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불타는청춘’ 김혜림, 입방정의 여왕 등극 “외래어 12번 사용”

김혜림이 입방정의 여왕에 등극했다.

12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는 외래어를 남발해 결국 게임에서 패배하는 김혜림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SBS '불타는 청춘'

이날 청춘들은 만해 한용운 선생의 생가를 방문했다. 이에 비장한 각오로 하룻동안 외래어 사용을 자제하자며 뜻을 모았다.

모두가 외래어 사용으로부터 자유롭지 못한 가운데 김혜림은 유독 무의식중에 말을 많이해 웃음을 자아냈다. 문제는 외래어를 한번씩 사용할 때마다 1만원씩 벌금을 내기로 한 것.

외래어 사용을 누가 얼마나 했는지 발표할 시간이 다가왔고 송은이는 “혜림언니는 뒷목잡아야 하니까 앉아 계셔라”라고 말했다.

김혜림은 12번 외래어를 사용했고, 송은이는 “입방정의 여왕”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청춘들은 벌칙을 빨리 마련하라고 재촉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토니모리, ‘더촉촉 그린티 크림 3종’ 출시...몬스타엑스 캠페인영상 공개 icon구찌, 역사 서사에 새장 더할 ‘2020 크루즈 컬렉션’...카피톨리니 미술관 개최 icon‘불청’ 이연수, 홍석천 등장에 “오기 전까지 되게 설렜었다” 폭소 icon섬세한 큐레이션 ‘시계·가방·필기구’...화이트데이 추천 아이템 icon‘불타는청춘’ 홍석천, 홍성편 새친구로 등장 “양념통 다 가져왔다” icon루이까또즈, 24세 이하 ‘루이스프링’ 프로모션...지갑·가방 최대 30% 할인 icon‘입맞춤’ 문별X산들, 현실 절친의 풀스윙 스킨십 “누나라고 해야지!” icon‘아내의 맛’ 홍현희♥제이쓴, 자발적 부부 팬미팅…상품이 3000cc 맥주잔 icon‘눈이 부시게’ 김혜자=한지민 아니다? “나는 알츠하이머 환자” 충격엔딩 icon화이트데이 광채선물 ‘그녀만을 위한 주얼리’ icon‘불타는청춘’ 권민중, 홍석천 막역한 사이로 눈길 “우리 자매님이 오셨네” icon‘불청’ 김혜림, 홍석천 커밍아웃 회상 “왜 그랬냐고 했다” icon‘입맞춤’ 이홍기, 산들 파트너로 깜짝등장 “여성분이라고 알고 왔다” icon유시민, 나경원 연설에 반박 “사시 준비하면서 헌법 공부 안 하나” icon정준영, 사과문 통해 은퇴선언 “모든 죄 인정, 조사에 거짓없이 임할 것” [공식]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