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그것이 알고싶다’ 장영자, 故 박정희에게 받은 500억 지하자금?

희대의 사기범 장영씨의 삶을 재조명한다.

12일 방송되는 SBS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는 29년의 옥살이에도 여전히 베일 속에 감춰져 있는 희대의 사기범 장영자 씨 삶을 추적한다.

사진=SBS

6억 원대 사기 혐의로 재판을 받고 있는 장영자. 그녀는‘단군 이래 최대 금융 사기 사건’으로 불리는 1982년 7111억 원대 어음 사기 사건의 피의자다. 막강한 재벌기업을 도산시키고 수많은 고위공직자, 은행장들을 감옥으로 보낼 정도로 세상을 뒤흔들었던 희대의 사기범인 것.

네 번째 구속으로 수형생활만 29년에 이르는 그녀는 왜 70대를 넘은 황혼의 나이에 또다시 사기 혐의를 받게 된 것일까?

‘목포에서 그 집안 땅을 안 밟으면 못 지나간다.’러고 할 정도로 부유한 집안 출신으로 알려진 장영자씨. 전두환 대통령의 친인척이자, 전 중앙정보부 간부 출신 남편이라는 배경을 등에 업고 미모와 재력을 두루 갖춘 사교계의 여왕 같은 존재였다고 한다.

장영자 씨는 1억 2천만 원짜리 다이아몬드 반지를 끼고, 2명의 비서와 4명의 경호원이 곁을 지켰으며, 평균 직장인 월급이 20만 원이던 시절 한 달 생활비로 3억 9천만 원을 쓸 정도로 호화로운 생활을 했다.

수천, 수백억 원의 사기 혐의로 이미 3번의 유죄판결을 받았지만 수사 과정, 그리고 법정에서 늘 당당했다. 자신은 돈이 부족해 사기를 저지를 사람이 아니라는 것이다. 얼마 전 재판 과정에서 국선변호인을 선임한 게 화제가 되자, 방청석의 기자들에게 ‘자신이 돈이 없어서 그랬다는 식으로 기사를 쓰면 법적 대응 하겠다’라며 엄포를 놓기도 했다.

장영자씨는 화려한 생활 못지않게 수많은 재산을 형성했던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번 사기 혐의로 체포되기 직전까지 그녀는 서울의 한 호텔 스위트룸에 머물렀고 객실 하나를 통째로 빌려 자기 소유의 도자기들을 보관하고 있었다고 전해진다.

과거 상당수의 부동산을 매입한 장영자씨는 부동산 부자이기도 했다. 서울 강남과 경북 경주, 제주도 등 그녀의 부동산은 재판 과정에서 대부분 경매로 넘어갔지만, 차명재산으로 위장되어 있을 가능성 역시 제기되기도 한다.

제작진은 취재 과정에서 장영자씨와 그의 남편 故 이철희가 최근 자신들의 재산과 심경에 대해 밝힌 영상을 어렵게 입수할 수 있었다. 그들은 세간의 의혹에 대해 어떤 답변을 했을까? 그들을 둘러싼 은닉재산 의혹은 어디까지가 진실일까?

장영자 씨에 대한 취재를 시작하자 제작진에게 자신이 장영자씨의 비밀 재산을 본 것 같다는 익명의 제보가 도착했다. 500억 원 상당의 무기명 예금증서(CD)를 찍은 사진을 제작진에게 공개했다. 장 씨는 제보자에게 이 예금증서가 남편 故 이철희 씨가 중앙정보부 차장 시절 故 박정희 전 대통령에게 받은 지하자금의 일부라고 밝혔다는 것이다.

이 예금증서는 고 박정희 전 대통령이 미처 해결하지 못한 비자금이 맞는 걸까? 12일(토) 저녁 11시 05분에 방송되는 SBS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 확인해보자.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강보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가버나움’ ‘쿠르스크’ ‘더 서치’, 전세계가 주목한 전쟁+재난실화 이야기 icon미샤·에뛰드·이니스프리·아리따움...로드샵 1월 세일 최대 ‘70%’ icon전명규, 성폭행 사건 조직적 입막음 정황…심석희 폭로 직전까지 압박 icon‘SKY 캐슬’ 제작진 “김보라 추락사건, 모든 인물이 영향 받는다”…유력 용의자는? icon'더팬' 트와이스 채영X나연-장윤주 출연, 카더가든-트웰브에 팬심 고백 icon하이젠 온수매트, '라돈' 검출...원안위 측 “수거 명령 내렸다" icon'썸바디' 두 번째 커플 MV 남자들의 선택...이의진, 이수정 선택할까 icon유아인-하정우-정우성, 제작부터 아티스트 활동까지 다방면 활약 ★배우 icon'커피프렌즈' 단체 주문에 멤버들 첫 영업 위기...조재윤 新 아르바이트생으로 합류 icon봄을 달린다...오니츠카타이거·컬럼비아·푸마 ‘스포츠화’ 출시 icon“내가 피해자!” 김보름vs노선영 진실공방, ‘왕따 논란’ 누가 거짓말을 하는가 icon트렌디한 캐주얼 감성! 루이까또즈 ‘에끌라백’ 선보여 icon양말·신발 따라 달라져요! FRJ, ‘크롭테이퍼드’ 핏 6종 선봬 icon라거보다 깊고 에일보다 깔끔한! '홉하우스13' 亞 최초 국내출시 icon[인터뷰①] 케빈오 "'하우 두 아이'-'연인'으로 정통 발라드 도전, 기타 없어 힘들었다" icon장르의 바다 넷플릭스, 히어로·코미디·액션·멜로까지...취향저격 작품 PICK 7 icon[1인가구 필수템] 전자레인지로 쉽게 만드는 구이요리 ‘타파웨어 스마트 그릴’ icon연극 ‘진실X거짓’ 김정난-이형철, 2019 새해 인사..."황금돼지띠 좋은 기운 전하겠다" icon'동상이몽2' 유호정 “다시 태어나면 이재룡으로”...이유는? icon[인터뷰②] 케빈오 "'나혼자산다' 애청자, 기회 된다면 꼭 출연하고파" icon톱스타 유백이’ 측, “허정민, 전소민-김지석 위해 큐피트 변신" 美친 활약 예고 icon'슈스케6' 출신 보컬리스트 HYNN(박혜원), 데뷔 싱글 '렛 미 아웃' 재조명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