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영화
[극한직업 천만①] 2019 첫 대박 비법 여기있네! “지금까지 이런 영화는 없었다”

설 연휴 극장가를 강타한 ‘극한직업’이 1월 23일 개봉 이후 15일 만인 2월 6일 오후 12시25분 누적관객수 1000만3087명을 기록하며 천만 돌파에 성공했다. 한국영화 최다관객을 모은 ‘명량’은 개봉 12일째, ‘신과함께-좌와벌’과 ‘신과함께-인과연’은 14일째 10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세 작품에 이어 ‘극한직업’이 최단 기간 1000만 등극 3위를 차지하게 됐다. 설 연휴동안 하루에 100만 관객을 동원한 ‘극한직업’이 2019년 첫 천만 영화가 될 수 있었던 비법을 알아본다.

# 진지한 형사범죄물은 가라, 이제는 코미디!

천만 영화 중 ‘도둑들’ ‘베테랑’은 형사범죄물로 개성 넘치는 스토리와 배우들의 연기력으로 관객들의 큰 사랑을 받았다. 그동안 형사범죄물이라고 하면 진지하면서도 어두운 분위기를 뿜어내는 작품이 다수였다. ‘도둑들’ ‘베테랑’은 그 틀에서 조금 벗어났지만 느와르, 케이퍼 무비 느낌을 지울 순 없었다.

‘극한직업’은 다르다. 마약반 5인방의 치킨집 위장창업 이야기를 처음부터 끝까지 코미디로 일관해 보여줬다. 극에 등장하는 캐릭터들은 형사라는 느낌보다는 ‘소시민’에 가까운 모습을 하며 관객들의 공감을 이끌어냈다.

# 개봉부터 설 연휴까지, ‘황금 일정’ 노리기 성공

‘극한직업’은 1월 23일 개봉해 개봉 3주차인 설 연휴에 대박을 터뜨렸다. 하루에 100만 관객 이상이라는 유례없는 일일 스코어를 기록하며 극장가를 사로잡았다. 이번 설 연휴는 주말을 포함해 5일이었다. 그만큼 관객들이 영화를 볼 시간이 충분했다. ‘극한직업’의 성공은 무엇보다 2016년 설 연휴와 비교된다.

2016년 2월 3일 개봉한 ‘검사외전’은 개봉 첫날 50만 관객을 돌파했고 둘째날 100만 돌파에 성공했다. 개봉 첫주부터 설 연휴를 맞이한 ‘검사외전’은 약 100만 정도의 일일관객수를 기록하며 ‘천만 영화’ 가능성을 엿보였다. 그 당시에도 설 연휴는 2019년과 똑같이 5일이었다.(대체휴일 포함, 요일 같음) 강동원의 ‘붐바스틱’ 패러디 열풍까지 낳았지만 설 연휴 이후 ‘검사외전’ 관객수가 절반 이상 줄어들며 천만 돌파에 실패했다.

반면 ‘극한직업’은 달랐다. 개봉 1~2주차에 꾸준히 흥행하더니 3주차인 설 연휴에 대박을 터뜨렸다. 설 연휴 전 2주동안에 관객들의 입소문이 퍼졌고 영화에 대한 신뢰가 높아지면서 관람하지 못한 사람들이 설 연휴를 맞아 ‘극한직업’을 찾은 것으로 해석된다. 설 연휴에 바로 개봉한 ‘검사외전’과는 다른 효과를 냈다. 결국 2주동안 충분한 시간을 가지고 입소문을 낸 것이 성공의 비결이었다.

# ‘치킨’ ‘맛집’, 실생활 밀접한 공감 소재

코미디도 보고듣는 사람이 이해해야 웃기는 법이다. ‘극한직업’은 전세대가 공감할 수 있는 소재를 사용해 관객들을 폭소하게 만들었다. 바로 그 소재는 ‘치킨’과 ‘맛집’이었다. 치킨은 남녀노소 누구나 사랑하는 대표 음식이다. ‘혼닭’ ‘1인1닭’ 등 다양한 신조어가 나왔고 ‘닭가슴살’ 열풍도 있었다. 영화 속에 등장하는 치킨집 인수, 치킨을 만드는 과정 또한 관객들이 공감하기에 충분했다.

