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이코노미 잡/재테크
현대자동차 공채전형 폐지...구직자 10명 중 7명, 상시채용 더 선호

현대자동차그룹의 공채 전형 폐지 소식으로 술렁이는 취업준비생들이 많다. 하지만 올해 상반기 공채가 전반적으로 폐지되는 것은 아니고, 아직은 공채와 수시채용 전형을 적절하게 활용하는 기업이 우세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구직자 10명 중 7명은 상시채용을 더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람인이 올해 상반기 취업을 준비하고 있는 구직자 254명을 대상으로 ‘공채vs상시채용에 대한 생각’을 조사한 결과 응답자의 72.4%는 ‘상시채용을 더 선호’한다고 답했다.

이유로는 ‘다음 채용까지 기다릴 필요 없이 연중 채용이 진행돼서’(52.2%, 복수응답)가 절반 이상이었다. 이어 ‘직무별로 해야 할 취업준비가 명확해서’(40.8%), ‘직무적합도 및 지원자의 만족도가 높아서’(27.7%), ‘스펙보다 직무적합성이 더 비중이 커질 것 같아서’(27.7%), ‘직무별로 적합한 평가가 가능할 것 같아서’(24.5%) 등의 순이었다. 상시채용에서는 ‘직무적합성’이 훨씬 더 중요한 기준이 될 것이라고 기대하는 것이다.

또한 공개채용보다는 상시채용이 더 확대돼야 한다고 생각(76.8%)하는 비율이 컸다. 확대 이유로는 ‘스펙보다 실무 중심의 채용이 이뤄질 것 같아서’(55.9%, 복수응답)가 1위로 꼽혔고, ‘직무 중심의 필요한 인재를 뽑는 문화 정착이 필요해서’(51.8%), ‘산업구조 변화로 막을 수 없는 추세라서’(27.7%) 등의 이유가 있었다.

한편 최근의 대기업그룹 공채 폐지 소식에 불안함을 느끼는 구직자는 33.1%였다. 불안감을 느끼는 이들을 전공계열별로 보면 ‘이공계열’(44%)의 비중이 높았고, ‘인문/어학계열’(20.2%), ‘상경계열’(16.7%) 등의 순이었다.

불안함을 느끼는 이유는 ‘취업문이 더 좁아질 것 같아서’(71.4%, 복수응답)가 1위로 꼽혔다. 공개채용의 경우 대규모로 우선 인원을 고용하는 전형이다 보니 그동안 취업의 관문이 되어 온 것이 사실이다. 다음으로 ‘다른 대기업 공채도 폐지될 것 같아서’(45.2%), ‘신입은 잘 안 뽑을 것 같아서’(35.7%) 등의 이유가 있었다.

이외 ‘취업준비가 더 까다로워질 것 같아서’(32.1%), ‘채용공고 검색 등 취업준비 시간이 더 길어질 것 같아서’(22.6%) 등 취업준비가 더 어려워 질 것이라는 우려도 있었다.

에디터 용원중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용원중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롯데마트, 브랜드한우 전 품목 25% 할인 판매 icon트와이스, ‘#TWICE2’ 오리콘 데일리 7일 연속 1위...역시 '亞 원톱 걸그룹' icon[오늘 날씨] 출근길 ’체감온도↓‘...미세먼지 몰아낸 찬바람 icon꽃샘추위·봄비 걱정 NO! 일상부터 라운드까지 간절기 ‘아우터’ 열전 icon정준영, 사과문 통해 은퇴선언 “모든 죄 인정, 조사에 거짓없이 임할 것” [공식] icon유시민, 나경원 연설에 반박 “사시 준비하면서 헌법 공부 안 하나” icon‘스킵케어’가 대세! 화장대 위 멀티 플레이어 7 icon‘입맞춤’ 이홍기, 산들 파트너로 깜짝등장 “여성분이라고 알고 왔다” icon‘불청’ 김혜림, 홍석천 커밍아웃 회상 “왜 그랬냐고 했다” icon제주버스파업, 2시간전 무산...입금 협상끝에 1.9%↑ icon‘사이코메트리 그녀석’ 박진영x신예은, 첫 공조...티격태격 청춘수사극 탄생 icon리니지M, 점검 끝나는 시간 언제? '영롱한 봄날 비법서' 등 이벤트 마련 icon배진영 그룹 C9BOYZ, 3번째 멤버 현석 공개...186cm ‘모델 비주얼’ icon‘동네변호사 조들호2’ 박신양, 고현정 수족 잘랐다...문수빈과 격돌 icon백예린, 2년3개월만에 컴백...전트랙 자작곡(ft.고혹美 티저이미지) icon배스킨라빈스, ‘커플 피크닉세트’ 프로모션...3900원의 행복 icon더벤티, 카페라떼 원두 리뉴얼 기념 1+1 이벤트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