라라" 시킨 '짠내투어' 법정제재 '징계' icon'살림하는 남자들' 김승현 동생, 요가선생님 "자기야"에 끝난 짝사랑 icon'일억개의 별' 정소민, 서인국 장난에 "다시는 말걸지마" 분노 icon‘공연의 신’ 김동률, 3년만에 복귀...12월 콘서트 ‘답장’ 개최 icon짠내폴폴 브로맨스 2인극...휴먼코미디 ‘형제의 밤’ 19일 개막 icon작곡가 진은숙, 제4회 크라비스 음악상 수상...뉴욕필 신작 위촉 icon‘피아노 여제’ 엘렌 그리모, DG 120주년 ‘옐로우라운지’ 내한공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