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이코노미 식음료
“소비자가 왕입니다요!” 고객 기호 반영 ‘장수 식음료 브랜드’

오래도록 소비자들의 사랑을 받은 ‘장수 식음료’ 브랜드가 변화를 꾀하고 있다. SNS의 발달로 제품에 대한 반응을 실시간 확인할 수 있게 되면서 소비자들의 요구나 조언을 적극 수렴해 편의성을 개선하거나 크기와 제형에 변화를 주는 등 소비자 기호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고 있다.

# 하이트진료음료 - 석수

하이트진로음료는 지난해 11월 국내 대표 장수 먹는샘물 브랜드 ‘석수’의 출시 37주년을 맞아 패키지 디자인과 BI(브랜드 아이덴티티)를 전면 리뉴얼해 선보였다. 리뉴얼한 패키지 디자인은 기존 용기에 대한 고객의 의견을 반영해 편의성을 대폭 개선한 것이 특징이다.

석수의 새로운 BI는 ‘살아 있는 사랑의 물’을 콘셉트로 브랜드가 처음 탄생한 연도인 1982년과 석수(石水) 한자를 병기해 석수의 역사와 정통성은 유지하면서 기존 서체보다 곡선이 있고 굵은 서체를 적용해 부드러운 이미지를 강화했다. 로고 측면에는 분홍색 하트 심볼을 배치해 감성적인 느낌을 더하고 ‘사랑하는 가족을 위한 물’ ‘내가 사랑하는 물’이라는 의미를 담았다.

# 롯데제과 – 쁘띠 몽쉘 생크림케이크

제과업계에서는 소비자 요구에 발맞춰 간판 장수 제품들을 ‘한입’ 크기로 재출시하는 흐름이 지속되고 있다. 롯데제과는 최근 대표 파이 제품인 몽쉘의 크기를 절반 정도로 줄인 ‘쁘띠 몽쉘 생크림케이크’를 출시했다. 기존 몽쉘 제품을 먹을 때 부스러기가 생기고 크림이 입술에 묻어나 불편함이 있다는 소비자 의견을 반영해 마카롱 사이즈의 작고 아담한 크기로 선보인 것이다. ‘쁘띠 몽쉘’은 생크림 함량을 국내 최고 수준(3.4%)으로 높여 더욱 진한 크림 맛을 즐길 수 있다.

# 오리온 - 왕상어밥

오리온도 최근 스낵 제품 ‘왕고래밥’에 이어 상어밥 몸집을 3배로 키운 ‘왕상어밥’을 내놓았다. 기존 상어밥의 경우 크기가 작아 한번에 여러 개 먹어야 했지만 왕상어밥은 하나만으로도 입안 가득 식감을 충분히 느낄 수 있다. 쌍둥이 제품으로 먼저 선보인 왕고래밥에 대한 소비자 호응이 있었던 것도 왕상어밥 출시를 결정하게 된 이유 중 하나였다.

# 빙그레 – 비비빅 동지팥죽

빙그레는 최근 스테디셀러 제품이자 장수 아이스바인 ‘비비빅’을 팥죽 형태로 만들어 파우치에 넣은 ‘비비빅 동지팥죽’을 선보였다. ‘비비빅 동지팥죽’은 온라인에서 소비자가 직접 개발한 ‘비비빅 팥죽 레시피’에서 착안한 제품이다. 이 레시피는 비비빅을 녹이고 찹쌀가루와 찬밥을 끓여 팥죽을 만든다. 통팥을 우유·쌀과 함께 끓이고 시나몬향을 더해 비비빅 특유의 맛은 살리면서 팥죽의 풍미를 극대화했다.

