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연예
god, 20주년 프로젝트 ‘THEN&NOW’…발매와 동시에 음원차트 점령

20주년 프로젝트로 돌아온 국민그룹 god의 20주년 기념 스페셜 앨범 ‘덴 앤 나우’(THEN&NOW)가 음원 차트를 휩쓸고 있다.

사진=벅스, 멜론, 네이버뮤직, 엠넷

10일 오후 6시에 공개된 지오디의 20주년 기념 스페셜 앨범의 <THEN&NOW>의 타이틀곡 ‘그 남자를 떠나’가 공개된 직후 네이버, 벅스, 엠넷, 소리바다 음원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을 뿐 아니라 나머지 차트에서도 상위권을 유지하고, 수록곡이 모두 음원 차트에 진입해 여전히 건재한 god 파워를 과시한 것.

뿐만 아니라, 음원이 공개되자마자 각종 포털사이트와 음원사이트의 검색어 차트 정상을 차지했다. 또, 수록곡 ‘길’ 에 참여한 아이유, 헨리, 조현아, 양다일 등이 검색어에 함께 오르는 것은 물론 차트에서도 높은 순위를 기록하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마침내 베일을 벗은 <THEN&NOW>의 타이틀곡 ‘그 남자를 떠나’는 14년 만의 만남으로 화제를 모은 박진영의 곡으로 강렬한 도입부의 김태우 보이스와 윤계상과 손호영의 애절한 보컬, 그리고 박준형 데니안의 래핑이 조화롭게 어우러진 곡이다. 특유의 감성적인 화법으로 그려내 예전 지오디 음악의 향수를 불러일으키며 팬들은 물론 대중들의 높은 관심을 받고 있기도.

또한, 더블 타이틀곡 ‘눈을 맞춰’는 데니안이 작사하고 프로듀싱팀 BOOMBASTIC이 참여하여 곡의 완성도를 높였다. 헤어졌다 다시 만난 지오디와 팬들의 이야기를 사랑하는 연인에 빗대어 표현한 곡으로 “이 길 끝에 영원히 눈을 맞춰 노래해”라는 가사를 통해 앞으로도 함께 하자는 팬들을 향한 지오디의 마음이 드러나있다.

멜로망스 정동환 편곡, 아이유, 헨리, 양다일, 조현아의 목소리로 다시 태어난 ‘길’도 리스너들의 귀를 사로잡고 있다. 특색 있는 보컬리스트 4명의 음색과 잔잔한 피아노 연주로 시작해 풍성한 오케스트라로 마무리되는 곡의 전개는 기존곡과는 다른 새로운 매력을 발견할 수 있기도.

10일(목) 공개된 20주년 기념 스페셜 앨범 <THEN&NOW>는 음원뿐 아니라 다음주 14일(월)부터 오프라인 매장을 통해 음반으로도 만나 볼 수 있으며 이는 72페이지의 포토북으로 구성되어있다. 또한, 지오디는 데뷔 20주년이 되는 날인 13일(일) KSPO DOME (올림픽 체조경기장)에서 god GREATEST 20th Anniversary <PRESENT>를 개최, 팬들과 특별한 만남을 가질 예정이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골든글로브 3관왕 ‘그린 북’, 비고 모텐슨X마허샬라 알리 개성 담은 포스터 공개 iconCJ ENM, ‘신과함께’ 김용화 감독 ‘덱스터 스튜디오’ 인수설...공식입장X icon아이돌 아버지 셰프, 당사자 누군지에 관심 ↑…네티즌 이니셜 거론까지 icon캘빈클라인 언더웨어, 황금돼지띠 맞아 ‘남성 브리프’ 출시 icon'韓이 사랑한 피아니스트' 이사오 사사키, 내한 20주년 콘서트 '벚꽃낭만' 4월 개최 icon샘 스미스, 알앤비 싱글 ‘Dancing With A Stranger’ 발매(Feat. 노르마니) icon패션혁신 ‘5몽클레르 크레이그 그린’ 론칭...텐트·연·원색의 미학 icon‘노나’ ‘겨울밤에’, 로테르담국제영화제 공식 초청...전주국제영화제 프로젝트 작품 icon클래식계가 주목한 ‘2019 빈 신년음악회’ 음반, 오늘(11일) 발매 icon‘부상·경고’ 벤투호, 키르기스스탄전 승리 포인트 “텐백 뚫기+교체 활용” icon서울의료원 간호사, 직장 내 괴롭힘으로 극단적 선택?…”병원 사람들은 조문 오지 말라” iconV.O.S 김경록, 12일 품절男 대열 합류...음악 전공 6세 연하 일반인과 결혼 iconLG 스마트폰 Q9, 체험단 모집 시작...가성비+프리미엄 편의기능 icon사람인, 직장인+취준생 위한 새해맞이 순금 돼지 증정이벤트 진행 icon김연경 엑자시바쉬, 리그 12연승 도전…최다 득점 경신할까 icon욕지도 어선 전복, 14명 중 2명 실종 상태...해수부 '사고수습본부' 설치 icon‘주먹왕랄프’ ‘레고무비’ ‘드래곤 길들이기’, 전작 잇는 막강 속편 애니메이션 icon김보름, 노선영 폭언 폭로 “괴롭힘 당해 기량 저하...팀훈련 없었다는 건 거짓말”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