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천안 라마다앙코르호텔 화재, 1명 숨지고 최소 19명 부상...3명은 중상

충남 천안의 한 대형 호텔에서 불이나 1명이 숨지고 최소 19명이 다쳤다.

(사진=연합뉴스)

14일 오후 4시 46분께 천안시 서북구 쌍용동 라마다앙코르 호텔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호텔 지하에서 시작된 것으로 추정되는 불은 붉은 화염과 검은 연기를 내뿜으며 건물 벽면을 타고 위층으로 계속 번진 것으로 전해졌다.

이번 화재로 호텔 직원 김모(53) 씨가 호텔 지하 1층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또 대피 과정에서 투숙객과 직원 15명이 연기를 마셔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고, 화재 진압에 나선 소방대원 4명도 연기를 흡입해 병원에서 치료받고 있다.

병원으로 옮겨진 19명 중 3명은 중상인 가운데, 소방당국은 부상자가 더 늘어날 가능성도 배제하지 않고 있다.

한편 화재 사실을 뒤늦게 알고 대피하지 못한 일부 투숙객이나 객실 화재 직후 대피하지 못한 일부 투숙객이 객실 난간에 매달려 구조를 요청해 소방당국은 에어 매트리스를 설치해 모두 안전하게 구조했다.

호텔 주변은 한때 퇴근 차량과 소방차 등이 뒤엉켜 통행이 전면 통제됐다. 천안시는 오후 5시 20분께 '라마다호텔 대형화재로 우회 통행 바란다'는 내용의 안전 안내 문자를 보내기도 했다.

소방당국 관계자는 "화재 진압 마무리 단계"라며 "내부에 사람이 있는지를 확인하기 위해 구조대원을 층별로 배치해 방을 수색하고 있다"고 말했다.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노이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김정-유동부, '널빤지' 정답 맞혀 달인 도전...'평화 아리랑' 무대까지 icon[인터뷰] ‘그대 이름은 장미’ 하연수 “논란 탓에 더 성장 못한 건 아냐” icon박재란, "미니스커트 원조는 윤복희 아닌 나"...'우리말 겨루기' 출연 icon'가요무대' 설운도-옥희-조경수-유지나-소유미-박구윤-윙크-성은 등 출연 '신구조합' icon'심석희 성폭행 혐의' 조재범, 영구제명 징계 처분...1년이나 걸렸다 icon'왼손잡이 아내' 김진우, 이수경-하연주 둘다 몰라봤다..."누구세요?" 기억상실 icon하연주, 진심 담은 사죄의 편지+아들 후계자 약속 후 옥상서 투신자살 시도 icon'왼손잡이' 하연주, 김진우 깨어나자 불안함에 도망준비...실패 icon'왼손잡이 아내' 김진우, 의식 돌아왔다...하연주 아닌 이수경에 "여보" icon[리뷰] ‘창간호’ 4인 5色 인생극장, 비극과 희극을 오가는 단편종합세트 icon신유용 “유도계에 이미 소문 퍼져, 어머니가 알게돼서 가슴 아프다” icon내일 미세먼지, 수도권 비상저감조치 사상 첫 사흘 연속 icon천안 라마다 호텔서 화재...소방당국 “인명 피해 규모 아직 확인 안돼” icon추가열, 육성재·윤두준 이어...동신대 학위 및 겸임교수 임용 무효 icon‘알쓸신잡3’ 김영하 추천도서 ‘내 어머니 이야기’, 3주간 연속 주간 베스트셀러 1위 icon[현장] "올해는 여자친구 '해야'"...데뷔 4주년 맞은 갓자친구의 귀환(종합) icon'왕이 된 남자' 여진구, 김상경에 오열하며 애원...좌상 아들 최규진에 복수다짐 icon'왕이된남자' 여진구, 대비 장영남 앞에서 다과상 엎었다 "독이 들었을지 몰라" icon여진구, 호랑이 가죽으로 위기 모면 "침전에 있던데"(왕이된남자) icon'왕이 된 남자' 여진구, 최규진에 활 쐈다...도승지 김상경 분노 icon대도서관, '왕이 된 남자' 야바위꾼으로 깜짝 등장..여진구에 "이런 대도같은 놈" icon'문제적남자' 황제성, 타일러 웃기기 도전 "닫힌 마음 깨부수고 싶다" icon황제성, "잘생겨서 유명했다"...어린시절 꽃미남 외모 공개 '대반전' icon라이머, 역대급 눈치제로 남편...유호정 "너무 우리 남편 이재룡 같아" 공감 icon라이머 "아내 안현모, 처음 본 그 순간부터 정말 갖고 싶었다"(동상이몽2) icon소이현, 인교진과 역할 바꾸기...잠옷 차림으로 "매생이전 해줘" icon안현모, 남편 라이머와 애교 가득 전화통화 " icon'안녕하세요' 여자친구 유주-엄지, 60세 엄마 사연에 눈물 " icon안현모, 대화 없이 TV 시청만 하는 라이머에 서운함 폭발 "그냥 자면 되잖아" icon산드라 오, 골든글로브 이어 美 크리틱스 초이스서 여우주연상 수상 '2관왕' 영예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