# 팔도 – 만능비빔장 시그니처

팔도는 지난 1월 ‘만능비빔장’을 튜브형 용기에 담은 ‘팔도비빔장 시그니처’를 출시했다. 휴대가 간편한 기존 파우치형에서 용량 조절이 가능한 튜브형 제품을 추가로 선보인 것이다. 팔도에서 2017년 9월 처음 출시한 만능비빔장은 어느 요리에나 잘 어울리는 소스다. 2017년 만우절 당시 ‘NEW 팔도 만능비빔장 출시’라는 가상 이벤트를 진행한 후 소비자 의견을 반영해 정식 제품화했다. ‘팔도비빔면’ 액상스프에 마늘, 홍고추, 사과과즙, 양파 등을 더해 감칠맛을 살린 것이 특징이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북미정상회담] 태영호, 협상결렬 미리 예상? “김정은, 제재해제+핵보유국 목적” icon[인터뷰] 극단 '소년' 피오, 순수를 간직한 27살 청년들의 '청춘예찬' icon[북미정상회담] 트럼프 "영변 외에 다른 핵시설 발견...우리가 안다는데 北 놀라" icon[정정보도] ‘궁금한이야기Y’ 선생님을 고소한 학부모 “돌봄교실 넣어달라” 부당한 요구? 관련건 icon[1인가구 필수템] 간편하게 한끼 준비 ‘복음자리 바로 짜먹는 잼 2종’ icon랑콤, 세계여성의날 기념 '우먼스위크' 프로모션...에센스 10% 할인 icon‘극한직업’ ‘킹덤’ ‘전참시’ 열풍!, 식품업계 ‘미디어 신드롬’ 메뉴 icon'방구석1열' 3.1운동 100주년 특집, '동주' 각본·제작 신연식 감독 출연 icon'도시어부' 장도연, 갯바위 낚시에 연속 월척!...'낚시장인'으로 레벨업 icon‘왜그래 풍상씨’ 오지호, 병원서 엄살 ‘오두방정’ 코믹 연기 폭발 icon'해투4' 노라조 조빈 "방탄소년단 진, '가요대축제'서 이끌어줘" 폭풍감동 icon[북미정상회담] 트럼프 “김정은과 만남 생산적인 시간, 대북제재 해제는 힘들어” icon‘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 美서 바라본 '북미' 핵담판...北 경제 전망까지 icon[포토] ‘사바하’ 이재인 “SNS 팔로워 늘어나...영화 인기 실감했어요” icon승리, 성접대·마약 의혹→콘서트 취소...'승츠비'에 닥친 위기 icon설마 묻어가기 아니죠?…김정훈, 前 여친 피소 이후 '침묵의 3일' icon러시아 화물선, ‘광안대교’ 충돌...인명피해無+1개 차로 통제 icon‘봄이 오나 봄’ 손은서, 엄지원에게 계략 들켰나? 전운 감도는 두 사람 icon[북미정상회담] 트럼프 “웜비어 사망, 김정은 유감 표명…나중에 알게됐다고 들어” icon오스카 수상 ‘바이스’, 美정부+경제 ‘현타’ 예고 포스터 공개 icon광안대교 러시아 화물선 선장, 혈중 알콜농도 0.086%로 면허 취소 수준 icon'100년의 봄' 배우 윤주빈 "큰할아버지 윤봉길, 용기 덕분에 대한민국 역사 바뀌었다" icon'어쩌다 어른' 설민석 "어린이 역사 만화 기획 중, OST도 직접 작사했다" icon김정훈 "전 여친과 원만한 합의 노력 중, '연애의 맛'·김진아에 사과"(공식) icon설민석 "김구 선생, 상해 임시정부 수립 후 현상금 60만원(현 200억원)"(어쩌다어른2019) icon'이나리' 고미호 "러시아 며느리, 시母 말 잘 안 듣는다" icon설민석 "3.1 운동 전날 日경찰에 발각, 순간 정전...천운이었다"(어쩌다어른) icon영남알프스 등산한 폴란드 친구들, 프셰므 "바다와 산의 조화 환상"(어서와한국은) icon이현승, 육아로 남편 최현승과 /신경전 "엄마한테 희생 강요하기 싫어" 단호 icon'미스트롯' 장윤정 "'출산 후 조리원서 광고 봐, 조리에 박차를 가했다" icon이소윤, '밤안개' 첫 소절로 심사위원 올킬..."독보적 킬링 포인트 있다"(미스트롯) icon'박유천 前 여친' 황하나, 폭로예고 "오래 참았다...마지막 기회 줬는데 뒷통수" icon예거브라운, 대한민국주류대상 ‘크래프트맥주 에일부문’ 대상 icon세븐스프링스, 싱그러운 ‘봄 식탁’ 신메뉴 12종 선봬...인증 이벤트 icon집에서 스벅 마신다~네슬레, 가정에서 즐기는 ‘스타벅스앳홈’ 출시 icon초미세먼지, 물로 막는다...건강지킴이 ‘워터커버’ 음료 관심 icon'수제' 피자알볼로, 중국인 입맛 매혹...현지 배달앱 고객평판 1위 icon현대아울렛, 17일까지 ‘스프링 빅찬스’...최대 30% 추가할인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