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영화
‘극한직업’ 천만 돌파, 역대 한국영화 18번째...배우들 인간화환 인증샷 공개

‘극한직업’이 설 연휴 마지막날 천만을 돌파했다.

사진=CJ엔터테인먼트 제공

1월 23일 개봉한 ‘극한직업’은 1일 500만을 돌파한 이후 설 연휴 내내 하루에 100만씩 ‘도장깨기’를 해오며 천만 달성까지 고공행진을 이어갔다. 결국 6일 기준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극한직업’은 설 연휴 마지막날이자 개봉 15일째 오후 12시 25분 누적관객수 1000만3087명을 기록하며 천만 고지를 점령했다. 역대 한국영화 18번째 천만영화이자 외화 포함 역대 23번째 기록이다.

‘7번방의 선물’ 이후 6년 만에 코미디 영화가 천만 돌파를 이루는 기록을 작성하게 됐다. 특히 류승룡은 ‘7번방의 선물’에 이어 또 다시 코미디 영화로 천만을 이뤄냈다. 또한 ‘명량’ ‘광해, 왕이 된 남자’ ‘7번방의 선물’ ‘극한직업’으로 주연으로서는 천만 영화에 최다 출연한 배우가 됐다. 최근 4년간 출연한 작품마다 100만 관객도 동원하지 못하며 흥행 실패를 맛본 류승룡이기에 이번 ‘극한직업’의 성공은 뜻깊다.

사진='극한직업' 스틸컷

영화가 흥행하면서 ‘극한직업’ 속 고반장(류승룡)의 명대사인 “지금까지 이런 맛은 없었다. 이것은 갈비인가 통닭인가”는 국민 유행어가 될 조짐이다. 해당 대사를 패러디한 “지금까지 이런 OO은 없었다” 혹은 “이것은 OO인가 OO인가”식의 언어유희들이 영화의 흥행과 함께 SNS에 급증하고 있다. 또한 수원에서는 실제 ‘수원왕갈비 통닭’ 메뉴가 등장하는가 하면 수원시에서도 영화 패러디 영상을 제작해 지역 명물 음식 알리기에 나섰다.

투자배급사 CJ엔터테인먼트도 '해운대' '광해, 왕이 된 남자' '국제시장' '명량' '베테랑' 이후 6번째 천만 영화를 탄생시켰다. 2015년 '베테랑' 이후 무려 4년 만에 ‘천만’이라는 꿀맛을 제대로 느끼면서 4대 투자배급사 가운데 천만 최다작품 투자배급 선두를 탈환하게 됐다.(쇼박스 5편)

한편 ‘극한직업’은 해체 위기의 마약반 5인방이 범죄조직 소탕을 위해 위장창업한 ‘마약치킨’이 맛집으로 입소문을 타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코믹 수사극이다. '스물'과 '바람 바람 바람'으로 연출력을 입증한 충무로의 젊은 이야기꾼 이병헌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류승룡, 이하늬, 진선규, 이동휘, 공명이 마약반 5인방으로서 막강 케미를 선보이며 웃음을 책임졌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박경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아이템’ 검사 주지훈X프로파일러 진세연, 7년만의 재회 스틸컷 공개 icon‘골목식당’ 백종원, 닭요리집 미래 달린 ‘3자회담’...컵밥집 시식단 평가결과는 icon[극한직업 천만②] 최다 1000만 배출 CJ, 출격 앞둔 ‘넥스트 기대작’은? icon‘천만요정’ 이하늬, ‘극한직업’ 막가파형사에서 ‘열혈사제’ 욕망검사로 icon[인터뷰②] ‘킹덤’ 김은희 작가 “주지훈이 연기한 이창, 공감능력 있는 리더가 됐으면” icon[인터뷰①] ‘킹덤’ 김은희 작가 “넷플릭스 '버드박스' '힐하우스의 유령' 재미있게 봤어요” icon[극한직업 천만①] 2019 첫 대박 비법 여기있네! “지금까지 이런 영화는 없었다” icon‘연애의 맛’ 이필모♥서수연, 셀프인테리어 신혼집 첫공개...신개념 혼수장만 눈길 icon‘감바맨’ 김영권-황의조, 유니폼 新등번호 확정...대표팀 콤비 기대 icon‘해치’ 정일우-고아라, 천한 왕자와 신분세탁 다모의 기방 첫만남(ft. 파격 기생비주얼) icon‘알리타: 배틀 엔젤’, 비주얼 혁명 일으킬 ‘스크린X 연출기법’은 무엇인가 icon오늘(6일) 개봉 ‘레고 무비2’, 전편 능가하는 ‘키덜트 취향저격 포인트’ iconTV조선, 신년특집 ‘2030에게 길을 묻다’...소득주도성장, 韓경제 산소호흡기일까 무덤일까 icon군입대 로꼬, 그레이&자이언티 조합 신보 ‘오랜만이야’ 뮤비티저 공개 icon[극한직업 천만③] 이병헌부터 류승룡까지...‘천만요정’ 6인 탄생기 icon‘라디오스타’ 이시언, 절친 비 향해 “이 패션만은 제발 하지 말아줘!” icon‘가로채널’ 강호동, 열정만수르 유노윤호에 진땀 뻘뻘 3종목...볼링·명언·댄스 icon[인터뷰②] ‘킹덤’ 배두나 “주지훈 남동생같은 느낌, 현장 분위기 살리는 똑똑한 배우” icon[인터뷰①] ‘킹덤’ 배두나 “사극 연기? 리스크 감수하면서 도전한 이유는…” icon'해피투게더4' 김혜윤, 배역 맡으려 밤새 베토벤 ‘비창’ 암기...예서 똑닮은 열정부자 icon양예원, 7일 명예훼손+모욕혐의 악플러 100여명 고소 “선처 여부는 나중에”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