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연신내 맥도날드, 목격자 증언 등장 “택시비까지 요구…경찰 와서야 진정됐다”

연신내 맥도날드 고객갑질 사건이 일파만파 논란으로 번지고 있다.

6일 유튜브에 게재된 이른바 ‘연신내 맥도날드 갑질’ 영상에 이어 목격자의 증언까지 나오며 사태가 확대되고 있다.

사진=해당 유튜브 캡처

당시 맥도날드 매장에 있었다는 한 시민은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현장에서 찍은 사진과 함께 목격담을 전했다. 해당 글에는 “아르바이트생이 번호를 불렀는데 그 사람들은 뭘 하고 있었는지 모르겠지만 그걸 듣지 못했다”라며 고객의 불찰로 벌어진 일임을 지적했다.

이어 “그렇게 불러도 안오니 아르바이트생이 일단 (준비된 제품을) 치우고, 다른 번호를 불렀다”라며 “그런데 나중에 와서 ‘너희 왜 우리 안 불렀냐’, ‘엄청 기다렸는데 왜 안 나오냐’ 식으로 이야기를 시작했다. 아르바이트생이 ‘안 오셔서 치워놨다, 드리겠다’라고 하니 버럭 화를 냈다”라고 자초지종을 설명했다.

또 아르바이트생에게 음식물을 던진 고객들이 “너희 우리한테 쓰레기통에 버린 걸 먹으라는 거냐”라고 언성을 높이며 거듭된 해명에도 항의를 이어갔다며 “(아르바이트생이) 새로 만들어준다고 하는데도 싫다고 환불해 달라”고 했다고 전했다.

작성자는 “‘택시 저기서 기다린다’라며 ‘택시비도 내놓으라’고 하다가 아르바이트생이 ‘안 된다’고 하니 화를 내며 냅다 햄버거를 집어던졌고, 아르바이트생도 감정이 격해져서 욕하고 고함을 질렀다”며 “이후 경찰이 왔고, (고객들이) 진정이 돼 환불해 갔다”라고 영상에 나오지 않은 뒷 이야기를 전했다.

이런 가운데 한국맥도날드 관계자는 사태가 확산되자 다수 매체를 통해 “바로 경찰이 출동해 해당 고객도 사과하고 직원도 사과를 받아들여 일단락된 내용”이라며 “피해자인 직원도 논란이 확대되면서 불안해 한다”고 밝혔다.

최근 울산에 위치한 맥도날드 드라이브스루에서도 고객이 아르바이트생에게 제품을 집어던져 논란이 발생한 바 있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강보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한지민 '미쓰백' 연기상 '3관왕' 영예..여성영화인상 수상자는? icon박항서 매직 통할까? 오늘(6일) 베트남vs필리핀 스즈키컵 4강 2차전 격돌 icon뮤지컬 ‘팬텀’ 임태경 “가면, 얼굴에 뭐가 나더라...덕분에 피부과 갔다” icon박나래, 나래바 코스 공개 “눈물의 롤링페이퍼까지.."(마매뷰2) icon마블·DC의 선택, 여성 히어로 영화 제작 열풍 icon"온수매트부터 난방텐트까지"...우리아이 겨울 책임질 안전 난방템 icon시계브랜드 루미녹스, 경량 패딩조끼 증정 프로모션 icon선덕고 김지명, 백혈병 이기고 2019 수능만점자 등극 '대학'은 어디로? icon"예능 블루칩의 귀환" 황광희, 7일 전역...첫 복귀작은 '전지적 참견시점'(공식) icon뮤지컬 ‘팬텀’ 카이 “배우 생활에 한 작품을 두 번 만나는 건 행운” icon한고은, 38년 전 부모 빚투 논란...소속사 “사실 확인중” icon손흥민, 유럽 통산 100호골 이어 KFA ‘올해의 골’ ‘올해의 선수’ 수상 유력 icon청와대, 광주형 일자리 무산 위기에 “지켜보는 중”...현대차 노조 부분파업 실시 icon“회식도 이제는 문화가 대세” 송년회 대신 즐길 연극 3 icon도이치 그라모폰, 120년 전통의 클래식 레이블...오늘(6일) 조성진 기념 공연 icon'끝까지 사랑' 홍수아, 심지호♥이영아 가짜 연인인 사실 밝히나..정소영 의심 icon'어서와 한국' 우메이마 "모코로서 '꽃보다 남자' 방영, icon김강훈, 변희봉에 "어제 할아버지 영화 '괴물' 봤다" (나이거참) icon생방송투데이 골목빵집 주인공은 그녀의 빵공장..'단팥빵' 쭉 찢으면 icon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 보니 방사능 측정기 장만해야겠네..이젠 학교까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