여기에 맛집으로 대박난 ‘수원왕갈비통닭’을 소재로 해 SNS를 통한 맛집 열풍, 예능에서 등장한 맛집, 먹거리 밀착취재 등의 이야기를 코믹하게 풀어냈다. 특히 젊은 관객들에게 관심 끌기에 충분한 소재였다. 형사들의 수사 이야기에만 그치지 않고 치킨, 맛집 등 다양한 방법으로 이야기를 풀어낸 점도 관객들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선사했다.

# ”신파가 뭐죠?“ 코미디로 시작해 코미디로 끝난다

‘극한직업’의 최대 장점 중 하나는 처음부터 끝까지 ‘코미디’라는 것이다. 한국 코미디 영화 최고 흥행작인 ‘7번방의 선물’을 비롯해 ‘과속스캔들’ ‘수상한 그녀’ 모두 결말부분에는 ‘신파’ 요소가 들어가있었다. 하지만 ‘극한직업’은 신파 따위는 존재하지 않았다. 단 한번도 눈물샘을 자극하지 않는 자신감으로 관객들을 끌어모으는데 성공했다.

신파에 지겨워하는 관객들의 몫도 컸다. 천만 영화를 보면 ‘명량’ ‘신과함께’ 시리즈, ‘국제시장’ ‘택시운전사’ 등 이른바 ‘감동’ 코드가 존재했다. ‘극한직업’ 속에서 소상공인들의 서러움, 가족을 지키지 못한 형사 등의 이야기가 뼈 있는 유쾌함으로 풀어내져 더욱 웃음을 유발했다. 감동 코드 없이도 천만을 달성할 수 있다는 걸 ‘극한직업’은 보여줬다.

②에서 이어집니다.

사진=‘극한직업’ 스틸컷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박경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인터뷰②] ‘킹덤’ 김은희 작가 “주지훈이 연기한 이창, 공감능력 있는 리더가 됐으면” icon[인터뷰①] ‘킹덤’ 김은희 작가 “넷플릭스 '버드박스' '힐하우스의 유령' 재미있게 봤어요” icon‘극한직업’ 오늘(6일) 천만 돌파, 역대 한국영화 18번째...배우들 감사 인증샷 공개 icon[극한직업 천만②] 최다 1000만 배출 CJ, 출격 앞둔 ‘넥스트 기대작’은? icon'진심이 닿다' 이동욱♥유인나, 우주까지 닿을 설렘 투샷...손가락 독려 눈길 icon‘아이템’ 검사 주지훈X프로파일러 진세연, 7년만의 재회 스틸컷 공개 icon‘골목식당’ 백종원, 닭요리집 미래 달린 ‘3자회담’...컵밥집 시식단 평가결과는 icon‘천만요정’ 이하늬, ‘극한직업’ 막가파형사에서 ‘열혈사제’ 욕망검사로 icon‘연애의 맛’ 이필모♥서수연, 셀프인테리어 신혼집 첫공개...신개념 혼수장만 눈길 icon‘감바맨’ 김영권-황의조, 유니폼 新등번호 확정...대표팀 콤비 기대 icon‘해치’ 정일우-고아라, 천한 왕자와 신분세탁 다모의 기방 첫만남(ft. 파격 기생비주얼) icon‘알리타: 배틀 엔젤’, 비주얼 혁명 일으킬 ‘스크린X 연출기법’은 무엇인가 icon군입대 로꼬, 그레이&자이언티 조합 신보 ‘오랜만이야’ 뮤비티저 공개 icon[극한직업 천만③] 이병헌부터 류승룡까지...‘천만요정’ 6인 탄생기 icon‘라디오스타’ 이시언, 절친 비 향해 “이 패션만은 제발 하지 말아줘!” icon[인터뷰②] ‘킹덤’ 배두나 “주지훈 남동생같은 느낌, 현장 분위기 살리는 똑똑한 배우” icon[인터뷰①] ‘킹덤’ 배두나 “사극 연기? 리스크 감수하면서 도전한 이유는…” icon'해피투게더4' 김혜윤, 배역 맡으려 밤새 베토벤 ‘비창’ 암기...예서 똑닮은 열정부자 icon양예원, 7일 명예훼손+모욕혐의 악플러 100여명 고소 “선처 여부는 나중에” icon‘킹덤’ ‘기묘한 가족’ ‘워킹데드9’, 2월 극장-안방 책임질 개성만점 좀비물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