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톱스타 유백이’ 측, “허정민, 전소민-김지석 위해 큐피트 변신" 美친 활약 예고

‘톱스타 유백이’ 전소민-허정민이 여즉도에서 깜짝 재회한다.

김지석-전소민-이상엽의 방심할 수 없는 예측불허 삼각 러브라인으로 흥미를 고조시키고 있는 tvN ‘톱스타 유백이’(극본 이소정·이시은/연출 유학찬/제작 tvN) 측이 오늘(11일) 9회에 앞서 전소민(오강순 역)-허정민(남조 역)의 의미심장 투샷을 공개했다.

앞서 두 사람은 김지석(유백 역)의 서울 집에서 첫 만남을 가진 바. 이날 공개된 스틸 속 전소민-허정민은 ‘문명단절 외딴섬’ 여즉도에서 재회한 모습. 서로를 ‘오메씨’와 ‘그레고리 펙 남조씨’로 부르며 첫 만남부터 깨알 같은 케미를 발산했던 두 사람이지만 이들의 재회는 기쁨보다 당황스러움이 엿보인다. 

예상치 못한 상황에 직면한 듯 난감해하는 허정민과 사색이 된 전소민의 모습으로 이들 사이에 무슨 일이 생긴 것인지 호기심을 유발한다. 특히 허정민이 서울을 떠나 여즉도를 방문하게 된 사연에 궁금증이 모아진다.

그런 가운데 오늘 9회 방송에서 허정민이 김지석의 유일무이한 친구로서 미(美)친 활약을 선보일 것이라고 전해져 본 방송에 대한 관심을 높인다. 순백커플의 로맨스를 꽃길로 인도해주는 ‘남피트(남조+큐피트)’로 하드캐리할 예정인 것.

tvN ‘톱스타 유백이’ 제작진은 “허정민이 김지석-전소민의 든든한 지원군으로 극 중 ‘동만’ 역의 유주원에 버금가는 사랑의 큐피트 역할을 톡톡히 해낼 예정”이라며 “김지석-전소민에게 없어서는 안 될 존재이자 김지석의 만능키로서 허정민이 펼칠 사랑의 메신저 활약과 함께 순백커플의 꽃길 로맨스 성사 여부를 본 방송으로 확인해달라”며 본방사수를 독려했다.

‘톱스타 유백이’는 오늘 밤 11시 9회가 방송된다.

사진=tvN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노이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박종철 의원, '가이드 폭행' 경찰 조사받으러 출석..."물의 빚어 죄송" icon'동상이몽2' 유호정 “다시 태어나면 이재룡으로”...이유는? icon‘SKY 캐슬’ 김병철부터 조재윤까지, 입시경쟁만큼 재밌는 하드캐리 아빠 icon‘런닝맨’ 이광수, ♥︎이선빈 공개연애 심경 고백 “월요일이 제일 두려웠다” icon연극 ‘진실X거짓’ 김정난-이형철, 새해 인사..."황금돼지띠 좋은 기운 전하겠다" icon[1인가구 필수템] 전자레인지로 만드는 구이요리 ‘타파웨어 스마트 그릴’ icon[인터뷰②] 케빈오 "'나혼자산다' 애청자, 기회 된다면 꼭 출연하고파" icon라거보다 깊고 에일보다 깔끔한! '홉하우스13' 亞 최초 국내출시 icon장르의 바다 넷플릭스, 히어로·코미디·액션·멜로까지...취향저격 작품 PICK 7 icon양말·신발 따라 달라져요! FRJ, ‘크롭테이퍼드’ 핏 6종 선봬 icon트렌디한 캐주얼 감성! 루이까또즈 ‘에끌라백’ 선보여 icon“내가 피해자!” 김보름vs노선영 진실공방, ‘왕따 논란’ 누가 거짓말을 하는가 icon봄을 달린다...오니츠카타이거·컬럼비아·푸마 ‘스포츠화’ 출시 icon'집사부일체' 멤버들, 화생방에 갇히다...사부 "방독면 필요없어" 경악 icon‘그것이 알고싶다’ 장영자, 故 박정희에게 받은 500억 지하자금? icon미샤·에뛰드·이니스프리·아리따움...로드샵 1월 세일 최대 ‘70%’ icon[인터뷰①] 케빈오 "'하우 두 아이'-'연인'으로 정통 발라드 도전, 기타 없어 힘들었다" icon'슈스케6' 출신 보컬리스트 HYNN(박혜원), 데뷔 싱글 '렛 미 아웃' 재조명 icon윤창호 사건 가해자, “보험금 받아 쇼핑가자”…유족 공분하게 만든 태도 icon서울의료원, 간호사 사망 진상위 구성했다더니...어이없는 ‘셀프감사’? icon에디킴,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OST '우린 어쩌면' 13일 발매...'이쁘다니까' 잇는 로맥틱 곡 icon손승원, 무면허 음주운전에 도주까지…5개 혐의 적용 ‘구속기소’ icon채수빈, 킹콩 by 스타쉽과 전속계약 체결...유연석-이동욱-김지원과 한솥밥 icon‘팀킴 호소문’ 김민정 女컬링팀 감독, 만장일치로 면직 결정 icon’후배 성추행‘ 전직 검사, 징역 10개월...법정구속은 면해 '봐주기 논란' 가중 icon[리뷰] ‘가버나움’ 상처없이도 전해지는 가난의 고통, 자인을 위한 나라는 없다 icon"김보름 노선영 진실을 밝혀주세요" 국민청원, 빙상계 왕따논란에 재수사 요청 icon‘외손잡이 아내’ 선우용여 “실종 날 통화도 했는데"...이수경, 김진우 행적 찾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