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나인룸' 김희선·김영광·김해숙, 안석환에 시선 고정...삼자대면에 묘한 기류 형성

‘나인룸’ 김희선-김영광-김해숙-안석환이 한자리에 모여 이목을 끌고 있다. 네 사람이 함께 대면한 것은 처음이라 ‘뜻밖의 사자대면’에 대한 호기심이 증폭된다.

(사진=tvN ‘나인룸’ 제공)

tvN 토일드라마 ‘나인룸’(연출 지영수/ 극본 정성희/ 제작 김종학프로덕션) 측은 9일(금), 김희선(을지해이 역)-김영광(기유진 역)-김해숙(장화사 역)-안석환(봉사달 역)이 중식당에서 은밀히 접촉한 모습을 담은 스틸을 공개했다.

지난 9-10회 방송에서 기유진(김영광 분)의 앞으로 자개함이 다시 배달됐고, 자개함 속에 진짜 기산의 사진이 들어있었다. 이를 보낸 이는 바로 ‘장화사 독극물 살인사건’의 담당 부검의였으며 현재는 산해병원장인 봉사달(안석환 분)이었다. 이에 봉사달이 기유진에게 그의 친부 ‘기산’의 사진을 숨긴 자개함을 다시 보낸 이유가 무엇인지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아냈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스틸 속에는 김희선-김영광-김해숙-안석환의 모습이 담겨 있다. 네 사람 사이에 묘한 기류가 흘러 긴장감을 자아낸다. 특히 김영광의 날카로운 눈빛이 포착됐다. 김영광의 눈빛이 향하는 곳은 모든 진실을 알고 있는 인물인 안석환으로, 눈을 부릅뜨며 무엇인가를 설명하고 있어 관심을 모은다.

김희선은 두 손을 깍지 껴 식탁에 올려놓은 채 입술을 지긋이 깨물고 있다. 안석환의 이야기를 듣고 깊은 고민에 빠진 것. 그런가 하면, 김해숙은 식사를 하면서도 ‘분노’가 어린 눈빛을 안석환에게 보내며 그를 응시하고 있다. 이처럼 네 사람 모두 다른 생각에 빠진 모습으로, ‘뜻밖의 사자대면’이 왜 이뤄진 것인지, 과연 이 사자대면이 ‘나인룸’에 어떤 전개를 불러올지 관심이 집중된다.

‘나인룸’ 측은 “진짜 기산의 죽음과 ‘장화사 독극물 사건’의 진실을 아는 인물인 안석환이 자신의 패를 오픈하고 움직이기 시작한다. 그가 바라는 것이 무엇인지, 김희선-김영광-김해숙은 안석환을 활용해 이경영을 무너뜨릴 수 있을지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한편 ‘나인룸’은 희대의 악녀 사형수 ‘장화사’와 운명이 바뀐 변호사 ‘을지해이’, 그리고 운명의 열쇠를 쥔 남자 ‘기유진’의 인생리셋 복수극. 매주 토,일 밤 9시에 방송된다.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노이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시대극 장인' 키이라 나이틀리 변천사 모아보니.. icon‘호로록’ 마시는 간편식, 아침공복 싱글族 취향저격 icon레드벨벳, 미니앨범 ‘RBB’로 30일 컴백...시크&도도한 표지 눈길 icon미세먼지엔 실내놀이가 딱...장소별 맥주·와인 잇템 4 icon강정호, 피츠버그와 1년 재계약 ‘최대 550만 달러’ icon코스텔, ‘서울카페쇼’ 홈카페 레시피 시연회...미니오븐 증정 이벤트 icon‘자체 최고 기록’ 방탄소년단, LOVE YOURSELF 結 ’Answer’ 203만 장 돌파 icon공명, 8일(어제) 경미한 교통사고 당해...소속사 “‘죽어도 좋아’ 촬영 차질 없어” icon고3 끝 낙이 온다, 수험생 특별할인공연 8選...뷰티패키지까지 icon‘명품 보컬’ 플라이투더스카이, 새 앨범 ‘헤어질 시간이 정해진...’ 티저 영상 공개 icon샤이니 키, 솔로 무대 오늘 ‘뮤직뱅크’서 최초 공개 icon‘도시어부’ 유쾌한 참돔 낚시 대작전, ‘울릉도 리벤지 특집’ 목요 동시간대 시청률 1위 icon지오지아·탑텐·폴햄...신성통상 9개 브랜드 ‘패밀리 데이’...신상 50% 할인 icon'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박신혜, 스페인어 공부·기타연주까지...연기변신 주목 iconK-POP 킹의 위엄...엑소, 정규앨범 5집 ‘유나이티드 월드 차트’ 1위 icon‘황후의 품격’ 장나라×신성록, 알쏭달쏭 만취 러브샷 포옹 눈길 icon‘나 혼자 산다’ 헨리, 父와 보내는 웃음+감동 ‘훈훈한’ 추수감사절 icon방탄소년단, 日 오리콘 1위에도 '엠스테' 출연 취소...반일 발목잡혔나 icon‘피츠버그 이어 LA도’ 美 총기난사 참극, 총격범 포함 13명 사망 icon따뜻한 곳으로 떠나자. 천혜의 자연환경 ‘뉴질랜드’ 기획전 icon진실은 과연? 컬링 ‘팀 킴’vs김민정 감독·김경두 父女, 국민청원부터 의혹 반박까지 icon방탄소년단·아이즈원·트와이스, 韓日 정치적 이슈에 휘말린 한류 아이돌 icon"5일째 정상"...트와이스, 'YES or YES' 실시간 음원차트 4개서 1위 icon‘마이웨이’ 엄앵란, 故신성일 보내주다...“뼛속까지 영화인” icon‘모글리’ 앤디 서키스 “듀얼 아이덴티티에 집중, 블록버스터 아닌 예술적인 영화” icon"지민 티셔츠 파문, 보류"...방탄소년단, '엠스테' 출연논란에 품절사태까지 icon앤디 서키스 “‘모글리’ 3D 잘 구현돼…넷플릭스 극장상영 더 많아질 것” icon빈지노X산이X도끼, ‘리스펙트’ 예고편 공개 “너희가 힙합을 아느냐” icon영장실질심사 포기 양진호, 대마초 혐의 인정..오늘(9일) 구속여부 결정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