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미투
김영세, 동성 성추행 의혹 전면 반박...A씨 “손을 허벅지로 가져갔다”

패션디자이너 김영세가 동성 성추행 의혹에 휩싸였다.

사진=채널A '뉴스 A'캡처

23일 채널A ‘뉴스 A’는 패션디자이너 김영세가 운전기사 면접을 보기 위해 자신의 집을 방문한 30대 남성 A씨를 성추행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A씨는 김영세가 “'악수 한번 합시다'로 시작해서 자기 손을 허벅지로 가져갔다”며 “'나체를 한번 보여달라'에 이어 '당신에게 셔츠를 선물하고 싶다‘라고 말했다”고 전했다.

A씨는 당시 충격으로 지금도 정신과 치료를 받고 있다고 전했다. 전직 운전기사 B씨도 비슷한 일을 당했다고 밝혔다. B씨는 "침대 위에 올라오라고 이야기했다. 잠깐 할 이야기가 있다면서 '마사지해달라' '등에 로션 좀 발라달라' 등 말을 걸었다"고 밝혔다.

이에 김영세는 "신체 접촉은 없었다. 자신이 동성애자임을 알고 A씨가 돈을 뜯어내기 위해 의도적으로 접근했다"라며 성추행 의혹을 전면 반박했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박경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살림남’ 최민환, 장인어른과 뒷담화 시작 “율희가 늦게 들어와요” icon‘비켜라 운명아’ 서효림-진예솔, 박윤재-강태성 사랑테스트 실시 “우리 내기 할래?” icon‘수미네 반찬’ 권혁수, 먹방 요정 면모 뽐내 “세끼? 살빠져서 다섯끼 먹는다” icon서지현, 안태근 성추행 혐의로 징역 2년 실형 선고에 “가해자 향한 엄중한 경고” icon‘왼손잡이 아내’ 김진우, 위험천만 이수경 품에 안아...러브모드 가동하나 icon‘왼손잡이 아내’ 이수경, 속으로 김진우에 호감 드러내 “참 따뜻한 사람 같아요” icon레드벨벳, ‘Power Up’으로 2019 가온차트 8월곡 수상 “좋은 노래로 보답” icon‘왼손잡이 아내’ 진태현, 아버지 사망 회상 “오라그룹 손에 넣을 겁니다” 오열 icon세븐틴, 가온차트 올해의 핫퍼포먼스상 수상 “캐럿 여러분, 럿!뿐이야” icon모모랜드-더보이즈, 2019 가온차트 월드루키상 수상 “세계적인 그룹되겠다” icon트와이스-볼빨간사춘기-블랙핑크, 2019 가온차트 4~6월곡 영광 “올해도 좋은 노래로” icon아이콘-로이킴-빅뱅, 2019 가온차트 1~3월곡 선정 “내년에도 상받도록 노력” icon‘황후의 품격’ 이수련, 청와대 경호관 출신 눈길 “과거 이력, 명예로운 일” icon‘살림남’ 김성수, 혜빈 ♥편지 배달 실수...쌍둥이 오인 “망했다” icon’대한외국인‘ 문지애, ’이레‘ 뜻 몰라 안젤리나에 패배...기대주 탈락 icon방탄소년단, 2019 가온차트 K-POP 공헌상 수상...글로벌 그룹 입증 icon크리스 헴스워스X테사 톰슨 ‘맨 인 블랙: 인터내셔널’, 6월 귀환 icon‘남자친구’ 송혜교, 박보검에 이별 선언 “진혁씨 아끼니까 그만하려고요” icon‘대한외국인’ 한석준, 판소리 다섯마당 맞히기 성공...한국인팀 극적 승리 icon워너원-방탄소년단-엑소, 가온차트 음반부문 올해의 가수상 수상 icon‘황후의 품격’ 신성록, 장나라 뺨때린 신은경에 버럭 “제 여자입니다” icon‘봄이오나봄’ 이유리, 짝퉁 가방 논란에 엄지원 향해 “이거 짝퉁 아니거든요” icon‘황후의 품격’ 신성록, 궁인 이엘리야에 총 겨눠 “널 살려두는 게 아니었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