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영화
제이크 질렌할 ‘벨벳 버즈소우’, 독특+잔혹 미술계 공포 스릴러 예고편 공개

미술업계를 비판하는 공포 스릴러 영화가 찾아온다.

사진='벨벳 버즈소우' 예고편 캡처

10일 넷플릭스 오리지널 무비 ‘벨벳 버즈소우’ 예고편이 공개됐다. ‘벨벳 버즈소우’는 현대 미술 업계를 배경으로 욕망에 눈이 먼 수집가들과 예술가들의 참혹한 이야기를 담은 공포 스릴러다.

‘나이트 크롤러’로 오스카 각본상 후보에 오른 댄 길로이 감독의 신작 ‘벨벳 버즈소우’에는 제이크 질렌할, 르네 루소, 존 말코비치, 토니 콜렛 등이 출연해 연기 열전을 펼친다. 댄 길로이 감독은 해외 매체 인터뷰를 통해 "돈에 찌든 미술업계에 대한 이야기를 그리고 싶었다"고 밝혔다.

이번에 공개된 예고편에서는 주인공 모프(제이크 질렌할)를 둘러싸고 미술관에서 원인모를 살인사건이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았다. 미술작품 속 그림들이 살아 움직이고 전시된 작품들을 만지면 사람이 죽는 기이한 모습이 눈길을 끈다.

‘벨벳 버즈소우’는 이미 올해 1월 27일 열리는 선댄스영화제 공식 초청작으로 이름 올렸다. 넷플릭스가 직접 제작에 참여해 더욱 화제가 됐다.

제이크 질렌할의 연기, 댄 길로이 감독의 연출력이 기대되는 ‘벨벳 버즈소우’는 2월 1일 넷플릭스를 통해 전세계에 공개된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박경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육성재, 화장품 브랜드 썸바이미 전속모델 발탁...광고계 블루칩 등극 icon국민은행 노사, 임금피크 직원 희망퇴직 합의 결정...최대 39개월치 수령 가능 icon아이즈원, 데뷔앨범 '컬러라이즈' 20만장 돌파...2월 6일 日 데뷔 싱글 발매 icon청하, 3월 첫 단독 팬미팅 '별하랑 청하랑' 개최...음원차트 석권→팬미팅 개최 '역대급 행보' icon이근영 프레시안 경영대표, 인신협 제10대 회장 선출 “인터넷신문 발전 위해 최선” icon먼데이키즈, 오늘(11일) '겨울이라 이런 거면 좋겠다' 발매...'가을안부' 잇는 시즌송 icon이스타항공, ‘지금은 이스타이밍’ 출발임박 특가 이벤트 진행 icon‘코미디빅리그’ 네이처, 첫 코미디 프로그램 출격…깜찍 매력 발산 icon베리베리, ‘불러줘’ 뮤비 단 하루 만에 100만 뷰 돌파...'특급 신인 예고' icon국민연금공단, 노후긴급자금 ‘실버론’ 대출한도 최대 1000만원↑ 조정 icon15일 컴백 테이크, ‘잘사니’ 리릭 티저 공개...이별한 남자의 애절함 담긴 가사 icon김재중, 생일 팬미팅 'J-PARTY' 포스터...'현실 남친미’ 폭발' icon메릴 스트립·콜린 퍼스, ’메리 포핀스 리턴즈‘ 할리우드 명불허전 대배우 등장 눈길 icon‘진심이 닿다’ 유인나vs이동욱, 빵빵 터지는 로코 “끝까지 법대로 갑시다” icon엑소, 서울 앙코르 공연 화보집+라이브앨범 30일 출시...오늘(11일)부터 예약판매 시작 icon'YG 보석함' 오늘(11일) 파이널 진출자 11인 발탁...눈물·오열의 현장 icon호주-시리아 넘은 요르단, 아시안컵 최대 이변국 탄생하나 icon송민호 '아낙네', 가온차트 12월 차트 1위..워너원 정규앨범 더블 플래티넘 인증 icon캘빈 해리스, 랙앤본 맨과 함께 한 신곡 ‘Giant’...오늘(11일) 발매 icon걸스데이 측 "소진과 전속계약 종료, 유라-민아-혜리도 논의 中 해체 아냐"(공식) icon'커피프렌즈' 단체 주문에 멤버들 첫 영업 위기...조재윤 新 아르바이트생으로 합류 icon'썸바디' 두 번째 커플 MV 남자들의 선택...이의진 이수정 선택할까 icon유아인-하정우-정우성, 제작부터 아티스트 활동까지 다방면 활약 ★배우 icon'더팬' 트와이스 채영X나연-장윤주 출연, 카더가든-트웰브에 팬심 고백 icon‘가버나움’ ‘쿠르스크’ ‘더 서치’, 전세계가 주목한 전쟁+재난실화 이야기 icon미샤·에뛰드·이니스프리·아리따움...로드샵 1월 세일 최대 ‘70%’ icon트렌디한 캐주얼 감성! 루이까또즈 ‘에끌라백’ 선보여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