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사람이좋다’ 송도순 아들 박준혁, 연기 선생님이 윤여정?…방송인 DNA

송도순 아들 박준혁이 출연했다.

12일 방송된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는 송도순이 아들 박준혁과 함께 대화를 나누는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MBC '사람이 좋다'

송도순의 영향 덕분일까. 아들 박준혁은 연기자의 길을 갔다. 박준혁은 “(연기를 한다고 하니까) 그때는 그래 그럼 가자 이래서 바로 선생님들 만나서 연기를 배웠죠”라고 설명했다. 이에 송도순은 “그때 윤여정 아줌마가 가르쳐줬지”라고 당시를 회상했다.

그러나 아들이 원하는 일을 적극적으로 지지하면서도 앞길을 터주는 편은 아니였다. 박준혁은 “알아서 하라는 말을 제일 많이 하신 것 같아요”라며 “초등학교 때도 알아서 해라고 하셨어요”라고 말했다.

특히 기억에 남은 건 군입대를 앞뒀을 때였다. 박준혁은 턱이 습관적으로 빠져 당시 군 면제를 받을 수 있는 상황이었다. 하지만 송도순은 기어이 아들을 군대에 보냈다. 지금도 송도순은 “군대를 안 보냈으면 어떡할 뻔했니”라고 지적했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강보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사람이좋다’ 송도순, 71세에 선언한 인생2막 “갑상선암 수술 받아” icon‘비켜라운명아’ 박윤재♥서효림, 홍요섭에 혼쭐 “속도위반은 절대 안 돼!” icon‘나이거참’ 전원책, 이솔립에 화성행궁 역사지식 대방출 ‘동상이몽’ icon‘비켜라운명아’ 강태성, 진예솔 가출 충격 때문에? 서효림 품에서 기절 icon‘생방송투데이’ 화성 소곱창떡볶이, 알곱창+밀떡으로 환상의 조합 icon플레디스 팬클럽차별, 뉴이스트 완전체 활동 앞두고 잡음 icon‘왼손잡이 아내’ 이수경, 김진우 정체확인 돌입 “송원석처럼 느껴져요” icon밸런타인데이, 내 남자를 위한 '은밀한' 선물 아이템 icon’https’ 접속, 방통위 차단 시작...국민청원 등장 “인터넷 검열 시초 우려” icon[인터뷰①] '증인' 김향기 "계산된 내 연기 별로라 생각, 자연스럽게 했다" icon‘사람이좋다’ 송도순, 중동에서 일하던 남편과 러브레터 “이럴 때가 있네” icon‘비디오스타’ 미르 “친누나 고은아, 술 끊어야 한다…사교성 너무 좋아” icon‘비디오스타’ 천둥, 6살 누나 산다라박 “업어서 키워준 엄마같은 존재” icon‘프리즘’ 최제우(최창민), 명리학 접한 후 “빚 남기고 잠적한 매니저 미움 사라져” icon홍현희, 풍진항체 유무 검사 “감염시 기형 유도할 수도 있어” icon‘해치’ 연잉군 정일우, 밀풍군 박문성 계시록 언급 “약점을 쥐게 될지도” icon[포토] ITZY(있지) "블랙핑크-포미닛과 같이 언급만으로 영광, 우린 '틴크러시'" icon[포토] 있지(ITZY) 예지·리아·류진·채령·유나, 우린 러블리한 트와이스랑 '달라달라~'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