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축구
김환 JTBC 해설위원, 한국 상대 키르기스스탄 “필리핀보다 약체, 팀워크는 최고”

김환 JTBC 해설위원이 아시안컵 2차전 상대 키르기스스탄의 전력을 분석했다.

사진=연합뉴스

12일 오전 0시 45분부터 JTBC와 JTBC3 FOX Sports는 ‘2019 AFC 아시안컵’ 대한민국 대 키르기스스탄의 경기를 단독 생중계한다.

한국 대표팀은 7일 필리핀과의 예선 1차전에서 1-0으로 승리했다. 승점 3점을 따냈지만 경고 누적 및 주요 선수의 부상(기성용, 이재성, 권경원) 등으로 아쉬움이 남았다. 토너먼트 진출을 확정짓기 위해 키르기스스탄과의 2차전이 더욱 중요해진 상황이다.

사진=JTBC 제공(임경진 아나운서, 신태용 해설위원, 김환 해설위원)

JTBC 김환 해설위원은 키르기스스탄에 대해 “어떤 면에서 필리핀보다도 약체”라며 “우리나라와 A매치를 해본 적이 없다. 유일하게 만난 적은 23세 대표팀과 경기였다. 사실상 두 세수 아래라고 봐야한다”고 설명했다.

김환 해설위원은 조심해야 할 점으로 키르기스스탄의 ‘조직력’을 꼽았다. 김환은 “키르기스스탄 대표팀 선수 중 절반에 가까운 인원이 도르도이라는 한 프로팀에 소속돼 있다”며 “국가대표 감독 또한 이 팀의 감독을 겸하고 있다. 한 마디로 팀워크는 최고일 것”이라고 분석했다.

2019 AFC 아시안컵’ 대한민국 대 키르기스스탄은 12일 오전 0시 45분에 JTBC와 JTBC3 FOX Sports에서 생중계한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박경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럭셔리하게 변신한 피그...구찌, 황금돼지해 스페셜 컬렉션 공개 icon신현빈, tvN ‘자백’ 출연 확정…쿨내나는 전직 기자로 변신 icon기업 절반, 설 상여급 지급 없어...72.9% “선물로 대체” icon엑소X네이처리퍼블릭, ‘그린 네이처 2019 팬 페스티벌’ 개최 icon타임스퀘어, ‘황금돼지해’ 기념 프로모션 진행...화장품+식음료 이벤트 icon던킨도너츠, ‘굴리굴리 미니가습기’ 프로모션...반신욕 돼지캐릭터 실용템 icon구구단 미나, 수페르가 모델 발탁...‘인간 비타민’ 면모 뽐내 icon‘궁금한이야기Y’ 투신자의 신고전화, 불가피한 죽음? 세상에 보낸 마지막 시그널 icon엑소, ‘LOVE SHOT’ 12월 앨범 차트 1위 “역시 ‘퀸터플 밀리언셀러’” icon니콜라스 케이지 ‘맨디’, 칸 초청된 스타일리시 하드고어 호러물...포스터 공개 icon유니클로, 품절대란템 ‘Uniqlo U’ 컬렉션 출시...강렬한 컬러 눈길 icon'따뜻한 한모금' 생각나는 계절, 겨울철 필수 주방용품 PICK 4 icon‘리갈하이’ 진구X서은수. 원작 싱크로율 100%! 코믹 업그레이드 iconW컨셉, 스페셜 윈터패딩 기획전...최대 70% 할인 icon티파니, 美 '아이하트라디오 뮤직어워드' 베스트 솔로 후보...한인 중 유일 icon잘가라 ‘소확행’, 이제는 ’대확행‘ 시대! 빅사이즈 제품 열전 icon‘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현빈 NEW동맹 김의성, 불편한 운명공동체의 행보는? icon겨울축제 갈 계획이라면? 칼바람 걱정無 ‘방한패션’ 제안 icon양승태, 사법행정권 남용 의혹에 검찰 출두 “모든 책임 지는 게 마땅” icon조재범, 심석희에 텔레그램 사용 강요...경찰 “대화내용 복원 중” icon'SBS 뉴스토리', '뉴트로'에 빠진 청년-2019 집값 전망 취재...12일 방영 icon남궁민, KBS ‘닥터 프리즈너’ 생애 첫 메디컬 드라마 도전 [공식] icon‘노나’ ‘겨울밤에’, 로테르담국제영화제 공식 초청...전주국제영화제 프로젝트 작품 icon샘 스미스, 알앤비 싱글 ‘Dancing With A Stranger’ 발매(Feat. 노르마니) icon'韓이 사랑한 피아니스트' 이사오 사사키, 내한 20주년 콘서트 '벚꽃낭만' 4월 개최 iconCJ ENM, ‘신과함께’ 김용화 감독 ‘덱스터 스튜디오’ 인수설...공식입장X icon골든글로브 3관왕 ‘그린 북’, 비고 모텐슨X마허샬라 알리 개성 담은 포스터 공개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