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영화
CGV 스크린X, '보헤미안 랩소디' 100만 관객 돌파...글로벌 연 관람객 400만명 달성

CGV의 다면상영특별관 스크린X가 2018년 음악, 블록버스터, 공포 영화 등 장르적 시너지를 극대화하며 최고 관람객 및 박스오피스를 기록했다. 

CJ CGV(대표 최병환)는 2018년 국내외 스크린X 연 관람객이 400만 명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2017년도 122만 관객을 모은 것과 비교해 3배 이상 성장한 것이다. 전세계 박스오피스 또한 2017년 1,100만 달러 대비 4,000만 달러로 늘어 역대 최고 실적을 기록했다.

특히 지난해는 천만 관객 돌파를 앞둔 ‘보헤미안 랩소디’ 스크린X 버전의 흥행이 두드러졌다.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를 스크린X로 관람한 국내외 관객 수가 지난 6일 100만 명을 돌파했다. 역대 스크린X로 개봉한 영화 중 100만 관객을 돌파한 것은 이 작품이 최초다. 뜨거운 호응에 힘 입어 국내뿐 아니라 일본, 스위스, 터키에서도 50일이 넘는 최장 상영 기록을 이어가고 있다. 영국, 미국, 프랑스에서는 재상영까지 결정된 상태다.

다음으로 스크린X 관객 수 기준 30만 명을 넘은 작품도 5편이나 선보였다. 특히 할리우드 영화가 스크린X 라인업에 합류하면서 큰 성장세를 보였다. CJ CGV는 2017년에 처음으로 4편의 할리우드 작품을 스크린X로 개봉한 후, 2018년에는 디즈니, 워너 브러더스, 20세기 폭스와 협업해 총 8편의 할리우드 작품을 선보였다. 할리우드 배급사와의 신뢰 관계를 바탕으로 2017년 대비 2배 많은 할리우드 작품을 스크린X로 개봉하며 관객을 견인했다. 자동차 추격신으로 호평을 받았던 ‘블랙 팬서’가 39만 명, ‘앤트맨과 와스프’ 31만 명, 워너 브러더스의 ‘메가로돈’이 30만 명이 넘는 관객을 모았다. 지난해 12월 19일 개봉한 ‘아쿠아맨’은 스크린X로만 50만 관객을 돌파하며 해를 바꾸어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이 외에도 중국에서만 개봉한 '탕런지에2'가 32만 여명의 관객을 모았다.

이런 흥행 성적과 더불어 지난해 스크린X는 다양한 장르의 영화를 품에 안으며 표현력의 한계에 도전했다. 

'보헤미안 랩소디' 외에도 음악 영화에서의 성과가 가장 눈에 띄었다. 젝스키스와 트와이스의 콘서트 실황을 담은 ‘젝스키스 에이틴’과 ‘트와이스랜드’는 공연 현장을 스크린X 카메라로 촬영해 현장감을 극대화했다는 호평을 받았다. 아티스트의 무대가 정면에 펼쳐지고 좌우 스크린에 클로즈업 된 모습이 다채롭게 구성되거나, 3면 스크린에 객석이 가득 비춰져 마치 실제 공연장에 와 있는 것처럼 느끼게 해주는 스크린X의 비주얼이 음악 영화에 적효했다는 평가가 쏟아졌다.

공포 영화 중에서는 스크린X 효과와 두드러진 시너지를 보인 작품으로 ‘곤지암’을 꼽을 수 있다. 영화 ‘곤지암’은 스크린X 제작을 사전 기획했던 작품으로, 국내에서만 개봉해 23만 명의 관객을 모으며 좋은 성적을 거뒀다. 배우들이 직접 스크린X용 카메라인 쓰리캠(Three cam)을 들고 곤지암 정신병원의 내부를 직접 촬영했다. 밀폐된 공간을 입체적으로 3면 영상에 담아내 죄어오는 공포감을 극강으로 연출했다는 호평을 받았다.

콘텐츠와 인프라가 함께 성장해야 하는 특별관의 특성에 따라 인프라 측면에서도 급격한 성장을 이룬 한 해였다.

한편 스크린X는 2018년 한 해 동안 프랑스, 스위스, 아랍에미리트, 영국, 헝가리, 스페인, 쿠웨이트, 이스라엘, 캐나다 등 무려 9개 국가에 신규 진출했다. 2017년 8개국 132개 스크린에서 지난해 17개국 195개관으로 확대됐다. 미국, 중국 등에서 스크린X 상영관 추가 오픈을 앞두고 있어 2월 중에 200개관을 돌파할 것으로 보인다. 

