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서울의료원, 간호사 사망 진상위 구성했다더니...어이없는 ‘셀프감사’?

서울의료원의 간호사가 직장 내 집단 괴롭힘으로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는 주장이 제기된 가운데, 서울시가 마련한 진상조사위원회에 서울의료원 관계자가 포함돼있어 ‘셀프감사’가 아니냐는 비판이 나오고 있다.

사진=서울의료원 전경 /서울의료원 홈페이지

앞서 서울의료원에서 근무하던 간호사의 유서에 “내가 죽어도 병원 사람들의 조문은 받지 말아달라”라는 글을 적은 사실이 알려져 직장내에서 괴롭힘을 당한 것이라는 주장이 나왔다. 간호사는 지속적으로 가족들에게 직장 내 스트레스를 호소한 것으로도 알려졌다.

이 논란을 해결하기 위해 서울시는 진상조사위를 설치했지만 서울의료원 부원장이 위원장을 맡고 병원 내부 관계자 8명이 조사위원으로 임명된 사실이 드러나 반발이 일었다. 유족 측과 전국공공운수노조 의료연대 본부는 11일 입장문을 발표해 “엉터리 지상조사위원회 구성을 즉각 중단하고 유족과 노동 조합의 의견을 존중한 객관적 위원회를 구성하라”고 전했다.

이어 의료연대본부는 “서울시에서 의료원 측의 부적절한 대응 등 모든 사실을 한 점의 의혹 없이 밝혀야 하는데도, 은폐 의혹까지 제기돼 오히려 감사를 받아야 하는 부원장 등 의료원 관계자들을 조사위원으로 꾸렸다”며 “철저한 진상조사 의지가 없으며 이치에도 맞지 않다”고 비판했다.

이런 논란이 계속되자 서울시는 11일 오후 3시경에 서울시 감사과에서 진상조사를 담당한다고 방침을 변경했다. 서울시의 박유미 보건의료정책과장은 “감사과의 전문 인력이 감사에 착수했다. 처음에는 병원 내부 사정을 아는 내부 관계자와 외부 전문가가 함께 진상조사를 하려고 했으나, 객관적인 조사를 위해 서울시 감사과에서 도맡아 처리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임라라 기자  fkfk0111@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라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윤창호 사건 가해자, “보험금 받아 쇼핑가자”…유족 분노하게 만든 태도 icon'슈스케6' 출신 보컬리스트 HYNN(박혜원), 데뷔 싱글 '렛 미 아웃' 재조명 "여자 이수" icon박종철 의원, '가이드 폭행' 경찰 조사받으러 출석..."물의 빚어 죄송" icon톱스타 유백이’ 측, “허정민, 전소민-김지석 위해 큐피트 변신" 美친 활약 예고 icon'동상이몽2' 유호정 “다시 태어나면 이재룡으로”...이유는? icon‘SKY 캐슬’ 김병철부터 조재윤까지, 입시경쟁만큼 재밌는 하드캐리 아빠 icon‘런닝맨’ 이광수, ♥︎이선빈 공개연애 심경 고백 “월요일이 제일 두려웠다” icon연극 ‘진실X거짓’ 김정난-이형철, 새해 인사..."황금돼지띠 좋은 기운 전하겠다" icon[1인가구 필수템] 전자레인지로 만드는 구이요리 ‘타파웨어 스마트 그릴’ icon[인터뷰②] 케빈오 "'나혼자산다' 애청자, 기회 된다면 꼭 출연하고파" icon라거보다 깊고 에일보다 깔끔한! '홉하우스13' 亞 최초 국내출시 icon장르의 바다 넷플릭스, 히어로·코미디·액션·멜로까지...취향저격 작품 PICK 7 icon양말·신발 따라 달라져요! FRJ, ‘크롭테이퍼드’ 핏 6종 선봬 icon[인터뷰①] 케빈오 "'하우 두 아이'-'연인'으로 정통 발라드 도전, 기타 없어 힘들었다" icon에디킴,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OST '우린 어쩌면' 13일 발매...'이쁘다니까' 잇는 로맥틱 곡 icon손승원, 무면허 음주운전에 도주까지…5개 혐의 적용 ‘구속기소’ icon채수빈, 킹콩 by 스타쉽과 전속계약 체결...유연석-이동욱-김지원과 한솥밥 icon‘팀킴 호소문’ 김민정 女컬링팀 감독, 만장일치로 면직 결정 icon’후배 성추행‘ 전직 검사, 징역 10개월...법정구속은 면해 '봐주기 논란' 가중 icon[리뷰] ‘가버나움’ 상처없이도 전해지는 가난의 고통, 자인을 위한 나라는 없다 icon"김보름 노선영 진실을 밝혀주세요" 국민청원, 빙상계 왕따논란에 재수사 요청 icon‘용왕님 보우하사’ 이소연, 1억개의 색을 보는 테트라크로맷 연기 icon‘외손잡이 아내’ 선우용여 “실종 날 통화도 했는데"...이수경, 김진우 행적 찾다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