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코이카 몽골 소장, 욕설·고성 '갑질'... 직원들 우울증 증세에 자살 시도까지

몽골에 파견된 한국 코이카(KOICA·한국국제협력단) 직원들이 현지 소장의 욕설 등 갑질에 피해를 당한 것으로 밝혀졌다.

 

사진=MBC 캡처

지난 30일 MBC 뉴스는 코이카의 내부감사 보고서를 토대로 몽골 코이카에서 벌어진 갑질에 대해 보도했다.

코이카는 대한민국의 대외 무상 협력 사업을 주관하는 정부출연기관으로, 봉사단을 파견하고 현지 정부와 협력하는 등 개발도상국을 돕는다. 코이카 현지 직원들은 대부분 수년간 일하고 한국으로 돌아오는 계약직이다.

내부감사 보고서에 따르면 몽골소장 박모씨는 이 직원들에게 매일 한 번 이상 고성을 지르며 욕설을 하고, 수첩을 던지거나 책상을 찼다. 한번 고성을 지를 땐 2시간씩 걸렸다. 한 직원들은 "주간 회의를 앞두고 새벽까지 잠을 못 이뤄 그냥 죽었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다"고 토로하기도 했다.

지난해 6월 한 직원이 도로에 뛰어들어 목숨을 끊으려고 시도하는 일도 있었다. 그는 극심한 우울증 진단을 받고 퇴사한 상태다.

직원들은 지난 2016년 이미 문제제기를 한 상태다. 한 직원이 몽골 현지를 찾은 복무 점검팀과 상담했고, 작년 봄 또 다른 직원은 귀국 후 경영실장까지 찾아가 면담했다. 두 사람 모두 종양 등 스트레스로 인한 질병을 앓았지만 아무 조치도 없었다는 게 이들의 설명이다.

코이카는 결국 내부감사를 진행해 지난 7월 박 소장에게 감봉 3개월, 8년 간 승진 불가의 보직 해임 조치를 내렸다. 박 소장은 뒤늦게 이뤄진 감사에서 “직원들이 실수를 반복했을 때만 소리를 질렀고 욕설은 혼잣말이었다”고 해명했다.

 

신동혁 기자  ziziyazizi@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퍼펙트 맨' 설경구X조진웅X김사랑X허준호, 11월 1일 크랭크인…고사현장 공개 icon'해피투게더4' 유재석 "둘째 딸 나 닮았다...추이 지켜봐야" 웃음 빵 icon하정우X이선균, 리얼타임 전투액션 ‘PMC: 더 벙커’ 12월 개봉 icon'라스' 크러쉬, 이상형 걸그룹 만난 후기+라텍스 코 개인기 '초토화' icon먼데이키즈, 31일 정통 발라드 ‘너라는 세상’ 발매...'가을 안부' 인기 잇는다 icon'뷰티 인사이드' 김희정, 죽음의 순간에 서현진→라미란 알아봤다…시청률 4.4% icon낸시랭, 왕진진 고소장 제출 "폭행·감금·협박 일삼아" icon아이즈원, 해외 10개국 아이튠즈 K팝앨범차트 1위…글로벌 가요시장 '들썩' icon'아내의 맛' 며느리들 김장 200포기+함소원 욱소원 변신…시청률 3.9% icon트와이스, 다이내믹&파워풀 군무 시동...'YES or YES' 안무 티저영상 공개 icon'구스범스2' vs '신동범' 판타지 팬 취향저격하는 속편 흥행 대전 icon'나쁜형사' 신하균X이설X박호산X김건우, 독한 형사와 사이코패스의 공조수사 icon엑소, 수록곡 '후폭풍' 스포일러 음원+세훈 야생美 티저 공개 icon‘에스코바르’ 바르뎀X크루즈, 믿고 보는 할리우드 부부 케미 icon'K-POP 킹' 엑소, 정규 5집 선주문량 110만장...'퀸터플' 밀리언셀러 달성 icon손나은, 블랙 드레스 입고 시크+우아 분위기…패션화보 공개 icon퀸의 모든 것! 호텔 카푸치노, '보헤미안 랩소디' 프로모션 진행 icon뉴이스트W, 12월 단독 콘서트 양일간 개최...11월6일 8시 티켓오픈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