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노트 강보라의 텔레토피아
‘죽어도좋아’ 백진희X강지환X공명, 슬기로운 타임리프 생활

시공간을 넘나드는 타임리프 소재가 인기를 끌면서 로맨스는 물론 형사물까지 다양한 작품에서 이를 사용해왔다. 형사물에서는 작품이 과거로부터 어긋난 현재를 바로잡기 위해, 로맨스에서는 운명적인 사랑에 힘을 싣기 위해 판타지적인 효과로 타임리프를 적용했다.
 


하지만 ‘죽어도 좋아’의 타임리프는 큰 사건의 범주를 다루지 않는다. 물론 백진상(강지환)이라는 인물의 변화를 통해 미래가 달라지지만, 거대한 관념이나 사건을 변화시키기 위해 타임리프를 끌어오지 않는다. 대신 오피스물에 타임리프를 가미해 ‘현웃’ 터지는 재미를 선사하고 있는 ‘죽어도 좋아’를 살펴봤다.

 

♦︎ 오늘만 사는 백진희, 상사 갱생 프로젝트
 


반복되는 하루에 갇혀버린 이루다(백진희)는 이 원인이 팀장 백진상 때문이라는 걸 알아차린다. 세상 혼자 사는 줄 아는 백진상은 말 그대로 천상천하 유아독존. 아무리 명문대를 졸업한 수재로 수석 입사했다지만 어떻게 단체 생활에 적응해왔나 싶을 정도로 안하무인인 인물이다.

시간을 앞으로 나아가게 하기 위해서 이루다가 할 일은 백진상의 ‘터진 입’을 막는 것! 눈에 띄는 것마다 한낱 미물 취급을 하는 백진상의 만행이 멈춰야만 이루다가 무사히 내일을 맞이할 수 있다. 항상 중간만을 외치며 ‘더러워서 피해오던’ 백진상과 맞서기로 한 순간부터 이루다 안에 숨쉬던 근성이 스물스물 나오기 시작했다.

보통의 직장은 물론이고 어떤 오피스물에서도 보지 못했던 갑질상사 백진상을 향한 이루다의 사이다 반격은 매회 큰 웃음을 선사하고 있다. 여기에 고고한 줄만 알았던 백진상이 휘말리며 알차게 에피소드들을 채워간다.

 

♦︎ 강지환X백진희X공명, 케미의 귀재들
 


강지환, 백진희, 공명. 세 사람의 공통점은 바로 어떤 배우를 만나도 빛나는 특급 케미다. 묵직한 서사부터 로코까지 매 작품마다 찰떡같은 캐릭터 소화력을 보여주는 강지환을 필두로 시트콤과 로코 등을 통해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여온 백진희가 눈길을 끈다.

여기에 훈훈한 비주얼은 기본, 멍뭉미로 여심을 사로잡은 공명이 합세하며 말 그대로 쫀득한 재미를 안기고 있다. 백진상이 예측불가능한 인물이라면 강준호(공명)는 극초반 좀처럼 속을 알 수 없었던 인물. 하지만 회차가 거듭될 수록 이루다를 매개로 강준호의 능글맞으면서도 입체적인 캐릭터가 돋보이고 있다.

 

♦︎ 갑질 상사, 워킹맘, 계약직 공감대 끌어올리는 다양한 캐릭터
 


‘죽어도 좋아’는 단순히 사이다만 존재하는 드라마는 아니다. 사무실이라는 공간이 우리 주변에서 볼법한 생동감 있는 인물들로 채워졌기에 타임리프 역시 받아들여질 수 있었다.

출산휴가에 들어가야 하지만 여러모로 눈치를 볼 수밖에 없는 최민주(류현경), 자존심은 잠시 내려놓고 출근해 하루하루를 버티는 과정 박유덕(김민재), 백진상의 막말 총알받이 수준인 정민아(이정화), 커리어를 위해 매사에 전투적인 본부장 유시백(박솔미)가 그 주인공.

드라마 속 인물이지만 어딘지 익숙한 캐릭터들에 자꾸만 눈이 갈 수 밖에 없다. ‘죽어도 좋아’는 재미와 함께 때론 공감가는 대사로 소소한 위로까지 시청자들에게 건네고 있다.

사진=와이피플이엔티, 프로덕션H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강보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강형철-김병우-우민호 '흥행감독 귀환'..스윙키즈-PMC-마약왕 '천만영화 생산?' icon에릭남, '라이온킹' 팀과 즉석 콜라보! 직접 젬베 연주까지 icon스윙키즈-헌터킬러-범블비, 12월 매주마다 열릴 '장르 파티' icon[포토] 마마무, 신곡 '윈드 플라워' 안무는 '이별 느낌이 포인트!' icon꿈의숲아트센터, 송년공연 '겨울이야기'...재즈·클래식부터 그림자극까지 icon차은우, 틱톡 이벤트 ‘대흥민국’...미니토크·팬사인회 진행 icon경기도, 문화의날 제정...박물관·미술관 무료관람 확대 icon‘스타럭스 럭키백’ 온라인 한정 판매...카카오프렌즈X캐스키드슨 등 구성 icon해피페이스 측 "달샤벳 우희와 전속계약 만료, 새로운 앞날 응원할 것"(공식입장) icon송민호·제니부터 이창섭까지...컴백러쉬 마무리는 아이돌 멤버 솔로 icon'자연속 쇼핑놀이터' 롯데아울렛 기흥점, 6일 오픈...실내 서핑샵·그린뷰 등 조성 icon이상엽, 부친 사기 논란에 침착한 해명 “빚투와 본질 다르다” icon영리병원 제주서 국내 첫 허가…”의료관광객 대상, 내국인 진료는 금지” icon티파니, 父 ‘빚투’ 논란에 “아버지 일에 협박도...연락두절 7년째” (공식입장) icon락포트, 홀리데이 시즌 세일 이벤트...최대 50% 할인 icon윤장현, 권양숙 사칭 거액사기에 “노무현 혼외자 거짓말에 이성 마비” icon안국현 8단, ‘최강’ 커제에 결승 패배...삼성화재배 준우승 icon삼성전자, 임직원에 특별상여금 지급...기본급의 최대 500% icon‘끝까지 사랑’ 이영아, 아들 데려온 정혜인 협박 “불구덩이에 빠진 줄 알았다고!” icon‘끝까지 사랑’ 정혜인, 납치 죄 씌운 홍수아에 주먹 꽉 “이게 진짜!” icon‘수미네 반찬’ 김수미, 현영·박하나 아침 촬영 화장에 “노메이크업 선언” icon‘끝까지 사랑’ 홍수아, 천적 안승훈 재회에 기겁 “회장님이 여길 어떻게...”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포토 갤러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