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스타
조병규, 학교폭력 주장에 직접 반박 “구설수로 작품에 피해 없었으면”[공식]

‘SKY캐슬’에 출연중인 조병규가 자신을 둘러싼 학교 폭력 루머에 대해 해명했다.

사진=JTBC

31일 배우 조병규가 자신의 공식 팬카페를 통해 학교 폭력과 관련한 루머에 대해 직접 해명했다.

조명규는 “많은 구설수가 있는 것 같아서 정확한 팩트를 전달 드리는 게 팬분들이 안심이 될 것 같아 여기다가 글을 남긴다”며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그는 글을 통해 자신에 관련한 학교폭력 관련 글이 올라오는 걸 알고 있었다며 “그 글에 관심을 가지고 이슈 자체가 되는 게 글을 쓴 사람의 의도라 판단하여 조용히 목도하고 있었다. 하지만 지켜주는 팬분들과 혹시 모를 오해의 소지가 있어 밝히려고 한다”라고 밝혔다.

또 한국에서 9개월간 학교를 다닌 후 뉴질랜드 유학길에 올랏다며 “한국으로 돌아와서 연기에 전념한 이후 원래 다니던 중학교 동창들과의 교류는 일절 없었다. 연기를 한다는 이유로 학교에서 잦은 관심과 노는 친군가라는 인식을 받았던 적은 있다. 지금도 그렇지만 어렸을 때는 더더욱 남의 시선에 흔들리지 않고 살았던 터라 크게 좌지우지하지 않아서 더 분란이 생길 수도 있겠구나 라는 생각은 했다”고 설명했다.

조병규는 자신이 연기자로서 노력했던 시간이 무용지물이 되지 않게하기 위해 더 정확하게 의견을 피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그런 추상적인 글에 집중하지 말아달라”고 부탁하며 “올해의 마지막 날 사실이 아닌 안 좋은 소식으로 여러분께 인사드려 마음이 착잡하다”라고 심경을 고백했다.

한편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조병규가 학교 폭력 가해자다'라는 글이 올라오면서 의혹이 제기됐다. 글쓴이는 자신을 조병규의 초, 중학교 동창이라고 주장하며 졸업사진을 게재했다. 더불어 “조병규가 학생 시절 여학생들 다리를 품평했고, 자신이 지나갈 때는 욕을 하고 가래침을 뱉었다”고 주장했다.

 

다음은 조병규 팬카페 글 전문이다.

 

스카이캐슬이 인기에 힘입어 최고 시청률을 찍었다네요. 더불어 저도 많은 관심 덕에 열심히 연기하고 있습니다.

그러므로 인해 많은 구설수가 있는 것 같아서 정확한 팩트를 전달 드리는 게 팬분들이 안심이 될 것 같아 여기다가 글을 남깁니다.

첫번째 초등학생 때 현장체험학습을 가서 친구들과 돌로 물 수제비를 하다가 다른 학교 학생의 머리에 상처가 난 적이 있습니다. 그로 인해 같이 돌장난을 하던 친구들과 치료 비용과 함께 그 친구가 나중에 일어날 혹시 모를 치료비용마저 책임지고 짊어진 일이 있었습니다. 이 일은 우발적 사고여서 다른 악의를 가지고 행동한 핸동은 아니었으니 일말의 오해의 소지조차 없었으면 합니다.

두번째 학교폭력이라는 명목으로 글이 올라오고 있는 걸 저는 알고 있었고 그 글에 관심을 가지고 이슈자체가 되는 게 글을 쓴 사람의 의도라 판단하여 조용히 목도하고 있었습니다. 하지만 지켜주는 팬분들과 혹시 모를 오해의 소지가 있어 밝히려고 합니다만 저는 한국에서 학교를 9개월 정도 다니고 뉴질랜드로 유학을 갔습니다. 그리고 한국으로 돌아와서 연기에 전념한 이후 원래 다니던 중학교 동창들과의 교류는 일절 없었습니다.

연기를 한다는 이유로 학교에서 잦은 관심과 노는 친군가라는 인식을 받았던 적은 있습니다. 지금도 그렇지만 어렸을 때는 더더욱 남의 시선에 흔들리지 않고 살았던 터라 크게 좌지우지 하지 않아서 더 분란이 생길수도 있겠구나 라는 생각은 했습니다.

이제와서 저런 무근거의 글로 인해서 제가 3년동안 일을 하며 대중에게 인식을 주려고 했던 시간이 무용지물이 되지 않았음 하기에 더 정확하게 제 의견을 피력하겠습니다.

저는 그런적이 없습니다. 더더욱 그런 추상적인 글에 집중하지 말아주세요. 아무쪼록 올해의 마지막 날 사실이 아닌 안 좋은 소식으로 여러분께 인사 드려 마음이 착찹합니다. 다만 지금 작품을 하는 중이고 제 사사로운 구설수로 인해 작품에 조금이라도 사감을 들고 피해를 끼치는 일은 죽기보다 싫습니다.

만일 이 허무맹랑한 소문들이 커질 시 작품 종료 후 회사를 통해 공식입장으로 밝히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마무리 잘하세요. 새해에는 다들 웃는 일만 가득하도록 열심히 연기할게요. 감사합니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강보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새해인사' 천우희, 내년 개봉영화 3편이나...기해년 스크린퀸 예약 icon전희경, 조국 참여연대 활동 이력에 “전참시 좌파정권의 척수” 맹비난 iconAHC 아이크림·선스틱, 2018 ‘국민 뷰티템’ 등극 icon소재원 작가, 첫 드라마 ‘이별이떠났다’ MBC연기대상 5관왕...터널-소원 원작자 icon패드 한장으로 클렌징부터 보습까지! 간편 뷰티템 ‘대세’ icon[송년 인터뷰③] 이시언 “연예인병 이야기에 상처 받아, 사진 트라우마 있어요“ icon[송년 인터뷰②] 이시언 “전현무·한혜진·박나래·기안84, 각 분야의 최고…자극으로 느껴져요” icon[송년 인터뷰①] 이시언 “‘나혼자산다’·‘응답하라1997’·주택청약, 다 운이 좋았던 거죠” icon박경미 의원, '국회활약'...수학교사 출신 민주비례 1번 당선-前민주당 수석대변인 icon연극 '백설공주를 사랑한 난장이', 29일 성료 "다시 보고픈 최고의 공연" icon현빈X‘알함브라 궁전’, 특급 시너지 폭발…TV드라마 화제성 1위 icon‘왼손잡이 아내’, ’웃어라동해야’ 문은아작가-김명욱PD 영광 재현하나 icon서울시, 31일 보신각 타종행사에 버스-지하철 막차 2시간 연장운행 icon새해질주...공효진X조정석X류준열 ‘뺑반’, 히트앤런 예고편 공개 icon‘끝까지 사랑’ 이영아, 홍수아 자살 기도 막았다 “딸은 엄마가 필요해” icon박항서 초상화, 경매서 1167만원에 낙찰...베트남서 절대적 인기 icon‘서울메이트2’ 홍수현, 천연 마스크 팩...밀가루-꿀-요거트만 있으면 끝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