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뮤직
[현장] 베리베리 동헌 "빅스 엔, 조언 감사...다음에 한 끼 하자고 했다"

베리베리 동헌이 빅스 엔에 조언을 받았다며 감사함을 전했다. 

9일 오후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 젤리피시쉬의 신인 보이그룹 베리베리(VERIVERI, 동헌, 호영, 민찬, 계현, 연호, 용승, 강민) 데뷔 쇼케이스가 개최, 박소현이 진행했다.

베리베리는 빅스, 구구단을 배출한 젤리피쉬가 빅스 이후 7년 만에 내놓은 남성 아이돌 그룹이다. 이에 데뷔 전부터 '빅스, 구구단의 남동생'이라는 수식어가 붙었다.

이날 연호는 "저희가 빅스 선배님들 이후 7년만에 나오는 젤리피쉬 남자 그룹이다. 훌륭한 선배님들 덕분에 관심을 받는 것이라고 생각해 감사하다. 부담감 있지만 책임감 있게 받아들여 더 긴장하고 나태해지지 않기 위해서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선배들에 조언을 받았냐는 물음에 동헌은 "빅스 선배님들은 리얼리티 당시에 함께 참여해주셨다. 특히 많은 조언을 해주셔 감사했다. 마지막에 엔 선배님이 함께 촬영했는데 그 중에 항상 배고프지 않게 밥 잘 챙겨먹고 다니고 다음에 한끼 하자고 하셨다. 따뜻한 말 한마디가 기억에 남는다"고 전했다.

또한 베리베리는 롤모델에 관한 질문에 "빅스 선배님들 뿐만 아니라, 모든 선배님들이다. 베리베리만의 모습을 알려드리는 것이 저희들의 목표다"라고 포부를 드러냈다.

한편 베리베리의 타이틀곡 ‘불러줘 (Ring Ring Ring)’는 리더 동헌과 호영이 작사에 참여한 곡으로 뉴 잭 스윙 장르를 베리베리만의 감성으로 재해석, 풋풋한 표현과 사랑의 감정을 밝은 에너지로 담아낸 곡으로 자유분방하고 당당한 모습을 선보인다.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사진=라운드테이블 김수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노이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세븐, ‘비디오스타’ 출연으로 컴백 시동…“더 좋은 음악으로 인사하겠다” icon‘더 페이버릿’, 英아카데미 12개 부문 최다 노미네이트...‘로마’ ‘보헤미안 랩소디’ 7개 후보 icon오나라♥︎조재윤X나혜미♥︎박성훈…주연보다 사랑받는 서브커플 3PICK icon[현장] "저희가 서로 닮았나요?"...베리베리 멤버 구별법 icon한파에 온기를...설빙 ‘블렌드티’·푸르밀 ‘아이리시 커피’ 2종 출시 icon경기도 버스노사, 마지막 조정회의…결렬시 내일(10일) 총파업 돌입 icon[현장] 베리베리 "팀 이름, 너무 예쁘지 않냐는 의견 있었다" icon존쿡 델리미트, 정통 프리미엄 육제품 설 선물세트 판매 icon인천 계양산 화재 발생…“확인된 인명피해는 없어” icon中리그 진출 최강희-황선홍 감독, 팀 파산 위기에 거취 불투명 icon박종철 예천군의회 부의장 가이드 폭행사건 본격 수사…연수경비도 조사 icon이시언·기안84·오마이걸, ‘구스 베이비’ 새해꿀잼 애니메이션 추천 icon이현이 “여성도 군대가라는 진짜 이유는 뭐냐”...네티즌과 SNS서 설전 icon[현장] 베리베리 데뷔소감 "인생 목표인데 꿈 이뤄...전 세계 방송 영광" icon김경남, MBC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 출연 확정…김동욱과 호흡 [공식] icon‘13월의 월급’이 온다, 연말정산 간소화 서비스 15일 개통...보너스냐 세금폭탄이냐 icon[리뷰] ‘메이트’ 심희섭X정혜성, 내 이야기 아니야? 공감대 100% 현실 로맨스 icon한겨울에 만나는 봄...호텔, 새콤달콤 ‘딸기’에 빠지다 icon조재범 측 “심석희 성폭행? 절대 아니야…억울하다” icon[인터뷰②] '미래의 미라이' 호소다 마모루 감독 "육아, 귀찮은 일 맞지만 그만큼 행복해" icon[인터뷰①] '미래의 미라이' 호소다 마모루 감독 "SF 영화? 아이들 세계에는 없는 단어" icon김재환, 공식 팬카페 3만 4천명 가입…방문객 50만 돌파 ‘기염’ icon‘최고의 치킨’ 김소혜, 방구석 라이프 사연 밝혀진다…5년 전 ‘그 남자’ 등장 icon[현장] "신인상이 목표"...데뷔 베리베리, '크리에이티브돌'이라 불러줘(종합) icon강용석, '사문서 위조' 혐의 부인..."심려끼쳐 깊이 반성...공모 혐의는 인정못해" icon조재범, 심석희 제외한 ‘상습폭행’ 피해자 3명과 합의…성폭행 혐의는 부인 icon‘증인’ 정우성X김향기, 따스한 시너지 빛나는 캐릭터 영상 공개 icon이언주, KBS 수신료 거부 동참...한국당 러브콜-미래당 난색 icon‘왼손잡이 아내’ 김진우, 하연주와 말다툼 후 자살 기도 “내가 죽어도 상관없지?” icon‘왼손잡이 아내’ 이승연, 김진우 죽음 원인 제공자였다...하연주 분노 icon‘왼손잡이 아내’ 진태현, 양수 터진 이수경과 첫 만남 “제 차 타고 가요” icon송원석, 김진우 얼굴로 변신...장에스더 “수고했어 오빠, 아니 도경씨” (왼손잡이 아내) icon‘수미네 반찬’ 장동민, 박세리와 썸씽?...김수미 “너랑은 절대 안 돼!”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포토 갤러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