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미우새’ 임원희·박수홍, 양장피 탕수육 먹는 방법도 취향 차이?

임원희와 박수홍의 먹방이 그려졌다.

24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우리새끼’에는 중국요리에 빠져든 박수홍과 임원희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SBS '미운우리새끼'

임원희와 박수홍은 동갑내기인데도 불구하고 극과극의 취향으로 서로를 신기해하는 모습을 보였다. 그러나 상극인 성향에도 불구, 대화를 이어갔고 함께 저녁식사까지 하게 됐다.

이날의 메인 메뉴는 바로 양장피였다. 혼자라면 시켜먹지 못했을 양장피를 임원희와 손님 박수홍 방문을 계기로 주문한 것. 곧이어 비닐장갑을 가지고 등장한 임원희는 박수홍에게 소스를 어느 정도 넣는지 물었다.

많이 넣지는 않는다는 설명에 임원희는 소스를 반만 넣었다.

그리고 짜장면을 비비던 중 생각지도 못한 취향차이를 발견했다. 화끈하게 고춧가루를 넣는 임원희를 박수홍이 신기하게 바라본 것. 임원희가 매운 걸 좋아한다는 말에 박수홍은 호기심을 가지고 “나 조금만 뿌려줘 봐”라고 소심하게 말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미운우리새끼’ 한예슬, 미국 거주 母에게 효도하는 방법은? “금전적으로…” icon‘모두의 주방’ 김용건, 미야와키 사쿠라 韓활동 응원 “상당히 센스 있어” icon‘하나뿐인 내편’ 유이, 박상원 부탁에 정재순 수락 “아무것도 바라지 않아요” icon‘하나뿐인 내편’ 나혜미, ♥박성훈 임신 재촉에 “제발 그만 좀 해” icon‘코미디빅리그’ 이상준, ♥박나래 두 번째 고백 “누굴 만나던 기다릴게요” icon‘하나뿐인 내편’ 박상원, 정재순 식음전폐에 진실 고백 “명희 살아있어요” icon‘궁민남편’ 권오중 “아들 발달장애 나을 줄 알았다”…눈물의 고백 icon‘1박2일’ 이용진, 전 여자친구 앞으로 깜짝 영상편지 “고맙습니다” icon‘집사부’ 이상윤, 유세윤 아바타 되나 “almost done” 확신 icon‘미운우리새끼’ 코요태 신지, 나이 열여덟 살에 데뷔 “이제 내년이면…” icon신동엽 ‘완벽한타인’ 게임 진행에 “김종국, 홍진영 연락 받았으면” icon‘미우새’ 배정남, 양배추쌈+안마서비스 반려견 벨 1등 집사 등극 icon‘미운우리새끼’ 배정남, 도베르만 벨과의 2주 이별…‘스페인하숙’ 때문? icon‘SBS스페셜’ 김은실 입시 컨설턴트 “현실 김주영? 대치동 다 뒤져도 못 잡는다” icon‘SBS스페셜’ 돼지엄마 “이혼이 가장 쉬운 입시” 사회적 배려 전형까지 악용 icon‘SBS스페셜’ 입시 컨설턴트 “사교육 많이 받을수록 수능 잘 봐, 공정한 게임 NO” icon‘요즘애들’ 유재석, 안정환에 회식 사비결제 씨름 패배 ‘울분’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