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미투
조재범, 심석희 성폭행 핵심증거 밝혀져 7일 검찰 송치...결정적 메모내용은?

6일 경찰은 조재범 전 쇼트트랙 국가대표 코치의 심석희 선수 성폭행 혐의가 인정된다는 수사결과를 내놨다. 

사진=MBN '뉴스 8' 캡처

이날 경기남부지방경찰청은 조 전 코치를 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 등 혐의로 7일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한다고 밝혔다. 조 전 코치는 심 선수가 고등학교 2학년이던 2014년 8월부터 2017년 12월까지 태릉·진천 선수촌과 한체대 빙상장 등 7곳에서 그를 수차례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심 선수가 고소장과 4차례에 걸친 피해자 조사에서 한 진술이 구체적이고 일관돼 신빙성이 높다고 판단했다. 지난해 12월에 경찰은 조 전 코치의 자택과 차량 등을 압수수색해 휴대전화와 태블릿PC 등을 확보했다. 이들 전자기기에서는 조 전 코치가 성폭행과 관련해 심 선수와 나눈 대화가 복원됐다.

대화는 휴대전화 문자메시지와 카카오톡, 텔레그램 등에서 다수 발견됐다. 심 선수는 "오늘은 기분이 매우 좋지 않았다"는 등 자신만이 알 수 있는 방식으로 심정을 표현하며 조 전 코치의 범행일시와 장소까지 모두 기록했다.

경찰은 조 전 코치에게 협박과 강요 혐의를 추가했다. 자신의 범행과 관련해 심 선수를 협박하고 범행이 드러나지 않도록 심 선수에게 의무가 없는 일을 강요한 것으로 추정된다. 조 전 코치는 2차례에 걸친 피의자 조사에서 혐의를 모두 부인해 앞으로 법정에서 검찰과 치열한 공방을 벌일 전망이다.

심 선수는 조 전 코치로부터 수차례 성폭행과 강제추행을 당했다는 내용이 담긴 고소장을 지난해 12월 중순 경찰에 제출했다. 조 전 코치는 심 선수를 비롯한 쇼트트랙 선수 4명을 상습폭행한 혐의로 1심에서 징역 10월을 선고받고 이에 불복해 항소했으나 2심에서는 1년 6개월의 실형을 선고받고 수감 중이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박경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왼손잡이 아내’ 김진우, 고열증세 이수경 병원 호송 중 교통사고...피흘리며 기절 icon‘수미네반찬’ 김수미, 괌서 메인요리 7개+반찬 16종 준비...셰프들 난감 icon‘왼손잡이 아내’ 이수경, 김진우 포레건 사과 거절 “당신이 한 짓 기억 못하잖아” icon‘너의결혼식’ ‘1987’ ‘곤지암’, 특선영화 보고 설 연휴 알차게 마무리 icon‘조카면족하다’ 김원희, 양궁 10점 적중에 조카들 탄식 “M16 쏴본 여자야” icon‘조카면 족하다’ 김원희, 조카들에 부탄 가정식 온천 소개 “대박이다” 열광 icon엑소 찬열, NCT127 재현 꺾고 남자 볼링 2연패 달성...‘앙’ 하트 세리머니 눈길 (아육대) icon‘사장님귀는 당나귀귀’ 이연복, 딸 생일 못챙긴 아들 홍운 서러움에 만감교차 icon‘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박원순, 비서관 식구와 저녁식사 가져...업무 연속에 폭소 icon‘조카면 족하다’ 홍석천, 해장 특식 레시피 공개...딸 주은 “맛있어” 칭찬 icon‘조카면 족하다?’ 홍석천, 울트라맨 포즈에 딸 주은 기겁 “옛날 사람 같아” icon‘아육대’ 아이콘, 더보이즈 꺾고 끝에 결승 진출...‘가오나시’ 바비 맹활약 icon‘아육대’ 구구단 강미나-김세정, 셀럽파이브 꺾고 여자 볼링 우승...신기록 달성 icon설 연휴 교통사고 사망자, 지난해 절반 수준 줄어 “헬기-드론 활용 효과” icon‘살림남’ 최민환♥율희, 아들 짱이와 FT아일랜드 만나...이홍기 “처음에 적응 안돼” icon‘대한외국인’ 김연자, 초성퀴즈 1단계 가볍게 통과 “TV로만 본 문제풀이에 긴장” icon‘살림남’ 김성수 딸 혜빈, 고모+매니저에 세뱃돈 쟁취...지폐 한가득에 행복 icon퓨처넷, 신종 다단계? 광고시청→암호화폐 수익금 배분 구조에 피해자 늘어 icon‘수미네 반찬’ 박대구이, 괌 교민에 인기 폭발...김수미 “인기 많아서 구하기 힘들어” icon‘살림남’ 천명훈, 김성수 딸 혜빈에 짠내 폭발 “최근 ‘불후’ 출연, 2014년이었다” icon‘살림남’ 김승현 父 생일잔치, 김성수-최민환♥율희-최양락♥팽현숙 축하 방문 icon‘진심이 닿다’ 유인나, 마약 스캔들로 잠정 은퇴...2년간 복귀 무산 icon고속도로 교통상황, 부산-서울 5시간 ‘정체’...자정부터 귀경길 원활 icon‘진심이 닿다’ 톱스타 유인나, 이동욱 무관심에 당황 “저 진짜 모르세요?” icon‘아빠본색’ 조민희, 권장덕 대학시절 과거사 폭로 “한번 헤어졌더니 펑펑 울더라” icon‘진심이 닿다’ 이동욱, 재판 서류 섞어놓은 유인나에 “오진심씨에게 관심 없습니다” icon2차 북미정상회담, 베트남 개최 확정...김정남 사망 때문?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