CJ CGV는 올해도 다양한 장르의 작품을 통해 스크린X만의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워너 브러더스, 폭스 등 할리우드 배급사와의 스크린X 개봉 영화를 점차 확대할 방침이다. 워너 브러더스와는 2017년 ‘킹 아서: 제왕의 검’ 1편을 시작으로, 지난해에는 5편을 개봉했다. 이어 올해는 제커리 레비가 주연을 맡은 DC 히어로물 ‘샤잠!’을 포함해 총 7편의 작품을 스크린X로 제작할 예정이다. 20세기 폭스의 액션 블록버스터 작품인 ‘알리타: 배틀 엔젤’도 스크린X로 선보인다.

또한 오는 26일 개봉하는 방탄소년단의 월드투어 실황 영화 ‘러브 유어셀프 인 서울’도 콘서트물에 최적화된 포맷인 스크린X 개봉을 앞두고 있어 많은 팬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CGV 김종열 기술혁신본부장은 “스크린X만의 다채로운 비주얼과 기술 효과로 몰입감 있는 관람 환경을 제공하도록 힘쓰겠다”며 ”완성도 높은 작품과 신규 국가로의 인프라 확대를 통해 전세계 관객들에게 색다른 관람 경험을 지속해서 전하겠다”고 말했다.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노이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로마’ ‘스타 이즈 본’ ‘그린 북’, 美감독조합상 노미네이트...오스카 후보 가능성↑ icon여행박사, 설연휴 여행예약 이벤트...‘페이코상품권’ 최대 100만원 증정 icon내한 예정 슈퍼올가니즘, 혁오와 콜라보 트랙 발표 "리믹스 할 수 있어 영광" icon옥션·G마켓, ‘빠른직9데이’ 프로모션...나이키·아디다스 ‘오늘의 특가’ icon'동네변호사 조들호2' 정준원, 고현정에게 샤워기로 제압당하다 "이자경, 너 미쳤어?" icon바르셀로나-프라하-리스본 인기, 1~2월 유럽 항공권 예약수요↑ icon'SKY 캐슬' 윤세아, '워너비 맘'으로 사랑받는 이유 icon‘얼굴들’ ‘이월’, 2030 젊은 관객 감성 자극 1월 독립영화 icon지니뮤직, 9일 CJ오쇼핑서 음원 스트리밍 이용권 최초판매...청하 특별출연 icon인사담당자 70%, 아부하는 직원 부정적...이유는 "달라질 건 없어서" icon'대세' 유연석 인기에 ‘하이브리드 윈터자켓’ 매출 2.5배 ↑ icon솔로데뷔 빅스 혁, 자작곡명은 ‘Boy with a star’...12일 디지털 싱글 발매 icon'황후의 품격' 장나라-최진혁, 마음오가는 '상처치유 로맨스'...'애틋 무드' 고조 icon개인방송 크리에이터 증가, 인기 급상승 '가성비甲' 촬영 용품 icon정지훈X강소라 ‘자전차왕 엄복동’, 2월 개봉...조선 최초 한일전 icon'아내의 맛' 함소원♥진화, 감격의 2세 탄생기...2549 시청률 2.4% iconLGXBTS(방탄소년단) 캠페인, '2018 트위터 핫 브랜드 TOP10' 1위 icon예천군의회 ‘폭행 CCTV’...박종철 "손톱으로 긁은 정도"라더니 '주먹 가격' icon황치열, 새 앨범 '더 포 시즌스' 콘셉트 포토 '감성 가득 청량美' icon벤투 감독, 아시안컵 기성용 부상+풀백 경고 트러블로 걱정...변화 시도 하나 icon방탄소년단 측 "평양 공연, 현재 드릴 수 있는 말씀이 없다"(공식) icon'라이온 킹' 인터내셔널 투어, 오늘(9일) 서울서 개막...흥행돌풍 이어가나 icon샤이니 민호, 아시아 팬미팅 투어 2월 스타트...서울 시작으로 도쿄·타이베이까지 icon‘가로채널’ 박항서 VS 강호동, 반전을 거듭하는 대결...승자는? icon‘더 페이버릿’ ‘콜드 워’ ‘그때 그들’, 오스카가 인정한 비영어권 유럽 명감독 러시 icon美 빌보드, 에이핑크 ‘%%(응응)’ 집중 조명 “관능적인 곡, 음악적 성숙” icon"윤지성 파워"...'그날들' 윤지성 출연 전석 매진...3월 5일 첫 공연 icon이서진X성동일 ‘트랩’, 하드보일드 스릴러 매력↑ 포스터 공개...훈훈한 비하인드 영상까지 icon아이유→헨리까지, god 20주년 스페셜 앨범 축하 영상 "'길' 리메이크 참여 영광" icon온천부터 역사탐방까지, 새해맞이 다채로운 ‘겨울왕국’ 일본 여행 icon'리갈하이' 측 "변호사 役 진구, 진지함-엉뚱함-코믹함까지 담을 수 있는 유일 배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