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엽기 갑질 행각’ 양진호, 심신 지쳐 심야조사 거부...경찰 “오늘(8일) 재개”

양진호 회장이 심야 조사를 거부했다.

사진=연합뉴스

7일 체포된 양진호 한국미래기술 회장(이하 양 회장)이 심야 조사를 거부해 첫날 경찰 조사는 4시간 반 만에 종료됐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이하 경기남부청) 사이버·형사 합동수사팀은 오후 9시 30분까지 양 회장 조사를 끝내고 수원남부경찰서 유치장으로 보냈다.

양 회장은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과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등의 혐의를 받고 있다. 여기에 마약 투약 혐의까지 추가로 포함됐다.

2015년 웹하드 업체 위디스크에서 프로그래머를 폭행한 영상이 공개돼 이른바 ‘갑질’ 논란에 휩싸였다. 양회장은 이 혐의로 7일 오후 12시 10분경 경기도 성남시에서 체포됐다. 조사를 앞두고 “잘못을 인정한다”라고 말하며 경기남부청으로 들어갔다.

하지만 조사는 이른 시간에 끝났다. 양 회장의 요청 때문이었다. 경찰은 “심신이 지쳐서 여기까지만 하자”는 양 회장의 요구를 받아들였다. 8일 오전 7시부터 조사가 재개될 예정이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박경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맨유, 챔스 유벤투스 원정서 2-1 역전승...#호날두 #마타 #자책골 icon역시 단정한 게 최고, 취준생 면접 복장 1위 “검정 정장 선호” icon"'비소검출' bcg 경피용 백신, 이미 맞은 아기들은 어쩌란 말인지"...국민청원 봇물 icon현빈, 드라마 복귀 tvN '알함브라 궁전의추억' 선택한 이유 icon핀에어, 창립 95주년 기념 특가 유럽항공권 판매...최저 69만원 icon뮤지컬 '지킬앤하이드', 개막 전 티켓 9만장 완판 '흥행史 새로쓴다' icon방탄소년단, 日 9번째 싱글 발매 첫날 오리콘 데일리 차트 1위 icon핫스프부터 호떡만두까지...추위 녹여줄 방한푸드 셋 icon"퀸터플 밀리언셀러 위엄"...엑소, 정규 5집 가온 앨범 종합차트 1위 icon휘성 제작 브이호크 신곡 ‘앨리스’ 뮤비공개...틴탑 니엘 피처링 icon한국음악저작권협회 "방탄소년단·트와이스 등 활약, 해외 저작권 사용료 2천억 달성 가능" icon‘나 혼자 산다’ 헨리, 토론토 스위트홈 공개...요리장인 아버지와 콜라보 icon첫방 '죽어도 좋아' 백진희, '진상' 강지환 살리기 '독특 타임워프'로 포문 icon이종석,자카르타 억류 후 첫 스케줄은 SBS 다큐 내레이션 도전 "책임감 보였다" icon'28세 미성년' 왕대륙, 남주혁X승리와 국경 초월 우정...이병헌X에단 호크 넘는 美친 꿀조합 절친 icon웹툰 작가 쥬드 프라이데이 '진눈깨비 소년' 일러스트 전시회 개최, 따뜻한 감성과의 만남 iconYG측 "김새론, 중앙대 연극영화과 수시합격"...워너원 박지훈 후배 icon‘게임 체인저’ 삼성, 폴더블폰 공개 “접었다 펴면 7.3인치” icon‘제주 사망 여아’ 엄마 시신, 오늘(8일) 부검 실시 후 사망원인 조사 icon김은희X김성훈 ‘킹덤’, 넷플릭스 공룡 콘텐츠 ‘나르코스’ ‘하오카’ 어깨 나란히 icon'방탄소년단 MR 뮤비 출연' 모델 김우영, 5일 교통사고로 사망.."원인은 조사중" icon서울역사박물관 ‘경강, 광나루에서 양화진까지’ 특별전 오늘(8일) 개최 icon"일본 미소년 7人"...'YG보석함', 오늘(8일)까지 연습생 29명 모두 베일 벗었다 icon양진호, ‘심야조사 거부’에 누리꾼 반응은? “적반하장이 따로 없네” icon‘신동범’ 에즈라 밀러, 수현 향한 인종차별적 질문에 ‘발끈’ icon오늘(8일) '엠카운트다운', 트와이스·케이윌·구구단·MXM 컴백무대...나연·사나·채영 스페셜 MC icon법원, 양진호 구속영장 발부 "증거인멸 우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