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뮤직
박우진-이대휘, 오늘(8일) 팬송 'Candle(캔들)' 라이브 클립 공개 '눈·귀 호강'

팬들을 향한 달콤한 세레나데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박우진, 이대휘의 스페셜 싱글 'Candle(캔들)'의 라이브 클립이 오늘 오후 2시 전격 공개됐다.

앞서 브랜뉴뮤직은 라이브클립 공개 하루 전 "여러분들과 했던 약속 지키려구 'Candle' 라이브 클립 찍었어요. 누구 손인지 맞춰보기~'라며 기대감을 전한 바.

이날 공개된 라이브 클립은 아늑한 분위기 속 캔들 불빛에 둘러싸인 감각적인 영상과 박우진 이대휘의 감미로운 목소리가 완벽한 조화를 이뤄 눈길을 끈다.

촬영 테이크마다 팬들에게 직접 말을 건네는 듯한 박우진과 이대휘의 진심 어린 모습에 현장에서 스태프들의 박수 갈채가 쏟아졌다는 후문이다.

더욱이 이번 촬영은 음원 공개 당일 진행된 브이라이브에서 순위권 진입 시 라이브 클립을 찍기로 했던 팬들과의 약속을 지키기 위한 것으로 알려져 감동을 더하고 있다.

박우진과 이대휘의 스페셜 싱글 'Candle'은 추운 겨울 사랑하는 누군가를 기다리며 촛불을 피워달라는 따뜻한 이야기를 담은 R&B 힙합곡으로, 팬들을 생각하는 박우진과 이대휘의 애틋한 마음을 가사에 담아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또한 이 곡은 이대휘가 작사, 작곡 및 프로듀싱을 맡았고, 박우진이 랩 메이킹을 맡아 완성하며 실력파 뮤지션으로서의 가능성을 입증하기도 했다.

사진=브랜뉴뮤직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이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동상이몽’ 인교진, 스페셜 MC로 스튜디오 나들이..."눈물 포인트 다 달라" icon커피·주스·도시락에서 스포츠·키즈 ‘텀블러’까지...‘그린 서바이벌’ 시대 icon버닝썬 대표, 성폭행 추정 동영상 유포 논란에 “일일이 핸드폰 검사 불가능해” icon‘외부자들’ 진중권 “북한, 친미국가 돼 미군 주둔할 수도...모델은” icon김혜윤 "김서형 선배님, 항상 '언니가~'라고 하시는데 한번 불러볼까요?" icon어린이 뮤지컬 ‘집나가자 꿀꿀꿀’, 웃음-교훈-감동 다잡은 아기돼지 3형제 이야기 icon신세계 파주아울렛, 밸런타인데이 프로모션...로맨틱 기프트 최고 80% 할인 icon'은주의 방' 김보강, 무면허 운전적발...음주운전으로 면허 취소 기간 중 또 위반 icon뮤지컬 ‘빨래’ 강기헌 “첫 주연작...고민 많았지만 동료배우들과 함께 이겨내" icon'아는 형님', 'SKY 캐슬' 주역 김서형-오나라 출연...반전 댄스부터 드라마 비화까지 공개 icon아트버스터 ‘그때 그들’ ‘콜드워’, 유럽 감성 듬뿍 ‘팬 아트 포스터’ 눈길 icon13일 솔로데뷔 마마무 화사, 신곡 '멍청이' 콘셉트 포토 '우아한 섹시미' icon세븐틴, 가온차트 앨범 주간부터 월간까지 1위 석권…대세돌의 한계 없는 성장 icon강다니엘 측 "'커피프렌즈' 출연 맞다...엑소 세훈과 친분으로 깜짝 등장예정"(공식) icon‘알리타’ 로사 살라자르, 영국남자 조쉬와 한우 먹방+한복 체험에 ‘엄지척♥’ icon‘더팬’ 바비, 마지막 결전에 황찬희 신곡 ‘한강’ 승부수(ft.카더가든) icon남태희, 알 두하일 떠나 알사드와 3년 계약...정우영-사비 한솥밥 icon아리아나 그란데, 오늘(8일) 다섯 번째 정규앨범 'thank u, next' 발매 '2년 3개월만' icon1인 방송 열풍, ‘개인용 방송장비’ 매출 540% ↑...어떤 제품들이 인기있나? icon‘컴백’ 몬스타엑스, 압도적 비주얼의 첫 번째 콘셉트 포토 "성숙 남성美" icon[인터뷰③] ‘스카이캐슬’ 염정아 “아갈머리 대사, 어떻게하면 더 재밌을까 고민했어요” icon클린트 이스트우드 ‘라스트 미션’, 메인 포스터-예고편 공개..."인생의 마지막 임무" icon[인터뷰②] ‘스카이캐슬’ 염정아 “1남 1녀 키우는 현실엄마, 교육에 대한 두려움 생겼어요” icon[인터뷰①] ‘스카이캐슬’ 염정아 “최고의 아역? 저한테는 역시 예서, 예빈이죠”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