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축구
‘부상·경고’ 벤투호, 키르기스스탄전 승리 포인트 “텐백 뚫기+교체 활용”

한국은 지난 7일 필리핀과 1차전에서 어렵게 1-0 승리하며 승점 3점을 획득했다. 하지만 기성용, 이재성의 부상과 풀백들의 경고로 파울루 벤투 감독의 걱정을 커졌다. 12일 오전 1시 키르기스스탄과 2019 아시안컵 C조 2차전이 중요해졌다.

사진=연합뉴스

손흥민이 중국과의 3차전부터 합류 가능하기 때문에 키르기스스탄전을 꼭 이겨야한다. 2승을 거둬 조기에 토너먼트 진출을 확정지어야 3차전을 편안하게 치를 수 있기 때문이다.

2차전 상대 키르기스스탄은 한국과 단 한번도 경기를 가진 적이 없다. 여기에 아시안컵 출전국 중 약체로 분류돼 조별리그 탈락이 예상됐다. 1차전 중국과 경기에서 키르기스스탄은 위협적인 모습을 보였다. 골키퍼의 ‘덩크슛’ 자책골이 없었다면 중국은 승점 3점을 가져오지 못했을 것이다.

필리핀전과 같이 키르기스스탄을 한국을 맞아 이른바 ‘텐백’을 선보일 예정이다. 막강한 한국 공격에 선수비 후역습 전술을 들고 나올 가능성이 크다. 공격진의 빠른 발을 믿고 펼치는 역습을 한국 수비수들은 조심할 필요가 있다.

문제는 키르기스스탄의 전술이 아니다. 한국 내부적으로 문제가 많다. 주요 선수들 부상에 베스트11을 가동하기 힘든 상황이다. 황의조만 믿기에는 공격의 파괴력이 부족하다. 황희찬, 구자철 등 2선 자원의 공격 지원이 절실하다.

사진=연합뉴스

필리핀전에서 한국은 70%가 넘는 점유율을 기록했지만 1골에 그쳤다. 필리핀의 역습에 골 찬스도 내주며 위협적인 상황을 맞이하기도 했다. 동남아 국가들을 비롯해 아시아 국가들의 수준이 높아진만큼 아시안컵 출전국들의 전력을 평가절하하긴 힘들다. 한국은 무조건 100% 경기력을 발휘할 것으로 보인다.

이변의 희생양이 되지 않기 위해서 벤투 감독의 용병술 또한 중요하다. 1차전에서 후반에 투입된 이청용은 득점의 시발점 역할을 했다. 키르기스스탄전에서도 공격이 잘 풀리지 않는다면 후보 자원들을 적재적소에 투입해 공격의 다변화를 줘야 한다.

무엇보다 이승우에 대한 기대가 크다. 이승우는 나상호가 부상으로 빠진 자리를 충분히 메울 수 있는 능력이 있다. 아시안게임 멤버들이 대거 포함돼 이승우가 쉽게 벤투호에 녹아들 가능성은 높다. 텐백을 뚫을 개인기, 득점 능력 또한 준수하다. 1차전에 이어 선수들은 경고를 조심해야 한다. 이용, 김진수, 정우영은 토너먼트까지 생각해야하기 때문에 경고 관리를 철저히 해야 한다.

한국이 키르기스스탄에 질 거라는 생각은 들지 않는다. 다만 방심하지 않는 게 중요하다. 이변이 속출하는 이번 아시안컵에서 한국이 아시아 최강의 면모를 보여줄지 기대가 된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박경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클래식계가 주목한 ‘2019 빈 신년음악회’ 음반, 오늘(11일) 발매 icongod, 20주년 프로젝트 ‘THEN&NOW’…발매와 동시에 음원차트 점령 icon연봉탐색기, 내 연봉 순위는?...등급뿐만 아니라 '소득공제 환급액'도 알려준다 icon골든글로브 3관왕 ‘그린 북’, 비고 모텐슨X마허샬라 알리 개성 담은 포스터 공개 iconCJ ENM, ‘신과함께’ 김용화 감독 ‘덱스터 스튜디오’ 인수설...공식입장X icon아이돌 아버지 셰프, 당사자 누군지에 관심 ↑…네티즌 이니셜 거론까지 icon캘빈클라인 언더웨어, 황금돼지띠 맞아 ‘남성 브리프’ 출시 icon'韓이 사랑한 피아니스트' 이사오 사사키, 내한 20주년 콘서트 '벚꽃낭만' 4월 개최 icon샘 스미스, 알앤비 싱글 ‘Dancing With A Stranger’ 발매(Feat. 노르마니) icon패션혁신 ‘5몽클레르 크레이그 그린’ 론칭...텐트·연·원색의 미학 icon‘노나’ ‘겨울밤에’, 로테르담국제영화제 공식 초청...전주국제영화제 프로젝트 작품 icon남궁민, KBS ‘닥터 프리즈너’ 생애 첫 메디컬 드라마 도전 [공식] icon투썸플레이스, 신년파티 준비종결자 ‘투썸 LOVE 파티팩’ 선봬 icon'SBS 뉴스토리', '뉴트로'에 빠진 청년-2019 집값 전망 취재...12일 방영 icon조재범, 심석희에 텔레그램 사용 강요...경찰 “대화내용 복원 중” icon‘황후의 품격’ 오승윤vs신은경, “저도 이제 안 참습니다”…“네가 정녕 어미를 버리느냐” 격돌 예고 icon서울의료원 간호사, 직장 내 괴롭힘으로 극단적 선택?…”병원 사람들은 조문 오지 말라” iconV.O.S 김경록, 12일 품절男 대열 합류...음악 전공 6세 연하 일반인과 결혼 iconLG 스마트폰 Q9, 체험단 모집 시작...가성비+프리미엄 편의기능 icon사람인, 직장인+취준생 위한 새해맞이 순금 돼지 증정이벤트 진행 icon김연경 엑자시바쉬, 리그 12연승 도전…최다 득점 경신할까 icon욕지도 어선 전복, 14명 중 2명 실종 상태...해수부 '사고수습본부' 설치 icon‘주먹왕랄프’ ‘레고무비’ ‘드래곤 길들이기’, 전작 잇는 막강 속편 애니메이션 icon윤소희, 과학고 조기졸업+카이스트 진학 “김태희 때문에…” icon김보름, 노선영 폭언 폭로 “괴롭힘 당해 기량 저하...팀훈련 없었다는 건 거짓말” icon블락비 떠난 지코, KOZ 엔터테인먼트 설립...본격 뮤지션 행보 "새 앨범 준비중"(공식)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