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손 the guest' 유승목, 김동욱에 "20년 전, 박일도는 최신부에게 옮겨 가지 않았다" 고백

유승목이 박일도가 최신부에게 옮겨가지 않았다고 밝혔다.

 

11일 방송된 OCN 수목드라마 ‘손 the guest(손 더 게스트)’에서는 윤화평(김동욱)과 아버지 윤근호(유승목)가 만나 박일도의 빙의에 관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윤근호는 인력사무소를 찾아가 왜 일거리를 주지 않느냐고 따져 묻다가 반대로 얻어 맞고 말았다. 그러나 이때 윤화평이 나타나 “나 저 사람 아들”이라며 그를 막아섰다. 하지만 윤근호는 “다가오지마. 넌 내 아들 아니야”라며 “박일도 귀신”이라고 소리 질렀다.

그러자 윤화평은 “20년 전 박일도는 윤신부에게 옮겨 갔다며”라고 크게 따졌다. 하지만 윤근호는 “아니야! 윤신부는 박일도가 부리는 잡귀에 빙의된 거야. 네가 윤신부를 빙의시킨 거야”라고 말했다.

이어 윤근호는 과거를 회상했다. 그 회상에선 나무에 목을 멘 윤신부가 “박일도는 아직 네 집에 있다”고 말하며 자신의 눈을 찌르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에 윤화평은 강길영(정은채)과 최윤(김재욱)에게 전화를 걸어 이 사실을 전했고, 최윤은 “그 날 함께 있었던 사람에게 물어보자”며 윤화평의 할아버지에게 향했다.

그리고 다시 윤근호를 찾아간 윤화평은 충격적인 사실과 마주했다. 바로 20년 전 화평의 목을 조른 일은 바로 아버지 근호가 아닌 할아버지가 “악귀를 죽이자”며 시켰다는 사실이었다. 하지만 할아버지는 그날 집에 없었다고 말했다. 두 사람의 말이 다른 상황에서 과연 진실이 무엇일지 궁금증을 자극했다.

 

에디터 신동혁  ziziyazizi@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신동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해피투게더' 한지민 "'꾸꾸까까' 애교, 내가 낼 수 있는 소리 아냐" icon'손 the guest' 김동욱, 아버지 유승목 향한 원망 폭발..."내 목 졸라 죽이려고 했던 사람" icon'내 뒤에 테리우스' 정인선, 소지섭 절도 전과범 오해..."왕정남씨?" icon'해투4' 황민현 "복근대란? 상심컸다...지금은 복근 실종" icon"드디어 오늘밤"...박준형, god 완전체 예능 '같이 걸을까' 본방사수 독려 icon세계 비만예방의 날...식습관 개선으로 ‘21세기 신종 전염병’ 탈출 icon양현석, ‘YG전자’ 중국 비하 논란 사과 “각별히 조심할 것" icon'내 뒤에 테리우스' 손호준, 킹스백 가방 모두 구매...KIS "정인선 좋아하는 거 아냐?" icon'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오정태, 밥 먹는 아내 백아영에 "물 좀 떠와" 명령조 icon'해투4' 한지민 "공유와는 톰과 제리 같은 사이...멜로는 황민현과" icon'손 the guest' 유승목, 아들 김동욱에 사과했지만 결국 빙의..."넌 그때 죽었어야 했어" icon'해피투게더4' 황민현, 이상형 한지민에 세레나데 "목소리 좋아" icon'대장금이 보고있다' 유리X신동욱, 계약 위해 댄스 폭발 '눈길' icon'대장금이 보고있다' 유리-신동욱, 칼국수X삼겹살 먹방..."응원해주고 싶은 맛" icon'밥블레스유' 최화정, 장도연 표 논알콜 칵테일에 "조금 구정물 같아" icon삼성전자, 세계 최초 쿼드 카메라 탑재 ‘갤럭시 A9' 공개...11월 발매 예정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