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암사동 칼부림, 같은날 마트 도둑질한 친구들…공범 자백에 격분

암사역 칼부림 사건의 범행동기가 드러났다.

14일 서울 강동경찰서가 지난 13일 현행범으로 체포된 A군(18세)을 트정범죄가중처벌법상 보복상해, 특수절도 혐의로 조사 중이며 조만간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군은 친구인 B(18) 군과 함께 13일 강동구에 있는 공영주차장 정산소와 마트 등의 유리를 깨고 들어가 현금을 훔친 것으로 조사됐다.

이에 경찰은 B군을 13일 오후 1시경 어머니와 함께 임의동행 형식으로 불러 조사한 뒤 오후 5시경에 돌려보냈다. 해당 조사에서 B군은 A군이 공범이라고 털어놨다.

B군과 어머니는 경찰조사를 마친 뒤 암사역 근처 PC방에 있던 A군을 찾아가 해당 사안에 대해 설명했다. A군은 이에 격분해 다툼이 벌어진 것으로 조사됐다.

A군은 오후 7시경 암사역 3번 출구 앞 인도에서 스패너와 커터칼을 B군에게 휘둘러 허벅지 등을 다치게 한 혐의로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해당 스패너 등은 절도에 쓰였던 것과 동일한 것으로 확인됐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강보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정은지-걸스데이...걸그룹 큰 언니들, 뮤지코인 저작권료 옥션 나선다! '14, 16일 오픈' icon연말정산 증빙서류, 종류·발급기관은 어디?...'정부24'서 무료로 제공 icon놀고 인증샷 찍어볼까~체험형 매장, 2030세대 ‘핫플’로 icon검찰 KT 압수수색, 김성태 딸 특혜채용 의혹 본격 수사 돌입 icon[현장] 여자친구 신비 "'해야' 태양 만드는 퍼포먼스, '맞지춤' 제일 좋아해" icon[현장] 15일 데뷔 4주년 여자친구 "'아육대' 오프닝서 데뷔 순서 두번째...그제야 실감" icon‘조 1위 결정전’ 중국전, 손흥민 출전 꼭 필요하나 icon미세먼지 마스크, 이제 겨울 필수품?...정부 대책에도 시민들 "우려는 여전" icon[현장] 여자친구, 정규 2집으로 컴백 "곡 수 많아, 애착 많이 간다" icon헤나염색 부작용, 피부 착색+가려움...‘천연재료’라더니 피해자 속출 icon이정재·정해인·우도환·오연서, ’28th 서울가요대상’ 레드카펫 수놓을 시상자 공개 icon손예진, 안판석 PD와 재회? “‘봄밤’ 검토 중”…제2의 ‘예쁜누나’ 신드롬 이끄나 icon자연송이 된장·50년산 발사믹·캐비어…설 선물도 '작은 사치' 인기 icon‘알쓸신잡3’ 김영하 추천도서 ‘내 어머니 이야기’, 3주간 연속 주간 베스트셀러 1위 icon[현장] "올해는 여자친구 '해야'"...데뷔 4주년 맞은 갓자친구의 귀환(종합) icon추가열, 육성재·윤두준 이어...동신대 학위 및 겸임교수 임용 무효 icon천안 라마다 호텔서 화재...소방당국 “인명 피해 규모 아직 확인 안돼” icon내일 미세먼지, 수도권 비상저감조치 사상 첫 사흘 연속 icon[리뷰] ‘창간호’ 3인 5色 현실판 인생극장, 비극과 희극을 오가는 단편종합세트 icon'왼손잡이 아내' 김진우, 의식 돌아왔다...하연주 아닌 이수경에 "여보" icon'왼손잡이' 하연주, 김진우 깨어나자 불안함에 도망준비...실패 icon하연주, 진심 담은 사죄의 편지+아들 후계자 약속 후 옥상서 투신자살 시도 icon'왼손잡이 아내' 김진우, 이수경-하연주 둘다 몰라봤다..."누구세요?" 기억상실 icon'심석희 성폭행 혐의' 조재범, 영구제명 징계 처분...1년이나 걸렸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포토 갤러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