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고주원, 소개팅女와 떨리는 첫 전화통화 "인제 자작나무 숲 괜찮아요?"

고주원이 소개팅 상대와 첫 전화통화를 했다.

10일 방송된 TV조선 '연애의 맛'에는 배우 고주원이 합류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고주원은 늦은 밤 긴장된 모습으로 어디론가 전화했다. 제작진으로부터 소개팅 할 여성의 연락처를 미리 받은 것.

고주원은 상대방이 누군지 전혀 모른채로 전화해 "여행을 좋아하는지 여쭤보려고 했다"고 조심스럽게 말문을 열었다.

상대방이 여행을 좋아한다고 하자 "제가 일단 좀 같이 가고 싶은 곳이 있어서요. 인제 자작나무숲을 가보고 싶어서 말씀을 드려야할 것 같았다. 날씨가 추워서"라고 전화를 한 이유를 설명했다.

상대방 역시 긍정을 표했고, 고주원은 "괜찮다고 말했다. 좋아해주셔서 다행이다. 내일 만나요"라고 전화를 끊었다.

사진=TV조선 '연애의 맛' 캡처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노이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연애의 맛' 김종민♥황미나, 제주도서 달달 일출 데이트 "내년엔 포항가자" icon'연애의맛' 김정훈, 고주원에 "놀이공원·노래방 금지, 女 위주로 생각해라" 조언 icon'황후' 장나라, 신성록-母 죽음 관련 사실 알고 분노 "끝까지 밟아내릴 것" icon장나라, 신은경-윤소이 모략으로 오아린 학대 누명...접근금지가처분 명령 icon'황후의품격' 이희진, 신은경의 궁지에 몰린 최진혁 구했다 "다른 여자한테 웃어주지마" icon'황후의 품격' 오승윤, 장나라-최진혁에 "신고은, 억울한 죽음 밝혀 죗값 치르게 할 것" icon'황후의 품격' 스테파니 리, 신은경에 쓰레기 투척 "장나라 건들지마 마귀할멈아" icon손석희, 김예령 기자 논란에 "권위주의 정부서 벗어난 것 보여주는 명장면" icon'남자친구' 박보검, 송혜교와 한 침대에 누웠다..."기분 좋아, 나는 인간 수면제" icon'이나리' 이현승, 기상예보 녹음 중 장난치는 남편 최현상에 버럭...시모 목격 icon'이상한나라의며느리' 이현승, 시모와 천 기저귀로 대립 "너무 힘들어서 못할 것 같아요" icon박윤재, 간미연에 "세상에 당당하게 서라, 많은 사람들이 기다린다"(비켜라운명아) icon시즈카, 학습지 교사 멋대로 부른 시누이에 "당황스럽다"(이상한나라의며느리) icon'왼손잡이' 이수경, 송원석 행방 찾을 희망...하연주 찾아갔다 "보고싶었어요" icon이수경, 4년 뒤 송원석→김진우로 바꿔치기 한 하연주 목격(왼손잡이아내) icon'왼손잡이아내' 하연주, 이승연에 김진우 영상 보내 "어머니, 아이와 기다리고 있을게요" icon'왼손잡이 아내' 이수경, 산고 끝에 출산...아이 심장 기형으로 사망 '오열' icon'모친 학대' 방용훈 자녀들, 징역형 집행유예 선고...재판부 "죽은 母 뜻 고려한 것" icon'오늘밤 김제동' 노지민, 김예령 태도논란에 "자유로운 질의 이뤄지는 것은 긍정적" icon김성원, 정영주와 취중 데이트 "낮과 밤이 다 뜨거우면 안돼요?"(연애의맛) icon정영주, 몸짱 소방관 달력서 김성원 발견...손가락으로 줌인 "돋보기로 볼게요" icon'빅히트' 방탄소년단 동생, 팀명은 투모로우바이투게더(TXT)...첫 타자는 연준 icon'연애의 맛' 김정훈, 김진아 icon[오늘날씨] 주말까지 미세먼지 주의, 한파 뚝 영상권 ‘포근’ icon유해진X윤계상 ‘말모이’, 이틀 연속 韓박스오피스 1위...‘주먹왕 랄프2’ 100만 돌파 icon김보름, 오늘(11일) ‘뉴스A LIVE’서 왕따 사건 비하인드 공개 “내가 괴롭힘 당해” icon'해투4' 셀럽파이브, 흑역사·폭로전...아낌없이 탈탈 털었다(시청률 6% 1위) icon‘남자친구’, 송혜교♥박보검 침대 누워 팔베개 달달샷...동시간대 시청률 1위 icon정우성X김향기 ‘증인’, 따뜻한 케미 예고+훈훈 미소 자극 스틸 공개 icon권경원 부상 의심, 벤투호 아시안컵 키르기기스탄전 앞두고 비상 icon‘최고의 치킨’ 박선호, 셰프 출신 주우재 득템 성공...치킨집 성공 가능하나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