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라돈 파문' 생리대뿐만 아니다...여성 속옷·마스크팩에서도 검출

'라돈 파문'이 생리대에서 생활 용품으로 확산됐다.

 

16일 오후 방송된 JTBC '뉴스룸'에서는 오늘습관 생리대에서 라돈이 검출됐다는 충격적인 소식을 보도했다. 이런 가운데 생리대뿐만 아니라 여성 기능성 속옷과 마스크팩에서도 라돈이 검출됐다는 소식까지 전해져 파문이 일고 있다.

보도에 따르면 여성용 속옷 라이너는 원적외선과 음이온의 효능을 앞세워 10만 원에 가까운 고가에 판매된 제품. 

직접 확인 결과 400Bq 가까운 라돈이 검출됐다. 이는 환경부 실내 공기질 기준치인 148Bq의 2배가 넘는 양이다. 방사선 수치는 1.9μSv, 시간당 기준치의 17배 이상인 것으로 확인됐다.

또 해당 회사의 마스크팩에서도 700Bq 넘는 라돈이 검출됐다.

이날 JTBC는 라돈이 검출된 여성 속옷과 마스크팩에 대해 "음이온 같이 건강에 도움이 된다는 물질을 내뿜는 원료가 들어갔다는 게 이 제품들의 공통점"이라고 전했다.

이정미 의원은 "사실상 라돈 문제에 대해 원안위가 너무 소극적으로 대처하고 있다, (사용 업체들에 대한) 전수조사를 실시해야 한다"며 "소비자들의 불안감은 커지고 있지만 관계기관들은 대책 준비 중이라는 말만 되풀이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이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불타는청춘’ 김혜림·김완선, 모친상 계기로 재회 “뉴스 보고 찾아왔더라” icon'볼빨간 당신' 양희경, 수십년 노하우 양념 계량법 "숟가락으로 재면 정확해" icon프리미엄 아울렛에서 예술품을 만나다 ‘레어 팩토리’ icon신세계사이먼 부산 프리미엄 아울렛, ‘상생’ 그랜드바자 개최 icon‘아내의 맛’ 자두♥지미리, 꼴뚜기·원추리 설전 “너는 진짜 이상해” icon'백일의 낭군님' 세자 신분 찾은 도경수, 남지현 찾아 송제현 行 icon남태희, 백패스 미스+헤딩기회 무산…벤투호 무패행진 실패 icon서유정♥정형진, 숯불 미니화로 예찬? 집안은 화생방 ‘웃음’ icon'백일의 낭군님' 도경수, 김선호에 "남지현 내 정체 충격 컸을텐데" 걱정 icon‘불청’ 김혜림, 故나애심 회상 “김완선 놀러오면 이북음식 해주셨다” icon'볼빨간 당신' 김민준, 눈뜨자마자 애견부터 챙기는 '마루아빠' icon‘불타는청춘’ 김혜림, 자전적인 노래 ‘날 위한 이별’…“그 남자도 알고 있어” icon‘불청’ 박재홍→강경헌, 브레이크 없는 칭찬 “이렇게 착한 사람 처음 봐” icon'오늘습관' 측 "라돈수치 국가인증 받았다...손해배상 법적대응 할 것" icon‘불타는청춘’ 김혜림 “나이는 한 살 많아” 김완선 어미새 모드 icon'볼빨간 당신' 최대철 아버지 "갱도 붕괴사고로 구사일생" 회상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