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트랩’ 숨겨진 조력자 이주빈-1mm 배신자 김광규 ‘충격반전’

‘트랩’ 이주빈은 이서진의 조력자였고, 김광규는 경찰조직 내 숨겨진 배신자였음이 드러났다.

사진=OCN '트랩' 방송캡처

17일 방송된 OCN 토일드라마 '트랩' 4회에서는 베일에 싸인 채 살인사건의 의혹을 사왔던 우현의 개인비서 김시현(이주빈)이 강우현(이서진)의 조력자였음이 밝혀졌다. 시현은 기자 선배이자 상사로서 연모해왔던 우현을 악의 무리로부터 빼돌려 안전한 곳으로 데려가려 했다. 이날 조선족 청부업자 2명이 운전하는 트럭에서 내린 김시현은 이들에게 "혹시 한 사람 더 데려올 수 없느냐"라고 물었고, 조선족은 "강우현이 말이냐. 안된다. 강우현이는 이미 끝났다"라고 말했다.

이후 김시현은 조선족들에게 "지난번 병원에서 말 더듬는 형사를 죽인 사람들이 정말 아니냐"라고 물었다. 하지만 조선족들은 "지난번에도 말했지만 우리는 아니다. 당신들을 지키라고 우리를 보낸 것이 아니냐. 형사를 구하러 갔을 때 이미 상황은 끝난 상태였다"라고 말했다.

이어 조선족들은 "그런데 강우현이랑 도대체 무슨 사이냐. 연심을 품은 거냐. 그런 것이 아니라면 왜 이렇게 목숨 걸고 나서는 거냐"라고 말했고, 김시현은 신연수(서영희)와 홍원태(오륭)의 불륜을 목격하고 우현에게 보고했던 일을 떠올리고는 "아니다. 그냥 이해하는 사이다"라고 얼버무렸다. 하지만 조선족 중 매수된 한 명에 의해 의식을 잃은 채 사이코패스 기업인 홍원태 일당에게 끌려간다.

한편 형사 고동국(성동일)의 절친한 선배이자 강원서 형사반장인 장만호(김광규)는 화장실에서 은밀하게 연쇄살인그룹의 좌장 격인 4선의원(변희봉)과 통화를 나눈다. 과거부터 현재에 이르기까지 고동국의 행선지를 알려왔던 그는 통화에서 “당신들이 고동국의 아들까지 죽일 줄은 몰랐다”며 “내가 받았던 돈이 그런 의미인줄 몰랐다”고 죄책감과 공포에 휩싸여 넋두리를 늘어놓는다. 앞서 화장실 안에 있던 고동국의 후배형사 박성범(장성범)이 이 내용을 듣고는 경악을 금치 못한다.

에디터 용원중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용원중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트랩’ 성동일-임화영, 잠입수사 중 성혁에 살해당했나...소름엔딩 ‘충격’ icon‘SBS스페셜’ 무무소-미니굿, 짝퉁 라이언+알 수 없는 한글...中서 만든 한국카피 브랜드 icon‘SBS스페셜’ 베트남 창업? 올라가는 임대료...반대로 매출 낮은 ‘자영업’ 시장 icon김신영 “피 뽑으면 지방보여...죽을 수 있겠더라” 다이어트 계기는 조인성? (미우새) icon‘미운우리새끼’ 김종국, 치즈들어간 ‘통껍데기 토스트’...“생각보다 맛있네?” icon고우리, 고나은으로 개명...‘하나뿐인 내편’서 이장우 흔드는 '장소영' 역으로 등장 icon‘하나뿐인 내편’ 진경, 최수종 붙잡으며 “왜 하필 우리 형부” 오열 icon‘코미디빅리그’ 최성민, 이상준이 박나래 짝사랑? “둘이 결혼하면 제네시스” 공약 icon[인터뷰] ‘코빅’ 최성민 “팬카페 100만명 가입? 강남 40평 아파트 걸어도…” icon‘극한직업’, ‘신과함께’ 제치고 역대 흥행 2위 등극...‘명량’까지 넘을까 icon[오늘날씨] 오후부터 제주도서 비, 내일 전국으로 확대...미세먼지 농도는 나쁨 icon오늘(18일) 방탄소년단 제이홉 생일...팬들, 전세계 빈곤지역 아동에 1400만원 기부 icon'로맨스는 별책부록' 이나영, 이종석 사랑 눈치챘다...시청률 5.4%. '자체최고 경신' iconG마켓·옥션, 컴퓨터·가전 등 디지털기기 최대 38% 할인...총 300여개 제품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