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강서구 PC방 살인’ 김성수 동생 “평소에도 형에게 두려움 느껴, 공범 아니야”

강서구 PC방 살인사건의 피의자 김성수가 계획적 살인이 아니라는 입장을 되풀이했다.

28일 서울남부지법 형사합의11부 심리로 열린 첫 공판에서 김성수의 변호인이 “공소사실을 인정하지만 계획적 살인이 아니고 우발적이었다”라며 위치추적 전자장치 부착 명령을 기각해달라고 요청했다.

김성수는 공판준비기일에서도 혐의를 인정했지만 우발적 범행이라는 점을 강조했다.

김성수는 지난해 10월 14일 오전 강서구의 한 PC방에서 아르바이트생 신모씨(21세)를 주먹으로 폭행하고 흉기로 수십 차례 찔러 살해한 혐의(살인)로 12월 구속기소됐다.

이 과정에서 김성수의 동생은 피해자의 몸을 뒤로 잡아당겨 범행을 도운 혐의가 적용됐다. 그러나 검찰은 김성수의 동생이 살인이 아닌 폭행에만 가담한 것으로 보고 불구속 기소했다.

이날 재판에 출석한 동생의 변호인은 “동생은 김성수와 범행을 공모하지 않았으며 폭행을 말리기 위해 행동했다”고 공소사실을 부인했다. 이에 왜 형이 아닌 피해자를 붙잡았느냐는 질문에는 “김성수는 평소에 칼을 가지고 다니는 위험인물”이라며 “평소 두려움을 느끼던 형의 행동을 직접 말리는 것은 동생으로서 어려운 일이었다”고 주장했다.

또한 여론의 압박이 큰 상황에서 경찰조사가 진행됐다며 “수사 과정에서 위법이 있는 것은 아니었지만 경찰 진술의 객관적 증거성이 떨어진다”며 경찰 진술조서의 증거를 부동의하기도 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김서형·이나영·윤아·손나은 등, 셀럽들 화보 속 '스프링룩' 필수 아이템은? icon‘블랙팬서’ ‘마약왕’, 춘곤증 한방에 날리기! 넷플릭스 봄맞이 라인업 icon'인생술집' 송영규, '극한직업' 천만 돌파 후 비화 "류승룡 부럽다고 울었다" icon‘궁금한이야기Y’ 존속살인범 뒤에 전문킬러? 엇갈린 두 남자의 진술 icon연극 '앙리할아버지와 나' 채수빈, 이순재-신구와 '러블리' 케미 발산 icon‘나혼자산다’ 김충재, 어머니 결혼+출산 압박에 쌍방향 잔소리로 응수 icon'성접대 의혹' 승리, 마약 1차 조사에서 음성반응 "공식 발표 있을 것" icon서울프라이드영화제, 출품작 공모+한국단편 경쟁부문 신설 ‘스크린 퀴어축제’ icon하성운-아스트로 등 출연, 3.1운동 100주년 '2019 One K 콘서트' SBS Plus·SBS MTV 등서 생중계 icon손흥민, ‘2경기 연속 득점無’ 위기?...‘손세이셔널’은 다르다! icon‘아름다운 세상’ 남다름X김환희 “웃고 있던 그날로 되돌아가고 싶습니다” 가슴 짠한 포스터 icon‘정글의 법칙’ 김인권, 정글 최적화 비주얼! 9년 공들인 섭외 ‘보람있네’ icon코벳블랑, '일상으로의 여행' 2019 SS 컬렉션 공개...트렌디 아이템 '풍성' icon‘차이나는 클라스’ 100회, ‘3.1운동 100주년’ 특집 진행...기념사진 눈길 icon‘빅이슈’ 한예슬 “주진모 카리스마 때문에 어려웠지만, 자상하고 매너 좋아” icon톰 홀랜드X존 번탈 ‘필그리미지’, 올해 상반기 개봉...‘스파이더맨’과 ‘퍼니셔’ 만남 icon"시나몬물, 운동 병행하지 않아도 좋다"...'라스' 김동현, 다이어트 비법 화제 icon‘열혈사제’ 이보영이 거기서 왜 나와? ‘귓속말’과 기막힌 연결고리 icon버닝썬 이문호, 조사받는 중 클럽서 난동?...지인과 시비붙어 경찰출동까지 iconYG엔터테인먼트, 승리 조사받는 동안 다량 문서 파쇄? "정기적 문서 파쇄일 뿐" icon“이거 저예산영화 맞아?”...★배우들, ‘어쩌다 특별출연’ 하나 icon'킬잇' 장기용-나나, 총겨눈 투샷 공개...베일벗은 킬러X형사 만남 icon‘fangod’, god 20주년 맞아 나눔의 집에 1400만원 기부 "3.1운동 100주년 의미 기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