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황후의 품격’ 장나라X최진혁, 상처 보듬으며 애틋위로 “제가 이사람 지킬게요”

SBS ‘황후의 품격’ 장나라와 최진혁이 서로의 깊은 상처를 매만지며 마음의 문을 여는 애틋한 모습으로 안방극장을 몰입시켰다.

9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황후의 품격’ 29~30회는 닐슨코리아 기준, 수도권 시청률 15.9%, 전국 시청률 14.9%를 기록하며 수목 밤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지켰다.

이날 오써니(장나라)는 엄마의 시신을 찾은 천우빈(최진혁)을 안아주며 위로를 건네는가 하면, 천우빈이 온 몸을 던져 오써니를 죽음의 위기에서 구해내는 모습이 담겼다. 극중 오써니는 갑작스럽게 걸려온 천우빈의 전화를 받고 달려간 곳에서, 겨우 찾아낸 엄마 백도희(황영희)의 시신을 부여잡고 오열을 쏟아내고 있는 천우빈을 발견했던 상황.

분노를 참을 수 없어 땅을 주먹으로 내려치는 천우빈을 바라보며 안타까워하던 오써니는 “얼마나 아팠을까! 얼마나 추웠을까! 불쌍한 우리 엄마!”라면서 통곡하는 천우빈을 대신해 자신의 목도리를 풀어 관 속에 같이 넣어준 후 “이제 춥지 않으실 거예요. 안녕히 가세요”라고 인사를 건넸다.

순간 천우빈은 그동안 참았던 울음을 터트리며 서럽게 절규했고, 오써니는 천우빈을 자신의 품에 꼭 안아주며 위로했다. 이어 오써니는 백도희를 차로 죽인 이혁(신성록)의 알리바이가 돼버렸던 자신의 모습과 죽을 고비를 넘겼던 천우빈의 모습을 떠올리며 “제가 이 사람 지킬게요. 꼭 지켜줄게요”라고 다짐하면서 천우빈을 감싸 안고 눈물을 떨궜다.

이후 황실로 돌아온 오써니는 천우빈을 만나자마자 반갑게 미소를 지으면서 천우빈의 상처 난 손을 덥석 잡아 살폈다. 놀란 천우빈이 손을 빼내려고 하자 오써니는 천우빈의 손을 잡은 채로 황후전으로 데려가, 정성스레 약을 발라주며 “이렇게 보이는 상처는 치료라도 해줄 수 있는데, 마음에 난 상처는 어떡해야 되는 거예요?”라면서 안쓰러운 듯 상처부위를 입으로 불었다.

감동받은 천우빈이 오써니를 애틋한 눈빛으로 지켜보자, 갑자기 민망해진 오써니는 어색하게 눈빛을 피하며 천우빈의 상처에 곰돌이 밴드를 붙여줬던 터. 이어 천우빈이 “두고 오셔서...”라며 빨간 목도리를 직접 오써니에게 둘러주며 “정말 고마웠습니다. 황후마마”라고 하자, 당황한 오써니는 도망치듯 자리를 떴다. 그리고는 혼잣말로 “감사 선물이라잖아. 그냥 고마우니까...”라며 스스로를 타이르는 모습으로 천우빈에 대한 감정변화를 드러냈다.

그 후 청금도와 소현황후의 경호원이었던 강주승을 파헤치던 오써니는 태후 강씨(신은경)를 의심, 태후의 화원을 염탐했던 상태. 이를 알게 된 태후는 오써니를 제거할 목적으로 황실 바자회 주관을 오써니에게 맡겼다. 바자회 행사장에 들어갈 때부터 불안감을 드러냈던 천우빈이 오써니를 만류했지만, 오써니는 꿋꿋이 바자회에 나섰고, 황제가 도착하지 않는 와중에도 웃으면서 바자회를 시작했다. 하지만 천우빈의 걱정대로 바자회 도중 황제의 앤틱 시계가 폭발하면서 오써니가 큰 상처를 입게 된 것. 충격을 받은 천우빈은 가까이 온 이혁조차 알아보지 못한 채 피 흘리는 오써니를 안아든 채 그대로 돌진해서 밖으로 나갔다.

천우빈은 링거를 맞고 잠이 든 오써니를 지켜보면서 안쓰러운 마음에 휩싸였다. 그러나 오써니의 얼굴을 만지려다 차마 손댈 수 없어 주먹을 쥐어버린 천우빈이 나가려는 순간, 오써니가 천우빈의 손을 와락 잡았던 것. 깜짝 놀란 천우빈이 오써니를 쳐다보자 눈물을 그렁이던 오써니는 천우빈에게 “나 무서워요...가지 말아요”라며 눈물을 주르륵 흘렸고, 그런 오써니의 눈물을 닦아주며 “걱정하지 말아요. 내가 옆에 있을게요”라는 천우빈의 모습이 펼쳐지면서 앞으로의 운명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황후의 품격’ 31~32회는 10일(오늘) 밤 10시에 방송된다.

사진= SBS ‘황후의 품격’ 방송 캡처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원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로맨스는 별책부록' 이나영X이종석, 뒷모습마저 설레는 역대급 연상연하 ‘심쿵’ 케미 icon코덕들이 선택한 브랜드는? 랄라블라 ‘뷰티인싸의 정석’...최대 50% 할인 icon'D-4' 여자친구, '해야' 티저...'우아+시크' 넘나드는 6人 6色 완전체 비주얼 icon방탄소년단·워너원·트와이스 등 총출동 '서울가요대상', 레드카펫 온라인 생중계 icon엑소, 세븐일레븐에서 만나보세요!...한정판 교통카드 출시 icon양예원 승소, 신동욱 응원 "대한민국의 용기 있는 딸…미투 상처는 시간이 약" icon2019 스타벅스 럭키백, 에코백·텀블러·무료음료권 7장까지 ‘인기돌풍’ icon'말모이' 개봉 첫날 박스 오피스 1위...韓 영화 자존심 살렸다 icon정재영x김남길x엄지원 ‘기묘한 가족’, 신개념 좀비코미디 내달 출동 icon'남자친구' 송혜교♥박보검, 굳건한 사랑 확인과 동시 들이닥친 파란...동시간대 1위 icon세븐틴, 몽환美 극대화 첫 번째 오피셜 포토 공개…무한 성장 대세돌의 귀환 icon'해투4' 송은이 “쌍꺼풀 수술, 최강희가 병간호”...절친 최강희 앞에서 눈물 흘린 사연 icon’막영애17’ 맘영애 육아활투극 막오른다...정보석·리지·연제형 가세(대본리딩현장) icon'나혼자산다' 한혜진, 새해 벽두부터 발바닥에 불이 나게(?) 달린 이유 icon공효진-류준열-조정석 '뺑반', 메인 포스터 2종..."멈출 수 없는 짜릿한 추격전" icon경기도 버스 파업 철회, 수도권 등 이용객 85만 여명 출근길 대혼란 막았다 icon'컴백 D-6' 아스트로 라키-MJ-문빈, 컨셉 필름 2차 공개...몽환의 정원 속 'All Light(올라잇)' icon'진심이 닿다' 박준화 감독 "'갓준화' 별명 감사, 진심을 전하는 연출 하고 싶다"(인터뷰) icon청하, ‘벌써 12시’로 솔로 데뷔 첫 음악방송 1위 등극 “엄마 딸 상 탔어요!” icon빅스 혁, 자작곡 'Boy with a star' 오디오 티저...몽환적 멜로디 겨울 감성곡 '기대감 UP' icon‘붉은 달 푸른 해’ 김선아 자극하는 붉은 울음, 대체 넌 누구냐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